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봉화제의 기적

정지희............... 조회 수 245 추천 수 0 2016.09.29 16:47:51
.........

봉화제의 기적


"예수 믿으러 세상에 났다"고 말한 마부 엄귀현 집사는 1876년 동대문구 중화동에서 봉화꾼의 후손으로 태어났다.
젊었을 때에는 농악 소리꾼, 씨름꾼으로서 주색을 좋아했다. 후일에 경평군의 장자 승동대감 이재형의 마부가 되었다. 1904년 선교사의 전도를 받아 회개하고 예수를 믿게 되어'봉화제의 기적'이 되었다.
매일같이 동대문까지 왕래하면서 도중에 정해놓은 세 곳에서 기도하고 다녀서 말도 그 지점에 도달하면 걸음이 멈추는 습관이 생길 정도였다. 그는 마부 노릇하고 남는 시간은 예배당 청소하는 일과 종치는 일을 하고 살았다.
그는 이재형 대감의 말을 몰고 전주로 왕래하면서 틈만 있으면 "대감, 예수 믿으시오" 하고 한 마디씩 던지곤 했다. "쓸데없는 소리 말고 말이나 몰아라"는 꾸지람을 들으면서 계속 권하는 말에 마침내 이 대감이 예수를 믿고 나중에 경동 제일교회에서 목사가 되었다.
한평생 마부 노릇한 엄집사는 언제나 "나는 예수 믿으러 세상에 태어났다"고 했다 한다. 우리는 요한보다 더 큰 자들이다(마 11:11). 주님께서 우리의 위치를 일러주셨다. 우리는 세례 요한보다 늦게 세상에 왔지만 그리스도의 피로 구속받았고 그리스도에 대해서 더 많이 알고 더 잘 체험해왔다.
계곡의 고목보다 산꼭대기에 있는 떨기나무가 더 높고, 거인의 어깨에 올라간 난장이가 거인보다 높다. 우리는 세례 요한을 쳐다보면서, 그의 기개와 충성을 흠모하면서, 더 높은 지식의 차원에서, 더 큰 은혜의 차원에서, 더 넓은 선교지역에서 힘차게 그리스도를 증거해야 할 것입니다.
한태완 목사 편저, "예화포커스"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280 성도의 죽음 송하원 2016-10-10 575
31279 어머니의 힘 송하원 2016-10-10 379
31278 양심에 묻은 오물 김연희 2016-10-10 306
31277 왜 자녀가 말을 안 듣나 손유진 2016-10-10 551
31276 처칠을 가르친 교통순경 이미정 2016-10-10 238
31275 어느 할머니의 간증 손유진 2016-10-10 576
31274 유일하게 두려워하는 것 3hgerfdv 2016-10-10 185
31273 외부의 폭풍과 내부의 적 3hgerfdv 2016-10-10 232
31272 추수할 일꾼이 되자 3hgerfdv 2016-10-10 416
31271 무능함을 깨닫는 복 김용호 2016-10-10 236
31270 어머니의 도우심 김용호 2016-10-10 178
31269 세상에 존재하는 여러 가지 금 김용호 2016-10-10 222
31268 영국 속담에 이런 말이 있다 김용호 2016-10-08 651
31267 포기를 모르는 인생 김용호 2016-10-08 562
31266 웃음이 끊이지 않는 곳 김용호 2016-10-08 337
31265 니콜라이 집사를 아시나요 김용호 2016-10-08 308
31264 잘 웃는 사람이 되는 비결 김용호 2016-10-08 294
31263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3가지 김용호 2016-10-08 599
31262 우주 가족공동체 물맷돌 2016-10-07 285
31261 가까운 사람일수록 예의바른 말을 사용해야 합니다 물맷돌 2016-10-07 471
31260 우리에게 인생 2라운드가 주어졌다면 물맷돌 2016-10-07 252
31259 내가 아는 내가 정말 나인가? 물맷돌 2016-10-07 277
31258 우리 인간은 하나님의 미완성 작품입니다. 물맷돌 2016-10-07 248
31257 진리에 속한 자와 어둠에 속한 자의 구별법 물맷돌 2016-10-07 331
31256 말씀(法)이 서면 질서와 아름다움이 있습니다. 물맷돌 2016-10-07 341
31255 불만이라는 가지를 빨리 잘라내야 물맷돌 2016-10-07 227
31254 우리의 책임 3hgerfdv 2016-10-06 426
31253 영원히 끊어지지 않는 사랑 3hgerfdv 2016-10-06 347
31252 어머니의 마지막 기도 3hgerfdv 2016-10-06 522
31251 개척자의 어머니 3hgerfdv 2016-10-06 191
31250 하나님의 창조 걸작 131kim 2016-10-06 282
31249 끌어당기는 힘 131kim 2016-10-06 235
31248 아버지의 사랑 131kim 2016-10-06 467
31247 건강관리 131kim 2016-10-06 194
31246 하나님은 지금 어디 계십니까? 131kim 2016-10-06 31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