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사회적 용서의 너그러움이 필요합니다

곽주환 목사............... 조회 수 114 추천 수 0 2019.01.24 23:44:46
.........

201807271835_23110923985088_1.jpg

[겨자씨] 사회적 용서의 너그러움이 필요합니다


 드루킹 사건과 관련해 노회찬 의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우리 사회에 주는 충격이 큽니다. 고인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겠지만 사회로부터 받을 비난과 여론의 뭇매에 대한 두려움이 있지 않았을까 생각해 봅니다. 뭇매는 여러 사람이 한꺼번에 매를 들어서 때리는 것을 말합니다. 특히 SNS의 발달로 사회적 뭇매가 더욱 광범위해지고 있습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너그러운 사회적 용서’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간음한 여인을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예수님 앞으로 끌고 왔습니다. 율법에 따르면 돌로 쳐서 죽이도록 돼 있는데 예수님이 어떻게 하는지 시험하기 위해서였습니다. 그때 예수님은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 치라”고 하셨습니다.

간음한 여인에게 돌을 던져 사회적 뭇매를 치는 게 당시의 율법이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우리에게 ‘너그러운 사회적 용서’를 가르쳐 주셨습니다. 유교에서도 너그러움(仁)을 강조합니다. 너그러움은 나 자신과 다른 사람에 대한 균형 잡힌 배려입니다. 나 자신에 대해서만 너그러운 것이 아니라 타인에 대해서도 너그러운 자세를 가져야 합니다. 이게 바로 균형 잡힌 너그러움입니다. 이제 우리는 ‘사회적 용서의 너그러움’을 실천할 때가 됐습니다. 당신의 너그러움은 균형을 갖고 있습니까.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220 기적에도 중독이 있습니다 file 곽주환 목사 2019-02-23 243
34219 피아노가 소음이 될 때 file 한재욱 목사 2019-02-23 190
34218 일생일답(一生一答) file 김석년 목사 2019-02-23 188
34217 눈이 아니라 믿음으로 file 한상인 목사 2019-02-23 361
34216 오스카 쉰들러의 후회 file 박성규 목사 2019-02-23 206
34215 외로운 세레나데 file 안성국 목사 2019-02-23 100
34214 할리우드 액션 file 곽주환 목사 2019-02-23 126
34213 부족한 것을 채우시는 분 김장환 목사 2019-02-20 635
34212 한계를 먼저 인정하라 김장환 목사 2019-02-20 454
34211 탐스슈즈 스토리 김장환 목사 2019-02-20 343
34210 그리스도인의 성공 김장환 목사 2019-02-20 307
34209 함께하는 크리스천 김장환 목사 2019-02-18 310
34208 나를 아시는 주님 김장환 목사 2019-02-18 373
34207 친구가 되어주기 김장환 목사 2019-02-18 195
34206 중요한 일을 따라가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19-02-18 255
34205 승리를 만든 격려 김장환 목사 2019-02-18 184
34204 진짜 행복이 있는 곳 김장환 목사 2019-02-18 284
34203 그리스도인의 이미지 김장환 목사 2019-02-18 185
34202 소중한 나의 가치 김장환 목사 2019-02-18 255
34201 이제야 놓아 주시는군요 file 한재욱 목사 2019-02-16 285
34200 단순한 삶, 단순한 신앙 file 김석년 목사 2019-02-16 266
34199 격대교육(隔代敎育) file 한상인 목사 2019-02-16 138
34198 전영창 선생님의 애국심 file 박성규 목사 2019-02-16 149
34197 치열한 영적 전쟁의 현장 file 안성국 목사 2019-02-16 315
34196 도리도리 까꿍 file 곽주환 목사 2019-02-16 142
34195 일 잘하는데 성공 못하는 사람 file 한재욱 목사 2019-02-16 172
34194 거룩한 삶을 향한 결단 file 김석년 목사 2019-02-16 247
34193 백일홍과 배롱나무 file 한상인 목사 2019-02-15 522
34192 피로를 이기는 진짜 힘 file 박성규 목사 2019-02-15 412
34191 골리앗 앞의 다윗처럼 file 안성국 목사 2019-02-15 365
34190 프로야구를 보면서 file 곽주환 목사 2019-02-15 129
34189 아, 날이 새면 집 지으리라 file 한재욱 목사 2019-02-15 182
34188 내 삶의 핵심가치 file 김석년 목사 2019-02-15 436
34187 남김없이 말하는 사람 file 한상인 목사 2019-02-15 197
34186 조국을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 file 박성규 목사 2019-02-15 144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