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만약 대통이라면

2015년 최용우............... 조회 수 322 추천 수 0 2015.11.18 09:04:00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361번째 쪽지!


□내가 만약 대통이라면


어떤 경치 좋은 마을에 황토 민박집이 있었습니다.

어느 날 여행객 한 사람이 방 하나를 예약하고 20만원을 선불로 내고 갔습니다.
민박집 주인은 정육점으로 달려가서 고기 값 20만원을 갚았습니다.
정육점 주인은 세탁소로 달려가서 세탁비 20만원을 갚았습니다.
세탁소 주인은 슈퍼마켓으로 달려가서 물건값 20만원을 갚았습니다.
슈퍼마켓 주인은 민박집으로 달려가서 숙박비 20만원을 갚았습니다.
20만원이 순식간에 마을을 한 바퀴 돌아 다시 민박집 주인에게 돌아왔습니다. 그런데 여행객이 되돌아와 방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20만원을 환불 받고 떠나 버렸습니다. 마을에 돈을 번 사람은 아무도 없었고 돈을 쓴 사람도 없었습니다. 그러나 이제 마을에 빚진 사람은 모두 없어졌습니다. 돈은 돌고 돌아야 돈이고, 구름은 흘러가야 구름입니다.
내가 만약 대통이라면 ‘기업들이 돈을 벌어서 쓸 곳을 찾지 못하고 그냥 쌓아 둔 사내 유보금 1000조원을 무조건 세금으로 거두어 정부에서 사용 하겠다’고 점잖게 한 마디 하겠습니다.
그러면 기업들은 세금을 내지 않기 위해 앞 다투어 직원들의 월급을 배로 올려 사내 유보금을 줄이겠지요? 그러면 월급이 늘어난 직원들은 우선 은행에 진 카드빚 1000조원을 갚겠지요? 그러면 빚이 사라져 마음이 홀가분해지자 쇼핑도 하고 싶고 여행도 하고 싶고 맛있는 것도 먹고 싶겠지요? 그러면 사람들이 돈을 쓰기 시작하고 상점들이 살아나고 쇼핑센터가 활기를 되찾고 불황에 빠져 가동이 중단되었던 공장들이 다시 돌아가겠지요? 그러면 기업들은 은행에서 돈을 빌리기 시작하고, 국민들 코 묻은 돈 호주머니 털어 연명하던 은행들도 살아나기 시작 하겠죠?
그러면 기업이 살아나고 경기가 활성화 되어 세금도 덩달아 많아지기 시작하겠죠? 그러면 저 다음에 대통 출마 한번 해 볼까요? ⓒ최용우


♥2015.11.18. 물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2'

ㅋ ㅋㅋ

2015.11.18 13:50:33

출마하지 마세요. 나라 말아 드시겠네요 ㅋ

최용우

2015.11.18 14:42:24

ㅎㅎㅎ 안되겠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03 2016년 꼴등해도 좋은 것 20가지 최용우 2016-01-11 477
5402 2016년 가장 오래된 집 [1] 최용우 2016-01-09 658
5401 2016년 우리 위해 오실 예수님 최용우 2016-01-08 417
5400 2016년 예수님을 따라가는 삶 [1] 최용우 2016-01-07 598
5399 2016년 피카소 그림 [1] 최용우 2016-01-06 708
5398 2016년 작은 돌부리 [1] 최용우 2016-01-05 532
5397 2016년 깊은 밤에 홀로 최용우 2016-01-04 457
5396 2016년 하나님의 기쁨 [2] 최용우 2016-01-01 731
5395 2015년 사람이냐 인간이냐 최용우 2015-12-30 356
5394 2015년 공평하고 정의로운 나라 [1] 최용우 2015-12-29 416
5393 2015년 먹고 살 걱정 최용우 2015-12-28 411
5392 2015년 거북선 전도 [7] 최용우 2015-12-26 488
5391 2015년 존재의 힘 [1] 최용우 2015-12-24 509
5390 2015년 첫 인상이 참 좋으시군요 최용우 2015-12-23 548
5389 2015년 성경의 쉬운 이해 [1] 최용우 2015-12-22 524
5388 2015년 영혼의 민감성 [1] 최용우 2015-12-19 489
5387 2015년 교회 문턱 [1] 최용우 2015-12-18 468
5386 2015년 사실과 진실 [2] 최용우 2015-12-17 929
5385 2015년 구름기둥과 불기둥 최용우 2015-12-16 628
5384 2015년 지구의 종말 [3] 최용우 2015-12-15 507
5383 2015년 하나님의 뜻은 무엇인가? [1] 최용우 2015-12-14 601
5382 2015년 나라를 떠나는 사람들 [3] 최용우 2015-12-12 423
5381 2015년 중국의 담 최용우 2015-12-11 396
5380 2015년 마음속 깊은 곳 file [2] 최용우 2015-12-10 531
5379 2015년 바다 속 깊은 곳 [1] 최용우 2015-12-09 731
5378 2015년 옷을 홀딱 벗겨보면 최용우 2015-12-08 477
5377 2015년 우리의 신앙 최용우 2015-12-07 453
5376 2015년 주도적 인생법 최용우 2015-12-05 406
5375 2015년 하나님을 비추는 삶 최용우 2015-12-04 502
5374 2015년 오묘한 복 [1] 최용우 2015-12-03 419
5373 2015년 행복한 하루 최용우 2015-12-02 384
5372 2015년 숨어있는 하늘 최용우 2015-12-01 314
5371 2015년 땅에 있는 하늘 최용우 2015-11-30 429
5370 2015년 마음속의 하늘 최용우 2015-11-28 457
5369 2015년 겔럭시 하늘 [1] 최용우 2015-11-27 32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