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사회적 용서의 너그러움이 필요합니다

곽주환 목사............... 조회 수 125 추천 수 0 2019.01.24 23:44:46
.........

201807271835_23110923985088_1.jpg

[겨자씨] 사회적 용서의 너그러움이 필요합니다


 드루킹 사건과 관련해 노회찬 의원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우리 사회에 주는 충격이 큽니다. 고인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었겠지만 사회로부터 받을 비난과 여론의 뭇매에 대한 두려움이 있지 않았을까 생각해 봅니다. 뭇매는 여러 사람이 한꺼번에 매를 들어서 때리는 것을 말합니다. 특히 SNS의 발달로 사회적 뭇매가 더욱 광범위해지고 있습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너그러운 사회적 용서’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간음한 여인을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예수님 앞으로 끌고 왔습니다. 율법에 따르면 돌로 쳐서 죽이도록 돼 있는데 예수님이 어떻게 하는지 시험하기 위해서였습니다. 그때 예수님은 “너희 중에 죄 없는 자가 먼저 돌로 치라”고 하셨습니다.

간음한 여인에게 돌을 던져 사회적 뭇매를 치는 게 당시의 율법이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우리에게 ‘너그러운 사회적 용서’를 가르쳐 주셨습니다. 유교에서도 너그러움(仁)을 강조합니다. 너그러움은 나 자신과 다른 사람에 대한 균형 잡힌 배려입니다. 나 자신에 대해서만 너그러운 것이 아니라 타인에 대해서도 너그러운 자세를 가져야 합니다. 이게 바로 균형 잡힌 너그러움입니다. 이제 우리는 ‘사회적 용서의 너그러움’을 실천할 때가 됐습니다. 당신의 너그러움은 균형을 갖고 있습니까.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712 더운갈이가 필요합니다 file 한희철 목사 2019-07-15 93
34711 용서 file 오연택 목사 2019-07-15 143
34710 구경꾼과 주인공 file 한별 총장 2019-07-15 176
34709 예수님과 내비게이션 윤두한 목사 2019-07-14 467
34708 이별의 의미 김장환 목사 2019-07-13 241
34707 되돌릴 수 없는 순간 김장환 목사 2019-07-13 421
34706 감정적인 배려 김장환 목사 2019-07-13 272
34705 성장을 위한 굴곡 김장환 목사 2019-07-13 283
34704 신앙의 맛 김장환 목사 2019-07-13 414
34703 인생의 필요조건 김장환 목사 2019-07-13 336
34702 말씀을 실천하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19-07-13 304
34701 평판을 바꾸는 방법 김장환 목사 2019-07-13 209
34700 내 삶의 가치 file 김민정 목사 2019-07-11 490
34699 은혜의 에펠탑, 십자가 file 손석일 목사 2019-07-11 369
34698 사자의 입에서 평안을 누리다 file 홍융희 목사 2019-07-11 292
34697 믿음의 그랭이질 file 한희철 목사 2019-07-11 237
34696 버려진 돌의 부활 file 오연택 목사 2019-07-11 178
34695 4분 18초 file 한별 총장 2019-07-11 357
34694 겟세마네인가 골고다인가 file 김민정 목사 2019-07-11 150
34693 초코우유와 사랑 file 손석일 목사 2019-07-11 233
34692 실패를 바꾸는 힘 김장환 목사 2019-07-08 483
34691 지금 시작하라 김장환 목사 2019-07-08 359
34690 희망의 이유 김장환 목사 2019-07-08 231
34689 일생동안 가져야 할 3가지 고민 김장환 목사 2019-07-08 355
34688 평안이 만드는 변화 김장환 목사 2019-07-08 227
34687 외제차보다 귀한 성품 김장환 목사 2019-07-08 187
34686 대통령의 코코아 김장환 목사 2019-07-08 185
34685 코브라 효과 김장환 목사 2019-07-08 316
34684 하늘을 잃고 우주를 얻다 file 홍융희 목사 2019-07-06 266
34683 가장 위대한 경전, 사랑 file 한희철 목사 2019-07-06 252
34682 부르심에 합당한 삶 file 오연택 목사 2019-07-06 484
34681 새 판을 짜라 file 한별 총장 2019-07-06 259
34680 봄보다 찬란한 당신 file 김민정 목사 2019-07-06 116
34679 영적 교란 요소 file 손석일 목사 2019-07-06 227
34678 기도를 완성할 때 file 홍융희 목사 2019-07-06 32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