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순한 삶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231 추천 수 0 2017.10.13 06:45:53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908번째 쪽지!


□단순한 삶


그리스도인은 ‘단순한 삶’을 살아야 합니다. 정리되지 않은 내 책상 속, 지저분한 차는 내 머릿속이 정리되지 않았고 지저분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합니다. 인생도 마찬가지로 정리되지 않고 지저분한 상태로는 어느 것 하나 제대로 이루어지는 것이 없습니다.
“옷이 한 벌 밖에 없는 여성들이 매일 무슨 옷을 입을까 고민하지 않는 것처럼, 꼭 필요한 음식만 절제하며 먹는 사람들은 내일 무얼 먹을까 고민하지 않는. 목적지에 도달하기 위해 어떤 길을 걸어가는 나그네는 샛길로 빠지지 말아야 하고, 쓸모없는 짐들 때문에 거추장스럽지 않아야 한다.” -120년 전에 프랑스 샤를 와그너 목사가 쓴 책 <단순한 삶>중에서
물건, 음식, 옷 등 우리는 필요 이상의 것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더 나은 것, 더 많은 것, 더 편리한 것, 더 맛있는 것만을 찾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런 삶의 방식으로는 우리의 아등바등한 삶이 끝나지 않습니다. ‘더’를 충족시키기 위해 돈이 필요하고, 이에 따라 괴로워하며 일하고, 대출을 받고, 집 크기를 늘리고, 소비하고, 다시 돈이 필요하고… 악순환입니다.
가장 좋아하고 필요한 물건만 가지고 있고, 필요 이상의 음식을 섭취하지 않는다면 우리의 삶은 건강해지고, 집 크기를 늘릴 필요도 없고, 그에 따라 많은 돈을 벌어야 할 필요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생각의 영역도 정리될 필요가 있다. 머릿속이 혼란스러워지면 자신이 있는 위치도, 나아갈 방향도 알지 못한 채 무한하게 촘촘히 얽히고설킨 가시덤불 속에서 길을 잃고 배회하기 때문이. 우리가 삶에 대해 떠올리는 어떤 생각보다도 삶 그 자체가 먼저라는 말이다.”
우리 모두 깔끔하게 정리 되어진 단순한 삶을 살자구요.!  ⓒ최용우


♥2017.10.13. 쇠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사라나라마

2017.10.22 09:26:06

딱 맞는 말씀! 절대 필요이상은 죄를 부를 수 있음이라 생각 되내요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31 2016년 부모 공경 최용우 2018-07-20 218
6130 2016년 예배드림 최용우 2018-07-19 274
6129 2016년 경외함 최용우 2018-07-18 211
6128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5 -소명 최용우 2018-07-17 136
6127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4 -소망 [1] 최용우 2018-07-16 198
6126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3 -비전 최용우 2018-07-14 164
6125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2 -꿈 [1] 최용우 2018-07-13 164
6124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1 최용우 2018-07-12 177
6123 2016년 작은 일에 충성함 최용우 2018-07-11 307
6122 2016년 온유함 최용우 2018-07-10 223
6121 2016년 정직함 최용우 2018-07-09 162
6120 2016년 주는 것 최용우 2018-07-06 203
6119 2016년 권위자 신뢰 최용우 2018-07-05 227
6118 2016년 부지런과 열심 최용우 2018-07-04 214
6117 2016년 겸손 최용우 2018-07-03 221
6116 2016년 주일과 십일조 [2] 최용우 2018-07-02 247
6115 2016년 슬쩍 지나가는 엄청난 일들 [2] 최용우 2018-06-30 301
6114 2016년 고양이로소이다 [1] 최용우 2018-06-29 215
6113 2016년 번쩍! [1] 최용우 2018-06-28 220
6112 2016년 모든 사람들이 다 좋아하는 전도지 [3] 최용우 2018-06-27 244
6111 2016년 안식일과 주일 [2] 최용우 2018-06-26 251
6110 2016년 쓸데없는 일? [1] 최용우 2018-06-25 185
6109 2016년 용맹기도 [1] 최용우 2018-06-23 228
6108 2016년 현명한 재판관 최용우 2018-06-22 296
6107 2016년 사막에서 살아남기 최용우 2018-06-21 281
6106 2016년 한국 축구팀에 없는 것 file [1] 최용우 2018-06-20 280
6105 2016년 항아리와 냉장고 [1] 최용우 2018-06-19 220
6104 2016년 접화군생(接化群生) 최용우 2018-06-18 313
6103 2016년 동체대비(同體大悲) 최용우 2018-06-16 268
6102 2016년 하나님이 숨어계신 곳 -임재 [1] 최용우 2018-06-15 298
6101 2016년 하나님이 숨어 계신 곳 -어둠 [2] 최용우 2018-06-14 190
6100 2016년 잠에서 깨어 [1] 최용우 2018-06-13 166
6099 2016년 잠들 때 [1] 최용우 2018-06-11 142
6098 2016년 인공 사랑 최용우 2018-06-08 235
6097 2016년 달빛 사랑 최용우 2018-06-07 22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