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잘못된 사용법

김장환 목사............... 조회 수 549 추천 수 0 2016.06.02 15:48:07
.........

잘못된 사용법


중국에는 발을 작게 만드는 전족이란 관습이 있습니다.
어려서부터 여인들의 발을 묶어서 작게 만드는 전족은 천 년 이상의 시간 동안 내려져 이어왔습니다. 고대의 중국인들은 발이 작고 동그란 열매 모양으로 생기는 것이 모든 아름다움 중의 으뜸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따라서 딸을 낳은 부모님들은 아이의 발이 커서 나중에 결혼을 할 때 불이익이 생길까봐 2살에서 6살 사이에 미리 발 모양을 변형시키고 자라지 못하게 하는 신발을 신기며 각종 요법을 시행합니다.
그리고 이런 요법을 통해 자라난 발의 모양은 매우 불균형해집니다.
엄지발가락은 바깥으로 휘어지고 나머지 네 발가락은 발바닥보다 아래 쪽으로 낮게 내려갑니다. 그리고 이런 불균형으로 인해 엄지발가락이 몸무게를 지탱하는 역할을 하지 못하게 되어 나머지 발가락과 발바닥에 과부하가 걸립니다. 전족을 한 여성들의 걸음걸이는 똑바르지 못하고 딱딱하게 퉁퉁 튀기며 걸을 수밖에 없게 되고 경사진 곳을 오르거나 빠르게 뛰는 것이 매우 힘들어지는 부작용이 일어납니다.
마음이 튼튼하고 믿음이 바로 선 사람들은 세상의 가치와 판단 기준에 휘둘리지 않습니다. 내면이 성숙하지 못했다면 아무리 외모를 고치고 아름답게 가꿔도 결코 하나님이 주시는 기쁨과 만족은 찾아오지 않습니다. 세상의 판단 기준에 비추어 스스로를 바라보지 마십시오.
주님! 세상의 잘못된 판단 기준에 빠지지 않게 하소서!
말씀을 믿는 사람답게 말씀을 행하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381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36
31380 죽음을 물리치신 예수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72
31379 예수와 함께 들려 올려지는 사람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31
31378 예수의 외로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37
31377 두 가지 외로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65
31376 영적 메마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36
31375 저마다의 기질을 활용하여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74
31374 영성생활의 창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94
31373 영성생활의 동력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13
31372 영적 근원으로 깊이 파고들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75
31371 감정의 기복을 극복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93
31370 감정과 영성생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42
31369 사람들 사이에 다리가 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13
31368 서로를 위해 길을 건너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28
31367 누가 내 이웃인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42
31366 고난당하는 공동체의 그리스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24
31365 공동체의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36
31364 살아있는 그리스도 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79
31363 주어진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68
31362 부서진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386
31361 복되신 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82
31360 선택됨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231
31359 세상의 양식이 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63
31358 줄 때와 받을 때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90
31357 상처로 듣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60
31356 먼저 자신의 상처를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48
31355 상처 입은 치료자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275
31354 시간이 약이라는 말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77
31353 질투를 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206
31352 두려워 말라 오미선 2016-10-21 918
31351 성공의 어머니 오미선 2016-10-21 405
31350 인도에서 들은 신의 소리 손유진 2016-10-21 372
31349 소망의 의미 rlove5189 2016-10-21 582
31348 누가 종이고 누가 자유인인가 rlove5189 2016-10-21 510
31347 그리스도와 성령 rlove5189 2016-10-21 474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