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말로 설교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99 추천 수 0 2017.10.23 07:04:14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916번째 쪽지!


□남의 말로 설교


아침마다 아내가 유투브에 올라온 설교 동영상을 온 집안에 다 들리도록 크게 켜 놓고 아침 식사준비를 합니다. 덕분에 저는 책방에 앉아서 유명한 목사님들 설교를 다양하게 듣고 있습니다.
제 방은 주방과 가까워 비교적 설교가 잘 들립니다. 우리나라에 설교를 잘하는 목사님들이 참 많구나! 하는 감탄과 함께 하도 많이 들어서 설교를 듣는 귀가 쪼금 열린 것 같기도 합니다.
①남의 말로 설교 하는 분, ②자기 말로 설교 하는 분, 그리고 ③아멘이 안 나오는 설교로 나누어보겠습니다.
①남의 말로 설교를 하는 분 -들은 주로 강남의 규모가 큰 세련된 교회의 설교자들입니다. 최소한 유학을 다녀오고 많이 배운 분들이라 설교도 역시 기름기가 철철 넘치네요. 아주 해박하고 조리 있는 설교는 귀에 쏙쏙 들어옵니다.
그런데 중, 상위의 부자들이 다니는 교회의 교인들 대상이라서 그런지 설교가 밋밋하고 사회적으로 민감한 내용은 절대로 다루지 않습니다. 전쟁이 나서 밖에 총탄이 날아다녀도 교회 안에서는 “평화로다 평화로다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 하고 평화로운 천국 설교를 할 것 같은... 아주 듣기에 무리가 없는 설교입니다.
자신의 생각이나 의견 보다는 이미 검증된 수많은 객관적인 자료들을 짜임새 있게 잘 엮어서 예측 가능한 설교를 합니다. 주로 1세대 목회자들이 은퇴하고 난 후 후임으로 들어온 목회자가 전임 목회자와 교인들을 의식하며 자기 말로 설교 하지 못하는 모습입니다.
그냥 그렇다고요. 제가 뭐라고 훌륭한 목사님들의 설교에 대해 이러쿵 저러쿵 하겠습니까? 제 말이 꼭 맞는 말도 아닙니다. 그냥 귀에 들리는 대로 ‘느낌’같은 것을 적어 보았습니다.  ⓒ최용우


♥2017.10.13. 달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거북이

2017.12.15 20:26:42

충분히 공감이 가는 말씀입니다.
주님이 천군천사와 호령하며 나팔불고 오신다 했는데
정작 웬 시끄러운 굉음이야 하지나 않을지 제 자신도 걱정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58 2016년 임재의 에배 최용우 2017-12-13 276
5957 2016년 진정(진리)으로 드리는 예배 최용우 2017-12-12 206
5956 2016년 신령(성령)으로 드리는 예배 최용우 2017-12-11 193
5955 2016년 성령과 진리로 예배 [1] 최용우 2017-12-09 280
5954 2016년 신령과 진정으로 예배 최용우 2017-12-08 412
5953 2016년 벌떡 일어나라 [1] 최용우 2017-12-07 244
5952 2016년 한계 돌파하기 [1] 최용우 2017-12-06 211
5951 2016년 기도 응답의 원리 최용우 2017-12-05 379
5950 2016년 두 가지 본성-도덕적 본성 [1] 최용우 2017-12-04 121
5949 2016년 두 가지 본성-자연적 본성 최용우 2017-12-02 204
5948 2016년 두 가지 원리 최용우 2017-12-01 232
5947 2016년 목이 건들건들 하는 사람 [1] 최용우 2017-11-30 199
5946 2016년 부정 탄 예배 [1] 최용우 2017-11-29 194
5945 2016년 제사와 예배 최용우 2017-11-28 544
5944 2016년 수호천사 [2] 최용우 2017-11-27 273
5943 2016년 영감 최용우 2017-11-25 208
5942 2016년 개구리와 인간 최용우 2017-11-24 360
5941 2016년 바로 살려는 노력 [2] 최용우 2017-11-23 283
5940 2016년 세 종류의 신앙형태 [2] 최용우 2017-11-22 458
5939 2016년 산부인과에서 [1] 최용우 2017-11-21 211
5938 2016년 갑작스런 재림 최용우 2017-11-20 218
5937 2016년 사회적 자유 최용우 2017-11-18 315
5936 2016년 육체적 자유 최용우 2017-11-17 162
5935 2016년 마음의 자유 최용우 2017-11-16 183
5934 2016년 주야로 묵상 최용우 2017-11-15 255
5933 2016년 즐거워하여 최용우 2017-11-14 142
5932 2016년 자리에 최용우 2017-11-13 130
5931 2016년 길에 최용우 2017-11-10 188
5930 2016년 꾀를 최용우 2017-11-09 187
5929 2016년 주의 날개 아래 최용우 2017-11-08 262
5928 2016년 하나님은 유(有) 최용우 2017-11-07 189
5927 2016년 성공과 행복 최용우 2017-11-06 229
5926 2016년 결국은 책 최용우 2017-11-04 162
5925 2016년 그래도 책 최용우 2017-11-03 154
5924 2016년 그래서 책 최용우 2017-11-02 13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