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샛별빵

박성규 목사............... 조회 수 236 추천 수 0 2018.07.18 23:47:13
.........

201712190001_23110923868682_1.jpg
가난한 집 아들이 있었습니다. 아버지는 병들었고 집은 가난했습니다. 그런데 누이가 말합니다. 성탄절 교회에 가면 빵을 준다고. 소년이 초등학교 1학년 때인 1968년 성탄절이었습니다. 성탄예배 후 나눠주는 샛별빵은 그 교회 성도가 만든 것이었습니다.
손바닥만한 빵 위에는 하얀 설탕과 땅콩이 뿌려져 있었습니다. 그 빵이 매개가 돼 소년은 계속 교회에 나갑니다. 그리고 초등학교 5학년 때 인격적으로 주님을 만납니다. 전도사님이 들려주는 창세기 속 요셉 이야기는 아버지를 여읜 소년의 마음에 하나님이 주실 미래에 대한 소망을 품게 했습니다.
결국 크리스마스의 샛별빵은 영생의 빵이신 예수님을 만나는 매개가 됐습니다. 성탄절 샛별빵을 통해 예수님을 만난 그 소년이 바로 저입니다. 샛별빵은 영생의 빵이신 예수님을 만나게 해주었고, 예수님의 복음을 전하는 목사도 되게 했습니다.
성탄의 계절입니다. 예수님께서 오심은 많은 사람을 구원하기 위함입니다. 기도하면서, 묵상하면서 지혜를 구하십시오. 당신의 전도 대상자의 마음을 움직일 ‘샛별빵’이 무엇일까를 여쭈어보십시오.
가까운 이웃들에게 사랑이 담긴 오늘의 샛별빵을 전합시다. 언젠가 그 전도 대상자는 영생의 빵이 되시는 예수님을 꼭 만나게 될 것입니다. 오늘 우리의 이웃에게 복음의 매개체를 전하면 어떨까요.
글=박성규 목사(부산 부전교회), 삽화=이영은 기자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557 하나님의 관심 김장환 목사 2019-05-25 392
34556 지혜의 근본 김장환 목사 2019-05-25 228
34555 창조의 원리, 면역력 김장환 목사 2019-05-25 177
34554 화를 제대로 표현하는 법 김장환 목사 2019-05-25 154
34553 이 시대의 다니엘 file 한별 총장 2019-05-23 461
34552 자녀는 별이다 file 김민정 목사 2019-05-23 304
34551 클리셰와 이슬 같은 은혜 file 손석일 목사 2019-05-23 280
34550 세 손가락 투수 file 홍융희 목사 2019-05-23 313
34549 물구나무서기 file 한희철 목사 2019-05-23 249
34548 존재의 집 file 오연택 목사 2019-05-23 175
34547 몇 바퀴 남았나요 file 한별 총장 2019-05-23 257
34546 투 머치’가 나를 망하게 합니다 file 김민정 목사 2019-05-23 203
34545 대통령의 기도문 김장환 목사 2019-05-19 596
34544 생명을 살리는 보람 김장환 목사 2019-05-19 320
34543 한 사람의 힘 김장환 목사 2019-05-19 469
34542 믿음의 씨앗 김장환 목사 2019-05-19 536
34541 부활의 소망 김장환 목사 2019-05-19 460
34540 친구가 되어주는 것 김장환 목사 2019-05-19 274
34539 공황이 만든 백만장자 김장환 목사 2019-05-19 164
34538 문신을 하지 않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19-05-19 220
34537 긍정의 가능성 김장환 목사 2019-05-16 439
34536 함께 행동하라 [1] 김장환 목사 2019-05-16 425
34535 하나님이 쓰시는 고난 김장환 목사 2019-05-16 493
34534 마음이 머무는 곳 김장환 목사 2019-05-16 431
34533 신뢰의 상징 김장환 목사 2019-05-16 315
34532 목자의 음성 김장환 목사 2019-05-16 390
34531 선물보다 귀한 마음 김장환 목사 2019-05-16 317
34530 포기하지 않으시는 하나님 김장환 목사 2019-05-16 435
34529 엘리베이터 없는 고층아파트 file 손석일 목사 2019-05-14 489
34528 진짜 명중 file 홍융희 목사 2019-05-14 298
34527 몰래 좋은 일을 해놓고 file 한희철 목사 2019-05-14 219
34526 1초의 시간 file 오연택 목사 2019-05-14 363
34525 계산하지 마세요 file 한별 총장 2019-05-14 339
34524 어디가 좁은 문인가 file 김민정 목사 2019-05-14 277
34523 빅데이터와 모든 것 file 손석일 목사 2019-05-14 127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