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이제 당신은 필요 없어!

정수환 목사............... 조회 수 518 추천 수 0 2016.03.17 08:15:33
.........

[아침편지 1131] 2016년 3월 11일 (Tel.010/3234/3038)


이제 당신은 필요 없어!


샬롬! 좋은 아침입니다. 사람이 만든 컴퓨터바둑기사 ‘알파고’에게 세계최고의 프로바둑기사인 이세돌9단이 연거푸 두 번이나 패배했다는 충격적인 뉴스를 들으셨을 줄 압니다. 과연 어디까지….


지난 6일, 힐러리 클린턴이 ‘디트로이트’의 ‘성신(聖神)교회’를 방문했습니다. 그 자리에서, 그녀는 “그동안 나를 인도하고 지지해준 것은 신앙이었다.”고 하면서 “특히, 인생의 힘든 시기에, 나는 성서에 나오는 ‘탕자의 비유’에서 힘을 얻었다”고 했습니다. 누가복음15장 ‘탕자의 비유’는, 둘째아들이 아버지로부터 미리 받은 유산을 방탕한 생활로 탕진한 뒤에 빈털터리가 되어 아버지 집으로 돌아왔을 때, 아버지는 그를 책망하는 대신에 사랑으로 따뜻하게 감싸준다는 내용입니다. 그녀는 말하기를 “누군가 우리를 실망시킬 경우 ‘이제 당신은 필요 없어!’, ‘당신은 그 대가를 치러야 한다.’라고 말하고 싶은 게 인지상정이다. 하지만, 성경 속의 아버지는 그렇게 하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제가 교회에서 늘 강조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우리가 아무리 많은 죄를 짓더라도, 하나님의 사랑은 그보다 훨씬 더 크다’는 것입니다. 힐러리가 ‘탕자의 비유’를 언급한 것은, 그의 남편이 섹스스캔들을 일으켰을 때의 심정을 우회적으로 표현한 것이라고, 언론은 밝혔습니다. 아무튼, 우리는 그 누구 때문에 실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그 누구 중에는 바로 나 자신도 포함된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요컨대, 다른 사람이 아닌, 바로 내가 타인에게 실망을 끼치는 경우가 많다고 하는 사실입니다.(학운교회 물맷돌)


[우리는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시는 그 사랑을 알고 믿습니다. 참으로 하나님은 사랑이십니다. 그 사랑 안에 사는 사람은 하나님 안에서 살고, 하나님도 그 사람 안에 계십니다(요일4:1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1360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사람 -시15편 이동원 목사 2011-08-20 4036
31359 지금 하십시오 이주연 목사 2010-01-08 4035
31358 김구선생의 용서 김장환 목사 2009-12-23 4034
31357 쇠별꽃 file [1] 김민수 목사 2012-09-14 4033
31356 괭이눈 file 김민수 목사 2012-02-22 4033
31355 추수감사절의 포인트 김학규 2008-10-20 4032
31354 이슬 file [1] 김민수 목사 2012-03-22 4031
31353 영향력 장학일 2011-04-07 4031
31352 더 높은 곳으로 이주연 목사 2010-01-15 4030
31351 절망은 희망의 다른 이름 김필곤 목사 2011-02-13 4029
31350 예수님을 만난 사람들의 변화 김학규 2013-03-22 4028
31349 최고의 선택 빛의 사자 2013-02-22 4028
31348 행복한 결혼생활 권성수 목사 2009-12-25 4028
31347 위대한 여행 고도원 2010-01-07 4026
31346 자기의 십자가 김장환 목사 2010-06-27 4025
31345 꿈이 없는 백성은 망한다. 모퉁이돌 2004-05-10 4025
31344 아는 길로만 다니지 말고 고도원 2010-01-15 4024
31343 내 삶의 방향키 고도원 2010-01-07 4024
31342 바람 file 김민수 목사 2012-09-25 4023
31341 심리적 한계를 극복하는 선택의 지혜 김필곤 목사 2012-04-25 4023
31340 감사 할머니 김장환 목사 2010-01-12 4023
31339 첫사랑을 회복하라 빌브라이트 2006-01-20 4022
31338 사랑이라는 이름의 보석 김용호 2012-12-10 4021
31337 오랜지 쥬스를 마시라 김계환 2012-09-15 4021
31336 Wernher von Braun박사 김계환 2011-11-29 4021
31335 찬양의 파워 김학규 2010-03-11 4021
31334 행복한 가정의 비밀 챈트리 2010-01-30 4021
31333 노만 빈센트 필의 적극적 사고방식 이정수 목사 2009-10-17 4021
31332 믿음의 원칙 김장환 목사 2010-05-10 4019
31331 예수님의 제자입니까? 김장환 목사 2012-01-24 4018
31330 칸트의 정언명법(定言命法) file 손봉호 2010-07-29 4018
31329 이질풀 file 김민수 목사 2012-09-23 4017
31328 4일간의 여유 정삼지 목사 2013-02-26 4015
31327 요한 웨슬러 어머니 수산나의 징계 박상훈 목사 2011-01-16 4015
31326 달동네 file 김민수 목사 2012-09-30 401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