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듣는 귀를 가진 사람

김장환 목사............... 조회 수 892 추천 수 0 2016.06.24 23:46:51
.........

듣는 귀를 가진 사람


한 목사님이 청력에 이상이 생긴 것 같아 이비인후과를 찾았습니다.
의사는 검진 전에 먼저 목사님의 귀에 있는 귀지를 제거해 주었습니다.
그런데 귀에서 빼낸 귀지의 양이 엄청난 것 보고 놀란 목사님이 의사에게 말했습니다.
“이렇게나 귀지가 많은데도 소리가 잘 들리다니 정말로 놀라운데요?”
“귀지의 양이 어느 정도 된다 해도 듣는 데에는 전혀 지장이 없습니다.
그러나 제때에 제거해주지 않아서 만약 귀지가 하나로 굳게 된다면 그때는 청력장애가 생깁니다. 귀는 멀쩡히 있지만 소리는 잘 듣지 못하게 됩니다.”
귀가 있어도 듣지 못한다는 의사의 말을 통해 목사님은 큰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그렇다! 귀지로 인해 귀가 있어도 듣지 못하는 것처럼 불신이 쌓이면 말씀을 믿지 못하게 된다!’
양심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지 않고, 하나님 말씀에 대한 확신이 아닌 불신과 의심만이 쌓이게 될 때 우리의 예배는 신앙생활로 이어지지 않고 종교생활로 그치게 됩니다. 말씀을 듣는 귀와 깨닫는 믿음을 달라고 주님께 기도하십시오.
주님! 매일 드려지는 예배 속에 신앙이 성장하게 하소서!
말씀을 들음으로 믿음이 자라는 기쁨이 있게 되기를 기도하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062 이 기분 니는 모르제 file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2016-09-09 390
31061 그리스도인의 가정생활 지침 file 이인선 목사(열림교회) 2016-09-09 486
31060 친구입니까, 친구인 척입니까 file 고경환 목사(순복음원당교회) 2016-09-09 503
31059 누구의 교회인가 file 강신욱 목사(남서울평촌교회) 2016-09-09 389
31058 오직 겸손 file 이일성 목사<군산 풍원교회> 2016-09-09 418
31057 기도의 의미 file 정학진 목사 <포천 일동감리교회> 2016-09-09 512
31056 능금 한 알 추락사건 file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2016-09-09 281
31055 각이 살아있는 신앙 file 이인선 목사(열림교회) 2016-09-09 265
31054 난 아빠 연습을 해 본 적이 없다 물맷돌 2016-09-06 334
31053 의사는 생명을 살리는 사람이 아닙니다. 물맷돌 2016-09-06 456
31052 세상이 우리(나)를 부르고 있습니다. 물맷돌 2016-09-06 242
31051 중독(中毒)에서 벗어나지 못하면 파멸입니다. 물맷돌 2016-09-06 237
31050 하나님께 속한 사람이라면? 물맷돌 2016-09-06 374
31049 남편을 아들로 생각해보기 물맷돌 2016-09-06 235
31048 말 한 마디의 중요성 물맷돌 2016-09-06 417
31047 우리는 서로 맞는 게 하나도 없었습니다. 물맷돌 2016-09-06 255
31046 재고(再考)가 필요한 빨리빨리 문화 물맷돌 2016-09-05 160
31045 아름다운 여인의 모습 물맷돌 2016-09-05 225
31044 아직 ‘남은 자’가 아주 많습니다! [1] 물맷돌 2016-09-05 283
31043 과연, 힘들지 않는 일이 어디 있을까요? 물맷돌 2016-09-05 171
31042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이 곱다! 물맷돌 2016-09-05 398
31041 나에게 행복을 가져다주는 것은? 물맷돌 2016-09-05 388
31040 그분이 원하시는 우리의 모습은? 물맷돌 2016-09-05 222
31039 쟁기를 잡은 자는 뒤를 돌아보지 마라! 물맷돌 2016-09-05 368
31038 내가 가겠습니다. 나를 보내소서! 물맷돌 2016-09-04 407
31037 하나님 보시기에 흠이 없는 기독교인 물맷돌 2016-09-04 338
31036 낮고 또 낮은 곳으로 마음이 임하도록 하는 훈련 물맷돌 2016-09-04 345
31035 너 자신을 알라! 물맷돌 2016-09-04 296
31034 예수님은 죄인을 심판하러 오신 게 아닙니다. 물맷돌 2016-09-04 365
31033 저에게는 분명히 죄가 있었습니다. 물맷돌 2016-09-04 190
31032 머슴출신, 고당 조만식 장로 물맷돌 2016-09-04 540
31031 온순한 듯하나 고집이 센 인간입니다. [1] 물맷돌 2016-09-04 368
31030 우생마사(牛生馬死) 물맷돌 2016-09-02 702
31029 여보, 당신은 잘 할 수 있으리라 믿어요! 물맷돌 2016-09-02 324
31028 체면보다는 실질을 소중하게 여겨야 합니다. 물맷돌 2016-09-02 265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