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성경읽기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37 추천 수 0 2019.03.21 11:16:13
.........

hb6323.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323번째 쪽지!


□함께 성경읽기


교회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일이 ‘예배’인데, 그 예배를 드리는 형식은 전통을 따라 드리는 ‘예전예배’가 있고 현대 상황에 맞게 변형시켜서 드리는 ‘열린예배’가 있습니다. 예전예배의 특징은 순서가 많고 조용히(경건하게) 진행되는데, 열린예배는 순서를 간단하게 줄이면서 몇 가지에 집중하여 조금 소란스런(활기찬) 느낌이 듭니다.
교인들에게는 선택의 여지가 없습니다. 목사가 정한 대로 따라야 하지요.^^ 그런데 오늘날 한국교회의 예전예배는 진짜가 아닙니다. 열린예배의 형식을 많이 섞어버린 짬뽕이죠. 순수한 예전예배는 이제 찾아보기 힘들게 되었습니다. 평생 한 번도 올바른 예전예배를 드려보지 못한 교인들이 대부분일 것 같습니다.
예전예배는 성경을 읽는 순서가 많습니다. ‘거룩한 독서’라고 부르는데 구약과 신약 그리고 설교 본문에 해당하는 성경을 온 교인들이 입을 맞추어 세 번에 걸쳐 읽습니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거룩한 독서’가 사라져버렸습니다. 대신에 ‘성경 교독’ 이라는 것이 생겼는데 이게 절기 때 외에는 예배의 흐름과 교독문 내용이 잘 안 맞아서 엇박자를 낼 때가 많습니다. (성경 3번 읽는 것을 1번으로 줄여 시간을 단축시킨 것이죠.)
온 교인들이 한 목소리로 성경을 낭독하는 것은 굉장히 중요합니다. 성경을 소리 내서 읽을 때 읽는 사람들 가운데 ‘영적 교류’가 일어납니다. 그것이 바로 ‘성도가 서로 교통하는’ 것입니다.(새 번역 사도신경은 ‘교통’을 ‘교제’로 바꾸었는데, 교통과 교제는 완전히 다릅니다. 교통이 맞습니다. 차(車)가 달리는 것을 ‘교통’ 이라고 하지 ‘차가 교제한다’라고 하지는 않잖아요 ) 어쨌든 중요한 것은 성경을 소리 내서 함께 읽어야 서로 통한다는 것입니다. ⓒ최용우


♥2019.3.21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65 2016년 고난 받는 특권 [1] 최용우 2019-05-13 141
6364 2016년 죽음은 복이다 [4] 최용우 2019-05-11 231
6363 2016년 개혁과 혁명 [2] 최용우 2019-05-10 182
6362 2016년 팔의론(八醫論) 최용우 2019-05-09 157
6361 2016년 간접적인 대화 [1] 최용우 2019-05-08 161
6360 2016년 축복의 대화 [3] 최용우 2019-05-07 278
6359 2016년 소수와의 대화 최용우 2019-05-04 124
6358 2016년 간헐적인 대화 최용우 2019-05-03 171
6357 2016년 직접적인 대화 [1] 최용우 2019-05-02 167
6356 2016년 쌍방향 대화 [1] 최용우 2019-05-01 176
6355 2016년 성경을 머리로 [1] 최용우 2019-04-29 176
6354 2016년 성경을 손으로 최용우 2019-04-26 194
6353 2016년 성경을 입으로 [1] 최용우 2019-04-25 193
6352 2016년 성경을 귀로 [1] 최용우 2019-04-24 187
6351 2016년 성경을 눈으로 [1] 최용우 2019-04-23 188
6350 2016년 성경을 읽는 5가지 방법 [3] 최용우 2019-04-22 302
6349 2016년 낙태(落胎) 최용우 2019-04-20 148
6348 2016년 욥기를 읽기 시작하며 [2] 최용우 2019-04-19 211
6347 2016년 그냥 좋기만 한 것이 아님 [2] 최용우 2019-04-18 179
6346 2016년 땅의 사람과 하늘의 사람 [3] 최용우 2019-04-17 304
6345 2016년 하나님은 예쁜가 미운가 최용우 2019-04-16 173
6344 2016년 천국의 보상 [1] 최용우 2019-04-15 203
6343 2016년 혹시 모를 4월 어느 날에 [2] 최용우 2019-04-13 231
6342 2016년 스승님과 책 최용우 2019-04-12 173
6341 2016년 본질에 대한 고민 최용우 2019-04-11 183
6340 2016년 말도 안 되는 사랑 최용우 2019-04-10 319
6339 2016년 성추행 최용우 2019-04-09 174
6338 2016년 영혼의 생명 최용우 2019-04-08 186
6337 2016년 육체의 생명 [1] 최용우 2019-04-06 188
6336 2016년 육체와 영혼 최용우 2019-04-05 213
6335 2016년 나를 구원하는 믿음 [3] 최용우 2019-04-04 271
6334 2016년 자기 믿음 [1] 최용우 2019-04-03 202
6333 2016년 네 믿음이 [1] 최용우 2019-04-02 232
6332 2016년 본성의 악을 버리는 훈련 [1] 최용우 2019-04-01 180
6331 2016년 양심의 악을 버리는 훈련 [1] 최용우 2019-03-30 20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