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나는 지금 누구와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조회 수 208 추천 수 0 2016.09.25 09:05:34
.........

201605242048_23110923542344_1.jpg

어느 스승이 제자들을 데리고 길을 나섰다가 길가에 헌 종이가 떨어져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스승은 제자들에게 그 종이를 집으라고 말했습니다. 제자들이 종이를 집자 스승이 물었습니다. “무엇에 쓰였던 종이라고 생각하느냐.” 제자들이 답합니다. “이것은 향을 쌌던 종이입니다. 여전히 향내가 납니다.”
또 길을 걸어가는데 끊어진 새끼줄 토막이 땅에 떨어져 있었습니다. 스승이 다시 그것을 집으라고 말하고서 물었습니다. “그것은 무엇에 쓰였던 새끼줄이냐.” 그러자 제자들은 “새끼줄에서 비린내가 난다”며 “생선을 꿰었던 새끼줄 같다”고 말했습니다.
스승이 다시 말했습니다. “사람도 이와 같다. 현명하고 어진 사람을 가까이 하면 함께 현명하고 어질어질 수 있으나 어리석고 사악한 이들 속에 있으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물이 들 수 있는 것이다. 차츰차츰 물들어 가면서도 사람들은 대부분 깨닫지 못한다.”
종이는 분명 향 자체가 아닙니다. 새끼줄도 물론 생선이 될 수 없습니다. 그러나 향을 쌌던 종이와 생선을 꿰었던 새끼줄은 그 향과 냄새를 쉽게 지울 수 없습니다. 내가 지금 어디에 서 있는지 내 옆에서 나와 같이 가고 있는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확인해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어리석고 사악한 사람과 있는지, 선하고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하고 있는지 말입니다.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겨자씨/국민일보>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018 기도를 통해서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깨달았습니다. 물맷돌 2017-04-07 398
32017 달라진 모습에도 여전히 사랑해주는 친구들이 있기에 물맷돌 2017-04-07 185
32016 쓸모없는 사람, 밥만 축내는 사람 물맷돌 2017-04-07 341
32015 결혼하든지 안 하든지, 힘든 것은 마찬가지입니다. 물맷돌 2017-04-07 239
32014 늙어서도 여전히 푸르고 싱싱하리라 물맷돌 2017-04-07 205
32013 두려움이냐, 믿음이냐? 김장환 목사 2017-04-03 1241
32012 시선을 돌릴 때 보이는 것 김장환 목사 2017-04-03 640
32011 자신과의 대화 김장환 목사 2017-04-03 372
32010 하나님의 사람, 하나님의 약속 김장환 목사 2017-04-03 752
32009 지금은 알 수 없지만 김장환 목사 2017-04-03 370
32008 터닝 포인트 김장환 목사 2017-04-03 632
32007 필요한 목록 김장환 목사 2017-04-03 278
32006 풍요의 함정 김장환 목사 2017-04-03 353
32005 진정 그들은 누구인가?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367
32004 십자가의 극적 현현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440
32003 아름다움이란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247
32002 아름다움을 모르는 경건은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162
32001 노숙인이 준 용돈 file [1] 이주연 목사 2017-03-31 307
32000 어쩌면 다시 볼 수 없는 날이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133
31999 기독교 신앙의 본질은 무엇입니까?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350
31998 보석을 돌려 주어야 하나요? file 이주연 목사 2017-03-31 178
31997 나는 왜 그리스도인이 되었는가 file 김석년 서울 서초성결교회 목사 2017-03-30 642
31996 진인사대천명(盡人事待天命) file 한상인 광주순복음교회 목사 2017-03-30 330
31995 지금은 기도할 때 file 박성규 부산 부전교회 목사 2017-03-30 844
31994 이 세상에 좋은 것들은 file 백영기 청주 쌍샘자연교회 2017-03-30 329
31993 소명을 따르는 정치가 file 최효석 무지개언약교회 목사 2017-03-30 281
31992 자신의 문제 영혼의정원 2017-03-29 368
31991 밤이 지나면 아침이 온다. 새벽기도 2017-03-29 630
31990 앞자리를 차지하라 새벽기도 2017-03-29 331
31989 성공한 가정의 비결 김장환 목사 2017-03-25 912
31988 악행보다 나쁜 것 김장환 목사 2017-03-25 567
31987 지혜로운 사람, 미련한 사람 김장환 목사 2017-03-25 899
31986 초등학생이 펴낸 소설집 김장환 목사 2017-03-25 349
31985 남겨진 유산 김장환 목사 2017-03-25 436
31984 하나님을 나타내는 스토리 김장환 목사 2017-03-25 44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