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지의 세균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425 추천 수 0 2016.06.24 12:39:16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535번째 쪽지!


□미지의 세균


미토콘드리아나이트로백터테트라이지인플루엔스박테리아를 아시나요? 요즘 아이들은 잘 모를 겁니다. 이효리의 핑클, 문희준의 HOT가 아이돌 가수였던 시기, 요즘 카툰의 원시버전인 졸라맨, 마시멜로, 엽기토끼는 아시나요? 에고, 다 모르시는군요. 2002년 우리나라 축구가 월드컵 4강에 든 한일월드컵 사태는 아세요?
그 까마득한 시기에 우리나라에 발병했던 악성 바이러스입니다. 이름이 너무 길어 ‘미지의 세균’ 이라고 줄여서 불렀지만 저 긴 이름을 외우는 게 유행이었죠. ‘인플루엔자촉진인자프로글루판타스틱스타팩클슈퍼엘리베베리니박테리아’도 있었고, ‘세크레틴스테로이드글루코오스키네틴톡소파로틴’ 균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때는 초고속 인터넷 속도가 10MB였던 시기인데 저 바이러스의 크기가 12MB나 되어 더 이상 확산되지는 못하고 소멸되었습니다. 요즘 같은 광 인터넷시대라면 전국이 순식간에 미토콘드리아나이트로백터테트라이지인플루엔스박테리아에 감염되어 우리나라가 사라져버렸을지도 모릅니다.
아직까지도 무슨 이야기인지 감을 못 잡는 분들을 위해 덧붙이자면 2000년대 초에 유행했던 만화 이야기입니다. 여차저차 한 사정으로 달의 뒷면에 살고 있는 막장 토끼(+두더지) 가족의 이야기로 요즘 카툰 웹툰이 있게 한 원조격의 작품입니다. 그때는 정말 이렇게 새로운 형태의 만화가 창조되었다는 것에 사람들이 열광했습니다.
어떤 분이 한국 교회의 미래를 걱정하며 쓴 책을 읽고, 갑자기 ‘미지의 세균’이 생각났습니다. 지금까지 전혀 없었던 전혀 새로운 포맷, 전혀 다른 형태의 어떤 것을 만들어내지 않는 한 한국교회의 앞날은 그냥 안락사할 수밖에 없는 현실이 덜컥 겁이 납니다. ⓒ최용우


♥2016.6.24. 쇠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최용우

2016.06.24 12:52:24

지금이 얼마나 한국교회에 위기냐 하면
신전지같은 사교들이 대놓고 대낮에 기독교방송국에 쳐들어가 난동을 피워도
그것을 나서서 막아줄 공권력이 없는 시대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46 2016년 나를 강하게 하시는 하나님 [1] 최용우 2017-03-21 550
5745 2016년 나의 하나님 [1] 최용우 2017-03-20 266
5744 2016년 나와 함께 하시는 하나님 최용우 2017-03-18 789
5743 2016년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삶 최용우 2017-03-16 637
5742 2016년 정결한 삶 최용우 2017-03-15 273
5741 2016년 거룩한 삶 최용우 2017-03-14 258
5740 2016년 변함이 없는 삶 최용우 2017-03-13 331
5739 2016년 믿음과 헌신 최용우 2017-03-11 283
5738 2016년 기도와 헌신 최용우 2017-03-09 238
5737 2016년 사랑과 헌신 최용우 2017-03-08 209
5736 2016년 소망과 헌신 최용우 2017-03-07 191
5735 2016년 행복한 헌신 [1] 최용우 2017-03-06 305
5734 2016년 마땅한 태도(態度) [2] 최용우 2017-03-04 260
5733 2016년 마땅한 헌신(獻身) 최용우 2017-03-03 204
5732 2016년 마땅한 사명(使命) [1] 최용우 2017-03-02 267
5731 2016년 마땅한 의무(義務) [1] 최용우 2017-02-28 205
5730 2016년 마땅한 도리(道理) [1] 최용우 2017-02-27 304
5729 2016년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 최용우 2017-02-25 600
5728 2016년 예수 중독자 [1] 최용우 2017-02-24 579
5727 2016년 한국 기독교의 편견 [4] 최용우 2017-02-23 287
5726 2016년 내려놓고 내려가기 [2] 최용우 2017-02-22 321
5725 2016년 마라톤 선수처럼 빤스만 입어라 최용우 2017-02-21 253
5724 2016년 전적으로 하나님께 헌신하는 삶 최용우 2017-02-20 394
5723 2016년 사랑 없는 무자비한 세상에서 [11] 최용우 2017-02-18 551
5722 2016년 오이코노모스 정신 최용우 2017-02-17 470
5721 2016년 예수 피 빨아먹는 그리스도인들 최용우 2017-02-16 294
5720 2016년 돈 여자 결혼 최용우 2017-02-15 320
5719 2016년 세상 유행을 따라가는 그리스도인 [1] 최용우 2017-02-14 348
5718 2016년 머리와 마음의 신앙 최용우 2017-02-13 338
5717 2016년 자본주의가 최선은 아니다 [1] 최용우 2017-02-11 190
5716 2016년 그게 바로 나였다 [1] 최용우 2017-02-10 414
5715 2016년 돈과 질량보존의법칙 file 최용우 2017-02-09 435
5714 2016년 더 구할 수 있었는데 최용우 2017-02-08 220
5713 2016년 유대인들의 지혜를 배우라 최용우 2017-02-07 399
5712 2016년 재물(돈)과 기회 [1] 최용우 2017-02-06 20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