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은 공의(公義)로우십니다.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396 추천 수 0 2016.11.16 09:58:23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645번째 쪽지!


□하나님은 공의(公義)로우십니다.


하나님은 공의(公義)로우신 분입니다. ‘의(義)’는 히브리어로 ‘차디크, 체데크, 체다카’인데 ‘어떤 기준에 맞다.’는 뜻입니다. 하나님의 의의 기준은 하나님 자신입니다. 하나님은 도덕적으로 완전하시며, 그 도덕적 완전성에 일치하는 의로우신 분입니다. 그래서 사람이 하나님의 공의와 일치한 인격자가 될 때, 그를 ‘의인’이라고 부릅니다.
병원에서 전도를 하자 어떤 아주머니가 말했습니다. “하나님은 사랑의 하나님이시라면서 어떻게 자기가 만든 사람을 어떻게 지옥에 보낼 수 있나요? 하나님은 자신이 구원할 사람을 창세 이전에 선택하셨고 그것을 ‘예정론’이라 한다면서요. 그러면 왜 하나님은 다 아시면서 구원받지도 못할 죄인을 이 세상에 태어나게 하시나요? 우리 딸이 무슨 큰 잘못을 했다고 뺑소니차에 치여 병원에 누워있는지 내가 당한 이 불행을 생각하면 하나님의 공의를 조금도 찾아볼 수 없어요.”
하박국 선지자도 이 아주머니와 같은 의문을 가졌나 봅니다. 그래서 하나님께 여쭈어보았습니다. 여호와께서는 ‘유대인을 벌하기 위해 갈대아인을 일으켰다.’고 대답하셨습니다. 다윗도 똑 같은 문제로 고민한 적이 있었습니다. “여호와 앞에 잠잠하고 참고 기다리라. 자기 길이 형통하며 악한 꾀를 이루는 자 때문에 불평하지 말지니라. 진실로 악을 행하는 자들은 끊어질 것이나 여호와를 소망하는 자들은 땅을 차지하리로다. 잠시 후에는 악인이 없어지리니 네가 그 곳을 자세히 살필지라도 없으리로다.”(시편 37:7,9,10)
하나님의 공의는 변함이 없지만 인간은 변하기 때문에 인간의 눈에 공의가 아닌 것처럼 보이는 것도 언젠가는 “아! 그것이 공의였구나!” 하고 깨달을 때가 올 것이라는 말씀입니다. 인간의 유한한 머리는 하나님의 ‘공의’를 다 이해하기에는 용량이 너무 작습니다. 아무리 인간이 하나님은 불공평하다고 해도 결국은 공평하십니다.ⓒ최용우


♥2016.11.16. 물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85 2016년 이중적인 삶 최용우 2017-01-04 362
5684 2016년 예수를 따르는 삶 [1] 최용우 2017-01-02 570
5683 2016년 책을 얼마나 읽어야 할까? [1] 최용우 2016-12-31 288
5682 2016년 구원은 공짜가 아니다5 최용우 2016-12-30 249
5681 2016년 구원은 공짜가 아니다4 최용우 2016-12-29 227
5680 2016년 구원은 공짜가 아니다3 [1] 최용우 2016-12-28 273
5679 2016년 구원은 공짜가 아니다2 최용우 2016-12-27 238
5678 2016년 구원은 공짜가 아니다 최용우 2016-12-26 351
5677 2016년 내 그럴 줄 알았어 최용우 2016-12-24 480
5676 2016년 예수 사랑하기 최용우 2016-12-23 319
5675 2016년 부유한 그리스도인의 변명 [1] 최용우 2016-12-22 285
5674 2016년 한국 기독교는 왜 권력 지향적인가? [1] 최용우 2016-12-21 255
5673 2016년 기독교인과 촛불집회 [16] 최용우 2016-12-20 587
5672 2016년 기억과 마음 최용우 2016-12-19 236
5671 2016년 천번을 불러도 최용우 2016-12-18 526
5670 2016년 신의 부재 경험 최용우 2016-12-17 225
5669 2016년 지렁이와 멸치 최용우 2016-12-16 383
5668 2016년 낙엽 묵상 최용우 2016-12-14 385
5667 2016년 단군신화와 창세기 6장 최용우 2016-12-13 376
5666 2016년 기독교의 다섯가지 솔라(Five Solas) 최용우 2016-12-12 557
5665 2016년 아득한 시간 최용우 2016-12-10 299
5664 2016년 8대 악덕론 최용우 2016-12-09 251
5663 2016년 속죄론(贖罪論)5 최용우 2016-12-08 165
5662 2016년 속죄론(贖罪論)4 최용우 2016-12-07 144
5661 2016년 속죄론(贖罪論)3 최용우 2016-12-06 180
5660 2016년 속죄론(贖罪論)2 최용우 2016-12-05 220
5659 2016년 속죄론(贖罪論)1 [1] 최용우 2016-12-03 299
5658 2016년 아버지의 손 [1] 최용우 2016-12-02 375
5657 2016년 재미있는 세상 최용우 2016-12-01 306
5656 2016년 알고 보면 이런 의미 [4] 최용우 2016-11-30 343
5655 2016년 완벽한 몸 최용우 2016-11-29 241
5654 2016년 지루함 최용우 2016-11-28 200
5653 2016년 생각의 힘 최용우 2016-11-26 423
5652 2016년 신앙의 발달 단계 최용우 2016-11-25 533
5651 2016년 베드로 물고기 최용우 2016-11-24 52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