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저기 보이는 저 세상은 참 아름답구나!

정수환 목사............... 조회 수 411 추천 수 0 2016.03.17 08:13:48
.........

[아침편지 1129] 2016년 3월 9일 (Tel.010/3234/3038)


저기 보이는 저 세상은 참 아름답구나!


샬롬! 봄기운이 가득한 아침입니다. 좋은 하루 되시기를 빕니다. 경칩(驚蟄)을 앞두고 비가 내리더니, 봄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어느 새 추운 겨울이 다 갔습니다. 그래도 꽃샘추위를 조심해야 합니다.


얼마 전, 저는 심각한 사고를 당했습니다. 병원에서 의사들이 저를 치료하고 있는 동안, 저는 마치 먼 데서 들려오는 듯한 소리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이 사람은 정말 가망이 없는 것 같습니다. 우리가 구할 수 있다면 좋으련만….” 저는 정신이 몽롱한 상태였지만, ‘나는 죽고 싶지 않다.’고 생각했습니다. 아무튼, 저는 며칠 동안 혼수상태로 있다가 하나님의 은혜로 마침내 깨어났습니다. 지금은 모든 게 전부 달라 보입니다. 믿을 수 없을 만큼 놀랍게 말입니다. 사람들은 멋지고, 세상은 아름답기만 합니다. 사소한 일도 그저 근사하게 보입니다.(출처: 가이드포스트)


우리는 대개 ‘살아있음’에 대해서 너무 당연하게 여기고 있습니다. 하지만, 한 번 죽을 고비를 넘긴 사람들은 비로소 생명의 소중함을 깨닫습니다. 발명왕 에디슨이 죽음의 문턱을 넘기던 날 밤, 그가 뭔가를 말하고 싶어 했습니다. 그래서 그 부인과 의사가 그 입술에 귀를 대었더니, 그가 얼굴에 미소를 띠고 이렇게 중얼거렸다고 합니다. “저기 보이는 저 세상은 참 아름답구나!” 그렇습니다. 평소에 ‘하나님이 어디 있느냐?’고 큰소리치던 사람도 막상 죽음이 코앞에 닥치면 아주 겸손해지는 것을, 저는 여러 번 경험했습니다. 물론, 요단강 가까이 다 가서 저 세상을 볼 수 있는 것만 해도 정말 다행이지만, 그 이전에 하나님이 주신 지혜로 미리 깨달을 수 있어야 진정으로 축복입니다.(학운교회 물맷돌)


[하나님은 우리를 불쌍히 여기셔서 죽은 자들 가운데서 부활하신 예수를 통해서 우리를 거듭나게 하고 살 희망을 갖게 하셨다(벧전1:3)]
Mar 09 6:59a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0772 지나치게 분별하여 판단하지 마십시오 file 이주연 목사 2016-06-06 190
30771 고난이 없는 것이 행복이 아닙니다 file 이주연 목사 2016-06-06 270
30770 그리스도인다운 삶이란? file 이일성 목사<군산 풍원교회> 2016-06-04 650
30769 떠난 다음에 file 정학진 목사<포천 일동감리교회> 2016-06-04 361
30768 마음 지킴 file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2016-06-04 597
30767 당신은 어떤 모습입니까? file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2016-06-04 419
30766 보이지 않는 힘 file 정영교 목사(산본양문교회) 2016-06-04 459
30765 믿음으로 이루는 복원력 file 최종천 목사<분당중앙교회> 2016-06-04 617
30764 사는 대로 생각하지 마십시오 file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2016-06-04 489
30763 허물 file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2016-06-04 273
30762 화해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 file 김성태 목사(삼척 큰빛교회) 2016-06-04 346
30761 두려워하지 말라 file 정영교 목사(산본양문교회) 2016-06-04 407
30760 선한 사마리아인 김장환 목사 2016-06-02 663
30759 숭고한 도전정신 김장환 목사 2016-06-02 361
30758 잘못된 사용법 김장환 목사 2016-06-02 544
30757 이해와 참여 김장환 목사 2016-06-02 311
30756 굳건한 약속 김장환 목사 2016-06-02 608
30755 이론과 현실 김장환 목사 2016-06-02 296
30754 고치의 나비 김장환 목사 2016-06-02 363
30753 찬란한 빛을 내는 순간 김장환 목사 2016-06-02 467
30752 행복과 불행의 최대 원천 새벽기도 2016-05-29 657
30751 주님의 사랑받는 교회 새벽기도 2016-05-29 539
30750 진정한 기쁨은 넘침 속에 존재합니다 영혼의 정원 2016-05-29 380
30749 아픔일지라도 피하려고만 하지 마십시오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384
30748 역시 빵보다 말씀이 우선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477
30747 영광은 고난을 통하여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370
30746 내 안의 하나님께 이르는 길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329
30745 좋은 인간관계를 위한 질문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414
30744 결사적 충성과 은혜와의 괴리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386
30743 사랑의 행렬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244
30742 오늘만큼은 웃어봅시다 file 이주연 목사 2016-05-28 251
30741 축복의 근원 file 최종천 목사 <분당중앙교회> 2016-05-27 793
30740 신앙의 여백 file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2016-05-27 446
30739 사순절의 영성 file 이인선 목사(서울 열림교회) 2016-05-27 295
30738 포기 file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2016-05-27 49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