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어디가 좁은 문인가

김민정 목사............... 조회 수 195 추천 수 0 2019.05.14 22:27:12
.........

201902081726_23110924060621_1.jpg

[겨자씨] 어디가 좁은 문인가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멸망으로 인도하는 문은 크고 그 길이 넓어 그리로 들어가는 자가 많고, 생명으로 인도하는 문은 좁고 길이 협착하여 찾는 자가 적음이라.”(마 7:13~14)

신앙은 좁은 문을 선택하는 것입니다. 좁은 문, 불편한 길, 고난의 길이라고 들어왔습니다. 그런데 지금 기독교인이 사는 길은 좁다고 하기도, 불편하다고 하기도 석연치 않습니다. 주를 위해 고난의 길을 걷는 것은 어렵고 나와 상관없는 일이라 생각해 아예 포기하고 사는 것은 아닌지요. 과연 신앙인으로 살면서 어떻게 사는 것이 현대인들에게 맞는 성경적인 좁은 문의 삶이 될까요.

어쩌면 쉽게 가기 위해 편법을 행하는 것이 지혜인 시대에 다른 사람을 제치고 빨리 갈 수 있지만 양보하고 천천히 가는 삶, 누릴 수 있지만 남을 돕느라 누릴 것을 포기하는 소박한 삶, 어리석을 만큼 정직한 선택, 나의 번듯한 성공이 아니라 인정받지 못해도 남을 잘되게 하는 선택을 하는 삶이 좁은 문으로 가는 것이 아닐까요.

선교사가 되고 목사가 되는 길이 좁은 문이 아닙니다. 누구든지 매일의 정직한 선택을 하는 것이야말로 좁은 문일 것입니다.
김민정 목사(좋은목회연구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395 사랑의 증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212
31394 조건 없는 증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88
31393 가슴에 평화를 유지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99
31392 기쁨으로 넘치는 증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238
31391 웨이터의 법칙 file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2016-10-27 481
31390 감사로 살아가는 행복 file <이인선 열림교회 목사> 2016-10-27 1146
31389 몇 점일 것 같습니까 file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2016-10-27 347
31388 너희와 너희 자녀를 위해 울라 file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2016-10-27 318
31387 삶의 방향 전환 file <이일성 군산 풍원교회 목사> 2016-10-27 417
31386 책임적인 존재 file <정학진 포천 일동감리교회 목사> 2016-10-27 213
31385 풍요로운 사랑 나누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235
31384 가난한 이들 안에서 우리에게 오시는 예수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09
31383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31
31382 죽음을 물리치신 예수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57
31381 예수와 함께 들려 올려지는 사람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28
31380 예수의 외로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26
31379 두 가지 외로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59
31378 영적 메마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26
31377 저마다의 기질을 활용하여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73
31376 영성생활의 창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88
31375 영성생활의 동력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05
31374 영적 근원으로 깊이 파고들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70
31373 감정의 기복을 극복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82
31372 감정과 영성생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32
31371 사람들 사이에 다리가 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10
31370 서로를 위해 길을 건너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25
31369 누가 내 이웃인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10
31368 고난당하는 공동체의 그리스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12
31367 공동체의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32
31366 살아있는 그리스도 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77
31365 주어진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67
31364 부서진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379
31363 복되신 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77
31362 선택됨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220
31361 세상의 양식이 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5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