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고급 레스토랑의 귀빈이 된 노숙인

이주연 목사............... 조회 수 204 추천 수 0 2018.02.12 14:34:54
.........

4610.jpg4610.jpg


사랑의 농장에 칠순이 넘고 키가 훤칠한

교회에 새로 나오신 미모의 할머니가

봉사를 자원하셨습니다.


일 주일에 한번 3년만 하겠다는 것입니다.

할 줄 아는 것이 없지만

밥을 지어주겠다고 하셨습니다.


지속적으로 하는 성격도 아니니

지속적으로 하기 위하여

매주일 2만원씩만 지급하라는 조건입니다.

그리고 텃밭할 땅을 달라 하셨습니다.

저는 두 말 없이 두 손들고 환영하였습니다.


벌써 3개월이 지났습니다.

멋쟁이 할머니가 쉐프 앞치마까지 두르고

매주 한국 프랑스 이탈리아 중국 일본 각 나라 요리로

사랑의 농장 노숙인 형제들의 식탁을 채웠습니다.

바질 오클라 등 식재료까지 직접 재배하시면서!

알고 보니 봉사자 할머니는 고급 레스토랑을

멋지게 운영하셨던 분이셨습니다. 


기적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고급요리는 물론이고 식탁은 꽃으로 장식되고

식탁에서 배를 채우던 형제들이 기쁨을 채우고

사랑을 채워나가기 시작했습니다.
마침내 노숙인 형제들이 고급 레스토랑의

귀하신 손님이 된 것입니다.

 

오늘도 농장에 오지 않던 노숙인 형제들까지

이 무더위에도 기꺼이 기쁜 마음으로

결단하고 새벽부터 일하러 왔습니다. 


요리만큼 인간에게 직접적으로

사랑을 전하는 도구가 없는 것이었습니다!

식탁은 밥보다도 웃음꽃과

사랑의 이야기로 넘쳐나고 있습니다. 


바리새인으로부터 먹기를 탐하는 자라고까지

찍히셨던 주님의 식탁 교제의 비밀이

폭로된 듯하기만 합니다. 


식탁도 페인트로 다시 칠하였습니다.

곧 예산을 마련하여 식당도

방부목으로 바닥용 데크를 만들어

고품격 숲속 야외 식당을 차릴 생각입니다.


그리고 매주 요리를 '노숙인을 위한 예배'에서 공개하고

노숙인 형제들을 초대하기로 하였습니다.

<이주연>


 *오늘의 단상*
 
무엇보다 먼저 주를 생각하십시오.

주께서 당신을 먼저 생각해 주실 것입니다.

<산>
 

<산마루서신 http://www.sanletter.ne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698 생각은 상대적인 것이니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203
33697 물질적인 풍요도 마음으로부터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82
33696 가장 값지고 건강한 조건의 환경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41
33695 때로 텅빈 공간이 되라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07
33694 죄의 껍데기가 깨져나가면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24
33693 가장 귀중한 동반자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54
33692 어디 아프세요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28
33691 가난한 마음을 가진 이가 복된 까닭 file 이주연 목사 2018-10-12 147
33690 바이러스와 보혈 file 곽주환 목사 2018-10-10 383
33689 쥐약이 문제다 file 한재욱 목사 2018-10-10 395
33688 오늘의 구원 file 김석년 목사 2018-10-10 350
33687 1등보다 높은 가치 file 한상인 목사 2018-10-10 350
33686 희락과 쾌락 file 박성규 목사 2018-10-10 235
33685 존재를 빛나게 하는 배경 file 안성국 목사 2018-10-10 201
33684 인생의 브레이크 file 곽주환 목사 2018-10-10 260
33683 설렘보다 떨림 file 한재욱 목사 2018-10-10 181
33682 이상하고도 놀라운 일 [1] 김용호 2018-10-09 302
33681 개구리 신앙 김용호 2018-10-09 574
33680 3만 프랑 김용호 2018-10-09 226
33679 어떻게 될까 김용호 2018-10-09 150
33678 목사님의 변호 김용호 2018-10-09 267
33677 황금 사과 김용호 2018-10-09 237
33676 천국으로 가는 계단 김용호 2018-10-09 264
33675 지체들의 반란 김용호 2018-10-09 131
33674 무덤에 들어간 금반지 김용호 2018-10-09 174
33673 하나님의 인내 김장환 목사 2018-10-07 418
33672 허울뿐인 회개 김장환 목사 2018-10-07 376
33671 파레토 법칙의 적용 김장환 목사 2018-10-07 264
33670 단 한번의 구출 김장환 목사 2018-10-07 196
33669 작은 지혜로 생기는 변화 김장환 목사 2018-10-07 244
33668 선행을 망치는 탐심 김장환 목사 2018-10-07 210
33667 오직 바라고 구할 것 김장환 목사 2018-10-07 174
33666 의미가 있는 실패 김장환 목사 2018-10-07 182
33665 하루씩 기쁘게 도전하십시오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288
33664 기도와 침묵의 기다림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406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