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와 시간

2015년 최용우............... 조회 수 445 추천 수 0 2015.08.26 10:07:24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294번째 쪽지!


□시계와 시간


방학이라고 맘껏 뒹굴고 있는 큰딸 방에서 아까부터 10분 간격으로 기상 알람이 울어대고 있습니다. 아유! 시끄러워.
과연 그 알람을 누가 끌까요? 정답은 참다못한 ‘엄마’입니다.
“너는 알람 소리가 10분 간격으로 매미처럼 우는데도 안 들리냐? 이래가지고 개학하면 어떻게 일어나서 학교에 갈래 응?”
엄마의 폭풍 잔소리에도 좋은이는 눈도 안 뜨고 대답합니다.
“그때는 다르지 엄마. 지금은 방학이니까...”
시계를 보며 플레너에 하루 24시간 딱딱 체크를 하면서 사는 사람이 있습니다. 나름대로 시간을 잘 활용한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반면에 시계도 없이 사는 사람이 있습니다. 자연의 흐름에 맞추어 자연스럽게 살아지는대로 사는 것이지요.
제가 두 가지를 다 해보니 어떻게 하루를 살든 별 차이는 없습니다. 문제는 시간의 밀도(密度)입니다. 짧은 시간이라도 그 시간에 집중을 했으면 잘 산 것이고, 조금 나태했다면 시간이 아까운 것이지요.
인간에게 가장 소중한 시간은 언제일까요? 그것은 하나님 앞에 무릎 꿇고 기도하는 시간입니다. 아무리 하루를 잘 살았다고 해도 기도하는 시간이 없었다면 그 날은 잘 산 것이 아닙니다. 기도하는 시간은 하루의 압축이라고 할 만큼 가장 중요하고 밀도가 높은 순간입니다.
저는 날마다 정해진 시간에 우리를 만나고 싶어 하시는 하나님께서 ‘시계’를 만들어 우리에게 주셨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므로 시계를 볼 때마다 자동으로 ‘기도’를 떠올려야 합니다. 마치 직장인이 퇴근시간을 기다리듯 시계를 보며 정해진 기도시간을 기다려야 합니다. 하하 ⓒ최용우


♥2015.8.26. 물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74 2015년 오묘한 복 [1] 최용우 2015-12-03 419
5373 2015년 행복한 하루 최용우 2015-12-02 384
5372 2015년 숨어있는 하늘 최용우 2015-12-01 313
5371 2015년 땅에 있는 하늘 최용우 2015-11-30 425
5370 2015년 마음속의 하늘 최용우 2015-11-28 457
5369 2015년 겔럭시 하늘 [1] 최용우 2015-11-27 328
5368 2015년 하고 싶은 일을 하는 방법 최용우 2015-11-26 444
5367 2015년 능력의 거룩한 통로 최용우 2015-11-25 378
5366 2015년 들었다 놨다 [1] 최용우 2015-11-24 582
5365 2015년 효주 삼촌네 만두집 최용우 2015-11-23 406
5364 2015년 사람이라면 일을 해라 최용우 2015-11-21 328
5363 2015년 내가 보고 싶을 때 최용우 2015-11-20 578
5362 2015년 자기 몫 [2] 최용우 2015-11-19 427
5361 2015년 내가 만약 대통이라면 [2] 최용우 2015-11-18 322
5360 2015년 예수=나눔 [2] 최용우 2015-11-17 390
5359 2015년 예수님의 방법 [2] 최용우 2015-11-16 481
5358 2015년 축자영감설 [2] 최용우 2015-11-14 549
5357 2015년 용감하게 성경읽기 [10] 최용우 2015-11-13 637
5356 2015년 슬며시 왔다가 슬며시 가는 행운 [1] 최용우 2015-11-11 400
5355 2015년 툭 치면 나오는 것 [1] 최용우 2015-11-10 537
5354 2015년 하나님의 일과 세상 일 최용우 2015-11-09 428
5353 2015년 퇴장 [1] 최용우 2015-11-07 351
5352 2015년 어떤 교회 [1] 최용우 2015-11-06 493
5351 2015년 아아... 소리, 소리! [2] 최용우 2015-11-05 446
5350 2015년 살아남은 자들 [1] 최용우 2015-11-04 382
5349 2015년 들꽃편지561호 [4] 최용우 2015-11-03 379
5348 2015년 바람직한 인생 최용우 2015-11-02 458
5347 2015년 종교와 구원 [2] 최용우 2015-10-30 382
5346 2015년 비밀의 방 file [3] 최용우 2015-10-29 370
5345 2015년 도토리 줍기 [1] 최용우 2015-10-28 481
5344 2015년 새로운 종교개혁 [3] 최용우 2015-10-27 346
5343 2015년 죄법과 생명법 ⑥ 최용우 2015-10-26 306
5342 2015년 죄법과 생명법 ⑤ 최용우 2015-10-23 308
5341 2015년 죄법과 생명법 ④ 최용우 2015-10-22 331
5340 2015년 죄법과 생명법 ③ 최용우 2015-10-21 326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