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 다스리기

2015년 최용우............... 조회 수 706 추천 수 0 2015.06.11 10:38:53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240번째 쪽지!


□분노 다스리기


1.함부로 화를 내지 않는 사람은 용사보다 낫다. -사람은 먼저 자신을 통제할 줄 알아야 합니다. 화, 분노 같은 격렬한 감정은 자신을 통솔하지 못한 증거입니다. 남한테 저항하는 것보다 먼저 자기 자신에게 저항해야 합니다. 나 자신을 극복하는 것이 남을 이기는 것입니다.
2.제 마음을 다스리는 사람은 성을 정복하는 것보다 낫다. - 노하는 것은 확실히 저열한 것입니다. 그것은 감정에 지배당한 경우에 잘 나타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분노를 경멸하는 마음으로 취급해야 합니다. 내 마음의 공간에 함부로 경멸하는 것들이 들어오지 못하도록 두 눈을 부릅뜨고 지켜야 합니다.
3.온유한 자는 복이 있나니 - 분노, 화는 마치 야생마처럼 날뛰지만 잘 길들이기만 하면 그 말을 타고 천리를 달릴 수 있습니다. ‘온유’는 야생마(馬)를 길들이는 과정에서 생긴 말(言)이라고 합니다. 야생마는 채찍으로는 길들여지지 않고 오직 부드러움과 오래 참고 믿어주며 기다리는 것으로 길들일 수 있다고 합니다.
4.세네카는 “분노는 마치 후퇴하라는 장군의 명령을 무시하고 멋대로 날뛰는 골치 아픈 병사처럼 통제가 불가능한 고집불통”이라고 했습니다. 최고의 예방은 쉽게 분노 격정에 휘말려들지 않는 성품을 기르는 일입니다. 기도, 명상, 묵상 등의 수도를 하거나 고전과 인문학 서적을 공부하고 사유해 내재화하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5.화가 났을 때 일단 그 분위기에서 벗어나는 것이 필요합니다. 호흡을 깊게 하면 안에 쌓인 스트레스가 발산됩니다. 숨을 깊게 들이마시고 내쉬어 호흡이 안정되면 마음도 함께 안정됩니다. 그러면 흙탕물이 가라앉은 호수처럼 상황을 좀 더 객관적으로 명징하게 바라볼 수 있어 극단적인 생각과 행동을 피할 수 있게 됩니다. ⓒ최용우


♥2015.6.11.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강용성

2015.06.18 10:34:50

본문 이야기 들은 분냄에 대한 인간적인 대처방법 으로 느껴 집니다

오직 성령의 충만을 받으라 . . 성령의 9가지 열매에
답이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66 2016년 현실에 갇힌 신앙 최용우 2016-03-29 397
5465 2016년 사람에 갇힌 신앙 최용우 2016-03-28 354
5464 2016년 성경에 갇힌 신앙 [2] 최용우 2016-03-26 449
5463 2016년 교리에 갇힌 신앙 최용우 2016-03-25 397
5462 2016년 유일한 길 최용우 2016-03-24 467
5461 2016년 구름에 달가듯이 흐르는 물처럼 [2] 최용우 2016-03-23 572
5460 2016년 인간의 욕구 최용우 2016-03-21 687
5459 2016년 개혁주의와 싸우라! 최용우 2016-03-19 351
5458 2016년 상대주의와 싸우라! 최용우 2016-03-18 323
5457 2016년 소비주의와 싸우라! [3] 최용우 2016-03-17 356
5456 2016년 물질주의와 싸우라 [1] 최용우 2016-03-16 411
5455 2016년 개인주의와 싸우라 [1] 최용우 2016-03-15 361
5454 2016년 평등주의와 싸우라 최용우 2016-03-14 322
5453 2016년 바벨탑과 싸우라 [1] 최용우 2016-03-12 566
5452 2016년 우리의 싸움 1 최용우 2016-03-11 412
5451 2016년 차태현과 여배우들 최용우 2016-03-10 685
5450 2016년 돈키호테와 햄릿 최용우 2016-03-09 722
5449 2016년 지혜로운 선택 최용우 2016-03-08 464
5448 2016년 진짜 성공을 바라노라 최용우 2016-03-07 386
5447 2016년 왜 예수님처럼 살아야 하나? 최용우 2016-03-05 568
5446 2016년 왜 예수를 믿는가? 최용우 2016-03-04 764
5445 2016년 필리버스터 [8] 최용우 2016-03-03 824
5444 2016년 해산의 고통 [1] 최용우 2016-03-02 746
5443 2016년 웃기는 목사님 [2] 최용우 2016-02-29 819
5442 2016년 화광동진(和光同塵) file [1] 최용우 2016-02-27 626
5441 2016년 기독교의 방황 [1] 최용우 2016-02-26 395
5440 2016년 기독교의 방향 [1] 최용우 2016-02-25 512
5439 2016년 방향과 방황 최용우 2016-02-24 479
5438 2016년 설교 나무 file 최용우 2016-02-23 438
5437 2016년 무슨 일을 하면서 살아야 [1] 최용우 2016-02-22 608
5436 2016년 사람 조심 [4] 최용우 2016-02-20 616
5435 2016년 믿음훈련 [2] 최용우 2016-02-19 694
5434 2016년 돈 장난 최용우 2016-02-18 483
5433 2016년 바울의 고백3 최용우 2016-02-17 451
5432 2016년 바울의 고백2 최용우 2016-02-16 48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