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진짜 명중

홍융희 목사............... 조회 수 302 추천 수 0 2019.05.14 22:29:55
.........

201902140003_23110924061639_1.jpg

[겨자씨] 진짜 명중 
 
 ‘피너츠’라는 만화가 있습니다. 스누피와 찰리 브라운, 루시, 라이너스와 같은 익숙한 캐릭터가 등장하는 만화죠. 찰리 브라운은 다소 엉뚱합니다. 찰리 브라운이 활쏘기 연습을 하고 있을 때, 루시가 옆을 지나다 “명중, 또 명중”이란 소리를 들었습니다. ‘찰리 브라운이 활을 이렇게 잘 쐈나’ 싶어 담장 안을 들여다봤습니다. 그런데 좀 이상했습니다. 고정된 과녁에 활을 쏘는 게 아니었습니다. 큰 담장에 아무렇게나 활을 쏜 뒤 활이 박힌 곳에 과녁을 그리는 것이었습니다. 과녁을 다 그리면 “명중”이라고 외치는 것이었죠. 사실 명중이 아닌 셈이었습니다. 루시가 말했습니다. “그렇게 하는 게 아니야.” 찰리 브라운이 답합니다. “나도 알아. 그래도 이렇게 하면 빗나가는 법이 없다고.” 이 만화는 올바른 목표를 설정하고 그 목표를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과정이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줍니다. 목표를 잘못 설정하거나 수시로 목표를 바꾼다면 절대 실력이 늘지 않습니다. 우리의 모습은 어떤가요. 뚜렷한 목표 없이 되는 대로 살고 있지는 않나요. 찰리 브라운처럼 빗나갈까 봐, 실패할까 봐 두려워 ‘가짜 과녁’을 그리고 있지는 않나요. 늦지 않았습니다. 우리가 이룰 목표를 바로 정하고 그 목표를 따라 삽시다.

홍융희 목사 (부산성민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959 꿈을 통해 이룬 꿈 김장환 목사 2015-10-23 694
29958 성령이 가득할 때 김장환 목사 2015-10-23 1309
29957 겸손의 이유 김장환 목사 2015-10-23 751
29956 경험한 사랑 김장환 목사 2015-10-23 593
29955 태생을 뛰어넘는 열정 김장환 목사 2015-10-23 411
29954 붉은 고추에 깃든 땀과 사랑과 은혜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417
29953 기대하고 믿는 것만큼 주신다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546
29952 기쁨은 신적 섬광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277
29951 어린아이처럼 생각해 보기2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289
29950 어린아이처럼 생각해 보기1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334
29949 율법적인 것과 복음적인 것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441
29948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습니다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445
29947 당당하게 그리고 부드럽게 file 이주연 목사 2015-10-21 262
29946 보이지 않는 것 진리의 말씀 2015-10-19 572
29945 돈 벌기 위해 이찬수 목사 2015-10-19 527
29944 황금빛 같은 성령세례 오인숙 2015-10-19 638
29943 밤의 시간을 잘 견디자 이찬수 목사 2015-10-19 606
29942 길에서 망함 스펄전 목사 2015-10-19 487
29941 신앙교육의 중요성 김장환 목사 2015-10-17 641
29940 지위를 나타내는 도구 김장환 목사 2015-10-17 393
29939 돈을 대하는 두 가지 자세 김장환 목사 2015-10-17 604
29938 하나님이 책임지신다 김장환 목사 2015-10-17 1001
29937 걸어 다니는 도덕교과서 김장환 목사 2015-10-17 439
29936 부족함을 고백하는 용기 박상훈 목사 2015-10-16 679
29935 시간을 모자라게 쓰는 사람 한태완 목사 2015-10-16 466
29934 초를 아끼는 황금인생 한태완 목사 2015-10-16 454
29933 분홍신 한태완 목사 2015-10-16 413
29932 용모보다 중요한 마음 한태완 목사 2015-10-16 571
29931 돌을 바로 놓는 선생님 한태완 목사 2015-10-16 389
29930 제명할 교인 한태완 목사 2015-10-16 313
29929 무솔리니의 낙제생 아들 한태완 목사 2015-10-16 279
29928 규칙으로 인간을 만들 수는 없다 한태완 목사 2015-10-16 269
29927 유치원의 아버지 프뢰벨 한태완 목사 2015-10-16 382
29926 참된 성공 file 고일호 목사(서울 영은교회) 2015-10-15 524
29925 내 삶을 위협하는 광풍 앞에서 file 이인선 목사(열림교회) 2015-10-15 474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