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둘(12)-정직(진실 순결)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433 추천 수 0 2016.06.11 10:47:59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524번째 쪽지!


□ 열둘(12)-정직(진실 순결)


성령을 따라 사는 사람에게는 정직(진실 순결)이 있습니다. 겸손 순종 정직은 예수님의 성품의 열매로서 성령의 열매 중에 가장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우리는 예수님을 따라가는 사람들이기 때문입니다.
정직의 열매는 명확하게 정의를 내리기가 애매합니다. ‘정직’안에는 순수하다, 순결하다, 성결하다, 거룩하다, 구별되다는 의미가 함께 포함되어 있습니다. 딱 꼬집어서 어떤 것이라고 하나로 결론을 내릴 수 없습니다. 어떻게 보면 기독교 신앙의 본질입니다.
성결교(聖潔敎, Holiness Church)라는 기독교 교단이 있습니다. 그런데 존 웨슬리 신부가 맨 처음 성결교를 창시했을 때는 성결 운동(Holiness movement)이었습니다. 다른 말로 하면 ‘정직 운동’이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라는 단체와 같은 ‘정직성 회복’을 목적으로 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거룩하신 분입니다. 거룩이란 ‘속되지 않은 것, 섞이지 않은 것, 구별된 것’ 성결, 순결입니다. 이런 언어의 수사학적 표현을 싹 걷어버리면 그것은 한 마디로 ‘정직한 것’이 됩니다. 하나님은 정직하신 분입니다. 당연히 우리도 정직한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사탄 마귀의 별명은 ‘거짓말하는 존재’이고 귀신의 별명은 ‘더러운 존재’이잖습니까? 이 세상은 악이 다스리는 세상이기 때문에 필연적으로 거짓의 세상입니다. 이런 세상에서 벗어나 손해를 보고 핍박을 받고 죽임을 당하더라도 ‘정직’하게 사는 것이 그리스도인의 삶입니다. 성령을 따라 살게 되면 자동적으로 거짓과 불의를 보기만 해도 역겹고 구역질이 나게 됩니다. 목구멍이 포도청이라고 먹고 살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이 남을 속이고 거짓말을 해야 되는 세상이라고 생각한다면 아직 성령의 사람이 아니어서 그렇습니다. ⓒ최용우
(성경에 나오는 숫자는 많은 의미가 있는데, 천국과 관련된 숫자는 항상 12로 나오고 지옥과 관련된 숫자는 항상 7로 나옵니다. 천국과 관련된 12에 대해 묵상한 다음에 지옥과 관련된 7에 대해 글을 쓰려고 했는데 ‘지옥’을 생각만 해도 머리가 너무 아파 7에 대한 글을 쓰는 것은 의미가 없는 것 같아 포기합니다. 어차피 우리는 천국에 갈 사람들이기 때문에 지옥에 대해서는 몰라도 아무 상관없는 사람들이니까요.^^)


♥2016.6.11. 거룩한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자린고비

2016.06.11 16:29:05

기회가 되면 그래도 마음 먹은 것 있으시면 써보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80 2016년 믿음이란 최용우 2016-08-23 527
5579 2016년 라면 삼국지 [1] 최용우 2016-08-22 381
5578 2016년 개 돼지 같은 사람 최용우 2016-08-20 336
5577 2016년 꿀벌같은 사람 [1] 최용우 2016-08-19 501
5576 2016년 개미 같은 사람 최용우 2016-08-18 317
5575 2016년 거미 같은 사람 최용우 2016-08-17 409
5574 2016년 하나님을 위해 [1] 최용우 2016-08-16 312
5573 2016년 거슬러 올라가는 물고기 최용우 2016-08-12 467
5572 2016년 실사구시(實事求是) 최용우 2016-08-11 451
5571 2016년 쉬운 책이 좋은 책 최용우 2016-08-10 256
5570 2016년 책을 많이 읽어야 최용우 2016-08-09 301
5569 2016년 덜미잡힘 최용우 2016-08-08 226
5568 2016년 돌담 최용우 2016-08-06 338
5567 2016년 바울이 가장 중요하게 여겼던 것은? 최용우 2016-08-05 407
5566 2016년 비누공장에서 있었던 일 최용우 2016-08-04 569
5565 2016년 하나님은 어디 계신가요? 최용우 2016-08-03 357
5564 2016년 평범한 사람 최용우 2016-08-02 247
5563 2016년 영원한 안식 최용우 2016-07-30 280
5562 2016년 이름보고 사는 책 최용우 2016-07-29 258
5561 2016년 조각 수박 최용우 2016-07-28 358
5560 2016년 나는 최용우 입니다 최용우 2016-07-27 310
5559 2016년 죽는다는 것은 뭐고 [1] 최용우 2016-07-26 490
5558 2016년 산다는 것은 뭐고 최용우 2016-07-23 407
5557 2016년 밭고랑 밭이랑 최용우 2016-07-22 943
5556 2016년 지혜로운 사람 최용우 2016-07-21 423
5555 2016년 개 돼지 최용우 2016-07-20 363
5554 2016년 그 순간 최용우 2016-07-19 242
5553 2016년 자포자기와 자기포기 최용우 2016-07-18 486
5552 2016년 나는 성경이 재미없다 최용우 2016-07-16 365
5551 2016년 요한신앙4 최용우 2016-07-15 220
5550 2016년 요한신앙3 최용우 2016-07-14 216
5549 2016년 요한신앙2 최용우 2016-07-13 232
5548 2016년 요한신앙1 [1] 최용우 2016-07-12 295
5547 2016년 새 하늘과 새 땅 [1] 최용우 2016-07-11 295
5546 2016년 10억 헌금 [2] 최용우 2016-07-08 557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