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거룩이라는 사랑법

안성국 목사............... 조회 수 198 추천 수 0 2019.02.02 23:13:36
.........

201808060001_23110923988812_1.jpg

[겨자씨] 거룩이라는 사랑법
 
 사랑에 빠진 연인에겐 금기가 하나 있습니다. 바로 ‘양다리’를 걸치는 것입니다. 연인들은 오직 서로만 바라봅니다. 그래야 사랑이 유지되고 아름다워집니다. 결혼한 뒤에 이 사랑은 신뢰를 기반으로 더욱 자라나게 됩니다. 아내를 사랑하면서 다른 여인을 마음에 품을 수 없고, 아내 또한 다른 남자를 욕심내선 안 되지요. 이것을 정절이라 부릅니다.

우리는 부모님이나 선생님을 사랑하기도 합니다. 윗사람을 사랑하는 것에 필수적으로 따라오는 것이 있습니다. 그들의 말을 경청하는 것입니다. 그들의 지혜를 존중하는 것입니다. 비록 이해할 수 없어도 말입니다. 이를 존경이라 부릅니다. 윗사람에 대한 사랑법에는 반드시 존경이 따라다닙니다.

우리는 자녀를 사랑합니다. 부모로서 자녀를 사랑한다는 것은 여러 가지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아이가 배고플 때 먹을 것을 주고 아플 때 간호하고 돌봐줍니다. 어려운 일을 당할 때면 함께 고민해주고 필요한 것이 있으면 아낌없이 지원해 줍니다. 자녀에 대한 사랑법은 책임입니다.

남녀 간의 사랑법은 정절이고 어른에 대한 사랑법은 존경입니다. 자녀에 대한 사랑법은 책임이지요. 그렇다면 하나님에 대한 사랑법은 무엇일까요. 그것은 바로 ‘거룩’입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거룩한 삶을 살아갑니다. 그리고 거룩한 삶을 살기 위해 늘 노력하고 이 노력을 절대 포기하지 않습니다.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255 안전하고 편한 곳 file 곽주환 목사 2019-03-06 132
34254 꽃 피워 봐 참 좋아 file 한재욱 목사 2019-03-06 118
34253 더 좋은 것으로의 초대 file 김석년 목사 2019-03-05 151
34252 성경의 다프요미 file 한상인 목사 2019-03-05 131
34251 바른 전통과 전통주의 file 박성규 목사 2019-03-05 86
34250 이유 있는 청출어람 file 안성국 목사 2019-03-05 110
34249 사랑하면 걱정하게 됩니다 file 곽주환 목사 2019-03-05 148
34248 코스모스와 친구들 file 한재욱 목사 2019-03-05 90
34247 아직 오지 않았다 file 김석년 목사 2019-03-05 106
34246 광화사의 사랑과 미움 file 한상인 목사 2019-03-05 86
34245 고난이 내게 복이라 file 박성규 목사 2019-03-02 539
34244 하늘 양식 file 안성국 목사 2019-03-02 323
34243 맛을 봐야 합니다 file 곽주환 목사 2019-03-02 279
34242 아버지와 까치 file 한재욱 목사 2019-03-02 286
34241 본향을 향하여 file 김석년 목사 2019-03-02 273
34240 식구라는 의미 file 곽주환 목사 2019-03-02 222
34239 어머니의 ‘그륵’ file 한재욱 목사 2019-03-02 293
34238 가을의 초대 file 김석년 목사 2019-03-02 78
34237 가장 행복한 사람 file 한상인 목사 2019-02-27 571
34236 조상제사를 하지 않는 이유 file 박성규 목사 2019-02-27 236
34235 생명의 가치 file 안성국 목사 2019-02-27 254
34234 우리의 터전이 흔들릴 때에 file 곽주환 목사 2019-02-27 192
34233 오뚝이 file 한재욱 목사 2019-02-27 229
34232 하나님의 인도 file 김석년 목사 2019-02-27 296
34231 전가통신(錢可通神) file 한상인 목사 2019-02-27 116
34230 조선의 삭개오 file 박성규 목사 2019-02-27 353
34229 하나님을 떠난 사람의 결말 김장환 목사 2019-02-25 433
34228 받은 은혜를 생각하라 김장환 목사 2019-02-25 437
34227 반드시 응답되는 기도 김장환 목사 2019-02-25 564
34226 하나님을 만나는 순간 김장환 목사 2019-02-25 260
34225 갈 수 있는 좁은 문 김장환 목사 2019-02-25 279
34224 사랑의 동기 김장환 목사 2019-02-25 262
34223 얌체 크리스천 김장환 목사 2019-02-25 244
34222 나를 가장 잘 이해하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19-02-25 161
34221 손가락 찬가 file 안성국 목사 2019-02-23 15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