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야곱의 새해맞이

김진홍 목사(우이감리교회)............... 조회 수 32155 추천 수 0 2014.04.10 20:01:25
.........

140113_26_1.jpg

박두진의 [해]라는 시가 있다. “해야 솟아라. 해야 솟아라. 말갛게 씻은 얼굴 고운 해야 솟아라. 산 넘어 산 넘어서 어둠을 살라 먹고, 산 넘어서 밤새도록 어둠을 살라 먹고, 이글이글 애띤 얼굴 고운 해야 솟아라.”
새해 해돋이를 보기 위해 꼭 정동진에 가거나 천왕봉에 올라가야 하는 것은 아니다. 밤새도록 어둠을 살라 먹고 이글이글 해가 솟아야 할 곳은 바로 우리 마음이기 때문이다. 2013년의 달력을 떼고, 2014년의 달력을 붙인다고 해서 새해가 되는 것은 아니다. 어제의 마음을 그대로 놔둔 채 새로운 시간을 기다린다는 것은 무망한 일이다.
얍복 시냇가에 엎드려 번민의 밤을 지새우던 야곱은 미구에 닥쳐올지도 모를 위험을 예감하며 떨고 있었다. 복수를 맹세하는 형인 에서의 땅에 들어서야 한다는 두려움으로 날이 추운지 더운지 배가 고픈지 부른지 몰랐다. 주마등처럼 지나가는 기억의 편린들 속에 간간이 비쳐지는 자신의 모습이 낯설기만 했다.
‘무엇을 위해 그렇게 발버둥치며 살아왔던가.’
그 밤 야곱은 해체됐다. 무너지고 무너져 결국 ‘나’라는 것이 아무것도 아니라는 것을 절감할 때 마침내 그 마음의 ‘어두운 밤’은 물러갔다. 야곱이 스스로 무너진 자리에 이스라엘이 피어났다. ‘야곱’은 ‘붙잡다’라는 뜻이며, ‘이스라엘’은 ‘하나님 없이 못 산다’는 뜻이다. 그때 브니엘의 아침 해가 솟았다고 성경은 말하고 있다. 새해는 그렇게 오는 것이다.
김진홍 목사(우이감리교회)

<겨자씨/국민일보>

김진홍 목사(우이감리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5484 지루함 극복 김필곤 목사 2013-10-08 50255
» 야곱의 새해맞이 file 김진홍 목사(우이감리교회) 2014-04-10 32155
35482 찬송의 기적 예수복음 2011-05-23 16348
35481 평생 기도자 -시116편 이동원 목사 2011-02-15 14691
35480 어버이날의 유래 (Parents' Day) file 류중현 목사 2011-05-19 14292
35479 보이지 않는 힘 예수복음 2011-05-23 13975
35478 과거의 고난을 잊어버리는 은혜 조현삼 목사 2011-02-08 13917
35477 위험한 착각 한태완 목사 2011-06-26 13821
35476 원망·불평·교만의 결말 고훈 목사 2011-03-06 13053
35475 희망-판도라 예수영광 2011-02-13 12904
35474 네가 믿느냐 이주연 목사 2011-04-02 12822
35473 공동체 생활의 외국 사례 예수영광 2011-02-13 12771
35472 씨앗이라는 희망 임준택 목사 2011-02-09 12748
35471 그 길밖에 없으셨나요 이주연 목사 2011-04-02 12635
35470 한 크리스천의 규칙 예수감사 2011-05-23 12599
35469 말아톤 file 류중현 목사 2011-02-10 12597
35468 상대방을 칭찬하는 말의 12가지 기능 김학규 2011-09-05 12592
35467 간절한 기도 고도원 2011-06-09 12577
35466 주님 사랑 닮은 사랑 예수감사 2011-02-21 12513
35465 십자가의 은혜 김장환 목사 2011-06-18 12502
35464 낚싯밥 김용호 2010-12-18 12438
35463 부모 공경 이주연 2011-05-03 12431
35462 나의 취미는? 고도원 2002-04-22 12380
35461 두개의 길 - 시편1편 이동원 목사 2011-08-20 12365
35460 동행 동역 이주연 목사 2010-11-02 12359
35459 어둠과 아침 임준택 목사 2011-02-09 12358
35458 아낌없는 사랑 설동욱 목사 2011-01-13 12237
35457 오후에도 면도하는 남자 고도원 2002-04-19 12141
35456 개의 전도 예수웃음 2011-02-18 12137
35455 한 소년의 값진 희생 예수은혜 2010-09-23 12123
35454 축복 받는 신앙생활 예수가정 2011-03-15 11976
35453 잘못된 행동 예수침묵 2011-05-24 11954
35452 감사하면 행복하다 임용택 목사 2011-01-14 11927
35451 콩 세 알을 심는 이유 고도원 2010-09-24 11916
35450 어머니의 사랑 예수감사 2011-02-21 1191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