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짓기

2015년 최용우............... 조회 수 790 추천 수 0 2015.06.04 11:30:12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234번째 쪽지!


□이름 짓기


목사님이 교회 중창단 이름을 공모한다고 광고를 했습니다. 상품이 무려 도서상품권 2만원! 와우! 칠판에 중창단 이름을 쓴 다음에 표를 많이 받은 이름이 선정되는 방식입니다. 예닮, 마하나임, 샬롬 등등 여러 가지 이름이 나왔습니다. 아내가 ‘사랑’이라는 이름을 썼습니다. 그리고 연세드신 분들의 몰표(?)로 사랑중창단으로 결정되었습니다.^^
나이드신 분들에게는 단어를 줄인 말이나 영어나 헬라어 단어는 혀도 잘 안돌아가고 이해도 안 됩니다. 그냥 설명을 안 해도 한눈에 딱 이해가 되는 ‘사랑’이 좋지 좋아... 사랑이 좋잖아요. 오래 사신 분들이 경험에서 우러나온 말씀이기에 ‘사랑’이 좋다면 좋은 것입니다. 
역사상 가장 잘 지은 이름이 apple 이라 합니다. 뭐가 생각나시나요? 그 원래 이름의 과일인 ‘사과’보다 핸드폰이 먼저 떠오릅니다. 사과와 핸드폰은 아무 연관이 없습니다. 스티븐 잡스가 알파벳 중에 가장 빠른 a로 시작하는 이름을 만들어야 목록에서 회사 이름이 가장 위에 올라가고, 어린 아이들이 처음 글씨 공부를 할 때 apple 부터 시작하는 것을 보고 그렇게 작명을 했다고 하니, 그는 과연 천재입니다.
유진 피터슨은 “이름은 중요하다. 이름은 특정한 장소, 특정한 개인을 가리켜 준다. 이름은 획일적인 일반화라는 늪에서 우리를 구해 준다. 이름은 추상화라는 불모지로부터 우리를 보호해 준다. 이름은 익명이라는 바다에서 우리를 떠 있게 해주는 구명조끼와 같다”라고 했습니다.
이 세상은 고유의 이름보다 관리의 효율성만 따져서 어떤 나열된 숫자나 기호로 표시하기를 좋아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번호나 숫자가 아닙니다. 각자 어떤 의미를 담은 고유의 이름가지고 있고 그 이름이 나의 정체성일 수도 있습니다. 자신의 이름은 자신의 브랜드입니다.  ⓒ최용우


♥2015.6.4.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2'

한용일

2015.06.05 20:40:26

"그 중에 제일은 사랑이라"~
역시 사랑이 최고네요~

cyw

2015.06.05 20:40:42

하하 목사님...죄송합니다. 상품권을 우리가 가져와서...식구 네명이 이름을 각각 하나씩 써서 표를 분산시킨다음에 우리식구는 그냥 한사람에게 표를 몰아주기로 작전을 짰는데...그냥 싱겁게 '사랑'이 되었습니다.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93 2015년 생명력 최용우 2015-08-25 397
5292 2015년 백송이 장미꽃을 받을 번 한 이야기 최용우 2015-08-23 723
5291 2015년 큰 교회와 작은 교회 최용우 2015-08-22 583
5290 2015년 기회는 생각보다 빨리 사라진다 최용우 2015-08-21 645
5289 2015년 안식일의 의미 최용우 2015-08-20 624
5288 2015년 가까이 다가가기 최용우 2015-08-15 539
5287 2015년 하늘이 열리는 시간 최용우 2015-08-14 774
5286 2015년 하늘이 열리고 최용우 2015-08-13 388
5285 2015년 빌어먹는 사람2 [1] 최용우 2015-08-11 404
5284 2015년 빌어먹는 사람1 [2] 최용우 2015-08-08 539
5283 2015년 선교의 새로운 방법 최용우 2015-08-07 374
5282 2015년 선교의 새로운 패러다임 최용우 2015-08-05 377
5281 2015년 인간의 존재의 목적 -밝은 최용우 2015-08-04 517
5280 2015년 하나님의 창조의 목적 -좋은 [1] 최용우 2015-08-03 672
5279 2015년 성서 스토리(bible books story) [4] 최용우 2015-08-01 480
5278 2015년 건강하게 사는 방법 [1] 최용우 2015-07-31 782
5277 2015년 성경에 손대지 말라 최용우 2015-07-30 515
5276 2015년 넓이 [6] 최용우 2015-07-29 396
5275 2015년 높이 최용우 2015-07-28 402
5274 2015년 깊이 [2] 최용우 2015-07-27 412
5273 2015년 훌륭한 사람들 [6] 최용우 2015-07-25 623
5272 2015년 가난한 하나님 최용우 2015-07-24 434
5271 2015년 아름다운 세상 [1] 최용우 2015-07-23 424
5270 2015년 이름(name) [1] 최용우 2015-07-22 471
5269 2015년 도전하는 인생 [1] 최용우 2015-07-18 446
5268 2015년 음대에 합격한 현준이 최용우 2015-07-17 322
5267 2015년 참 좋으신 나의 하나님 최용우 2015-07-16 1104
5266 2015년 예수님과 십자가⑤ [1] 최용우 2015-07-15 392
5265 2015년 예수님과 십자가④ 최용우 2015-07-14 433
5264 2015년 예수님과 십자가③ 최용우 2015-07-13 401
5263 2015년 예수님과 십자가② 최용우 2015-07-11 519
5262 2015년 예수님과 십자가① 최용우 2015-07-10 663
5261 2015년 교회사람 예수사람 최용우 2015-07-09 477
5260 2015년 여호와의 영광 최용우 2015-07-07 414
5259 2015년 술 이야기 최용우 2015-07-06 53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