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염려를 뿌리는 마귀

김연희............... 조회 수 700 추천 수 0 2016.09.15 16:56:59
.........

염려를 뿌리는 마귀


어느 권사님이 꿈을 꾸셨습니다. 황량한 언덕을 올라가는데 자신의 등에는 옛날 넝마주의들이 메고 다니던 커다란 망태를 지고 있었답니다. 앞에는 시커먼 옷을 입은 어떤 사람이 걸어가면서 시커먼 쓰레기를 뿌리고 가는데 자신은 계속 그 검은 쓰레기를 주워서 망태에 담으며 그 사람을 좇아가는 꿈을 꾸었답니다. 한참 그렇게 주워 담다 보니까 결국 자신은 그 무거워진 망태에 눌려서 깔려 죽을 지경이 되었는데, 그런데도 손으로는 계속해서 검은 쓰레기를 주워서 등뒤에 걸머진 망태에 담고 있더랍니다. 마귀는 우리에게 끊임없이 염려와 근심을 뿌립니다. 그리고 우리로 하여금 그것을 붙들고 살아가게 만듭니다. 염려하는 마음과 하나님을 의뢰하는 신앙은 한 인격안에 공존할 수 없습니다. 마음에 근심이 많아지면 많아질수록 우리는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의심하게 됩니다. 그리고 우리는 그 하나님을, 우리에게 도움이 되기에는 너무나 멀리 계신 분으로 느끼게 됩니다. 나아가서 우리 자신의 인생을 위한 모든 필요가 오직 우리 자신의 염려와 노력에 의하여 채워질 수 있다는 생각을 하기 시작합니다. 내 인생의 행복을 위하여서는 오직 내 자신의 노력을 의지하는 것만이 내 인생의 가장 완전한 피난처라고 하는 생각을 갖게 됩니다. 이것을 가리켜서 성경은 불신앙, 혹은 교만이라고 말하는 것입니다.
기도:하나님 아버지, 내게 주신 귀한 가정, 물질, 사람들로 인하여 감사드립니다. 때때로 이 은혜들을 잊어버리고 주님께 원망하고 불평했던 것을 용서하소서. 또한 내 삶을 통해 나타내실 주님의 뜻을 기대하게 하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예화포커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932 효과적인 기도 file 박성규 부산 부전교회 목사 2017-03-06 584
31931 나를 건져줄 사공 file 백영기 청주 쌍샘자연교회 목사 2017-03-06 334
31930 성소수자를 바라보는 두 시각 file 최효석 무지개언약교회 목사 2017-03-06 199
31929 꽃과 잡초 김용호 2017-03-06 403
31928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흰 염소와 검은 염소 김용호 2017-03-06 532
31927 겸손이 링컨을 위대하게 만들었다 김용호 2017-03-06 481
31926 일상의 기적 김용호 2017-03-06 459
31925 가난한 곡예사의 헌금 김용호 2017-03-06 321
31924 영적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191
31923 우리 생애, 씨 뿌리는 철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129
31922 우리 몸, 부활의 씨앗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633
31921 몸에 대한 존중과 공경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120
31920 영광의 증표가 된 상처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251
31919 숨겨진 부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573
31918 그리스도와 함께 들어올려지기를 기다림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238
31917 오시는 그리스도를 기다림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307
31916 노년의 도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173
31915 기대 속에서 기다림 나우웬 2017-03-05 437
31914 참고 기다림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7-03-05 329
31913 우리 인간의 이중성(二重性)을 극복하려면? 물맷돌 2017-03-03 420
31912 할머니 목에 걸린 할아버지 물맷돌 2017-03-03 568
31911 어떤 조건도 달지 않고, 어떤 생색도 없이 물맷돌 2017-03-03 329
31910 한 아저씨의 손전등 물맷돌 2017-03-03 433
31909 당신은 정말 예뻐요, 진짜 예뻐요! 물맷돌 2017-03-03 331
31908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나의 신부여! 물맷돌 2017-03-03 322
31907 너무 감사합니다. 보답하겠습니다. 물맷돌 2017-03-03 472
31906 플레밍의 페니실린 발명 최한주 목사 2017-03-02 579
31905 점자의 발명 최한주 목사 2017-03-02 286
31904 한글 성경 번역 최한주 목사 2017-03-02 311
31903 이(利)로움 보다는 의(義)로움으로 최한주 목사 2017-03-02 322
31902 교계 난무하는 황당한 음모론 최한주 목사 2017-03-02 221
31901 우리의 본분 최한주 목사 2017-03-02 336
31900 겸허한 자기비판 최한주 목사 2017-03-02 209
31899 금속활자의 발명 2 최한주 목사 2017-03-02 167
31898 셀카에 속지 마십시오 file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2017-02-22 83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