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 손가락 투수

홍융희 목사............... 조회 수 273 추천 수 0 2019.05.23 23:35:45
.........

201902210004_23110924063063_1.jpg

[겨자씨] 세 손가락 투수
 
 미국 프로야구의 전설적 투수 모데카이 브라운을 아십니까. 그에게는 야구선수로서 치명적인 약점이 있었습니다. 일곱 살 때 아버지를 따라 농장에 갔다가 농기구에 손가락이 끼이는 사고를 당한 것이죠. 결국 오른손 집게손가락을 절단해야 했고 가운뎃손가락은 영구 골절됐습니다. 투수에게 가장 중요한 두 개의 손가락이 사라진 셈이죠. 어릴 때부터 투수가 되고 싶었던 그의 꿈이 산산조각 나는 순간이었습니다.

그는 좌절하지 않았습니다. 다시 마운드에 올라 피나는 연습으로 장애를 장점으로 승화했습니다. 사용할 수 없는 손가락을 사용하지 않고도 강속구와 변화구를 던지게 된 것입니다. 자기만의 새로운 구질을 만들어냈습니다. 그는 세 손가락만 사용해 공을 던져 ‘쓰리 핑거스 투수’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완전히 새로운 궤적을 그리는 그의 커브는 어떤 타자도 마음 놓고 칠 수 없었습니다.

그렇게 그는 시카고 컵스에서 9년 동안 186승을 거뒀습니다. 장애를 딛고 전설적인 기록을 세운 인물이 된 것입니다. 1949년에는 미국 야구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실패와 고난은 끝이 아닙니다. 좌절하고 포기할 때가 정말 끝입니다. 바로 지금, 힘들지만 한 번 더 용기를 내 일어납시다.

홍융희 목사(부산성민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901 만델라 영감과 꿈을 심어준 분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9 588
28900 주 안에서 항상 기뻐하라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9 568
28899 어른의 길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9 429
28898 올해의 인물 나를 일깨운 사람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9 442
28897 깨어 기다리라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9 531
28896 나무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676
28895 그물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491
28894 낙엽과 이슬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543
28893 말(言)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599
28892 물에 잠긴 하늘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433
28891 달팽이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394
28890 민들레씨앗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474
28889 구절초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380
28888 가을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353
28887 나무의 싹 file 김민수 목사 2014-12-26 445
28886 내게 족한 은혜 김장환 목사 2014-12-24 1525
28885 걱정은 병이다 김장환 목사 2014-12-24 1014
28884 천재와 범인의 차이 김장환 목사 2014-12-24 872
28883 하나님이 주신 희망의 응답 김장환 목사 2014-12-24 1241
28882 행복의 지렛대 김장환 목사 2014-12-24 877
28881 인생의 원석 김장환 목사 2014-12-24 723
28880 생각 없는 행동 김장환 목사 2014-12-24 717
28879 잘못된 방향 김장환 목사 2014-12-24 817
28878 대통령의 간증 김장환 목사 2014-12-24 812
28877 세 가지 여행 김장환 목사 2014-12-24 1782
28876 주님을 닮아 가는 삶 한태완 목사 2014-12-23 1055
28875 새를 유혹하는 뱀 한태완 목사 2014-12-23 880
28874 깨어 주님맞을 준비를하라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965
28873 채명신 장군의 진실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751
28872 죽어도 후회 없는 인생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805
28871 땅 속의 천사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637
28870 해맞이 공동체의 일지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407
28869 인간이라는 경이로운 현상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471
28868 삶의 중심을 심야에서 새벽으로 충만하게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446
28867 말씀 앞에 선 영혼들 file 이주연 목사 2014-12-20 61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