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계산하지 마세요

한별 총장............... 조회 수 274 추천 수 0 2019.05.14 22:27:46
.........

201902110003_23110924060939_1.jpg

[겨자씨] 계산하지 마세요
 
 할아버지는 20여년 전 순복음교단에 100만 달러를 헌금해 현 순복음대학원대학교 설립에 도움을 주셨습니다. 할아버지가 명예박사 학위를 받으시는 날이었습니다. 손자로서 효도 한번 하려고 잔치를 열었습니다.

할아버지는 인사말에서 “손주 총장이 기쁘게 했으니 오늘 식사는 제가 냅니다” 하셨습니다. 모두들 좋아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평생 받기만 했는데 이번만큼은 제가 내겠습니다”고 했습니다. 그러자 할아버지는 “그럼 그렇게 해라”고 하셨습니다. 식사비는 꽤 큰돈이었습니다. 나중에 할아버지는 비용을 물으셨습니다. 제가 볼멘소리로 얼마라고 하자 할아버지는 빙그레 웃으셨습니다. 그러더니 식사비에 동그라미 하나를 더 보탠 돈을 주시며 “용돈 해라” 하셨습니다.

계산하지 마세요. 비즈니스는 계산합니다. 그러나 믿음은 계산하지 않습니다. 예수께서 흘리신 보혈 한 방울 가격을 계산할 수 있을까요. 채찍 한 대 가격이 얼마일까요. 나귀 주인은 계산하지 않았기에 예수님께 나귀를 내어드렸습니다. 마리아는 계산하지 않고 향유 옥합을 드렸지만 가룟유다는 계산해서 “300데나리온”이라고 했습니다. 올해는 머릿속 계산기를 버리세요.
한별 (순복음대학원대 총장)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395 사랑의 증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212
31394 조건 없는 증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88
31393 가슴에 평화를 유지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99
31392 기쁨으로 넘치는 증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8 239
31391 웨이터의 법칙 file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2016-10-27 481
31390 감사로 살아가는 행복 file <이인선 열림교회 목사> 2016-10-27 1146
31389 몇 점일 것 같습니까 file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2016-10-27 347
31388 너희와 너희 자녀를 위해 울라 file <강신욱 남서울평촌교회 목사> 2016-10-27 318
31387 삶의 방향 전환 file <이일성 군산 풍원교회 목사> 2016-10-27 417
31386 책임적인 존재 file <정학진 포천 일동감리교회 목사> 2016-10-27 213
31385 풍요로운 사랑 나누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235
31384 가난한 이들 안에서 우리에게 오시는 예수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09
31383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31
31382 죽음을 물리치신 예수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57
31381 예수와 함께 들려 올려지는 사람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28
31380 예수의 외로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26
31379 두 가지 외로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59
31378 영적 메마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27
31377 저마다의 기질을 활용하여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73
31376 영성생활의 창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88
31375 영성생활의 동력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105
31374 영적 근원으로 깊이 파고들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5 70
31373 감정의 기복을 극복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82
31372 감정과 영성생활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32
31371 사람들 사이에 다리가 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10
31370 서로를 위해 길을 건너다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25
31369 누가 내 이웃인가?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12
31368 고난당하는 공동체의 그리스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212
31367 공동체의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132
31366 살아있는 그리스도 되기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77
31365 주어진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3 67
31364 부서진 몸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379
31363 복되신 분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78
31362 선택됨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220
31361 세상의 양식이 되어 -헨리 나우웬의 묵상 글 나우웬 2016-10-22 15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