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력형 범죄

2015년 최용우............... 조회 수 359 추천 수 0 2015.04.27 08:00:43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204번째 쪽지!


□권력형 범죄


하나님은 매우 관대하신 분이시지만 하지만 죄(罪) 문제만큼은 자비를 베풀지 않으시고 매우 혹독하게 다루시는 분이십니다.
1.세리와 간음한 여인의 죄 -이들은 사회의 약자들입니다. 사회 구조상 생존형 범죄를 지을 수밖에 없고, 죄를 짓지 않으면 생존할 수 없는 위치에 있습니다. 이들은 죄를 짓고 난 후에 가슴을 치며 ‘회개’합니다. 예수님은 이런 죄는 490번이라도 용서하라고 하셨습니다. ‘너희는 가서 내가 긍휼을 원하고 제사를 원치 아니하노라 하신 뜻이 무엇인지 배우라 내가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부르러 왔노라 하시니라’(마9:13)
2.제사장과 선생된 자들의 죄 - 이들은 사회의 중산층입니다. 이들이 살면서 죄를 지어야할 만한 극한 상황은 거의 없습니다. 이들은 자신의 욕망을 채우기 위하여 죄를 짓습니다. 위장전입, 부동산투기, 논문표절, 병역기피, 세금탈세 같은 죄를 이들은 죄라고 여기지도 않습니다. 따라서 회개할 필요도 느끼지 못합니다. 예수님은 이들을 향해 “독사의 새끼들아!” 하고 독설을 퍼부으십니다.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마23:27)
3.권력자들의 범죄 - 히틀러 한 사람이 600만명을 죽였습니다. 피노체트 한 사람이 200만명을 죽였습니다. 폴포트 한 사람이 300만명을 죽였습니다. 김일성 한사람이 100만명을 죽였습니다. 권력형 범죄는 한 사람으로 인해 한 사회와 공동체가 멸망하게 되는 무서운 범죄이기 때문에 이들에게는 용서와 자비가 없습니다.(롬5:18)    
그런데 오늘날은 권력자들보다도 더 무서운 ‘다국적 거대자본’이라는 무시무시한 권력이 아프리카나 제3국의 수많은 가난한 사람들을 굶주림에 빠져 죽게 하고 있습니다. ⓛ최용우


♥2015.4.27. 달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31 2016년 바울의 고백 최용우 2016-02-15 640
5430 2016년 유불선 기독교 [1] 최용우 2016-02-13 681
5429 2016년 지정학적으로 본 한국과 일본③ 최용우 2016-02-12 335
5428 2016년 지정학적으로 본 한국과 일본② 최용우 2016-02-11 436
5427 2016년 지정학적으로 본 한국과 일본① 최용우 2016-02-10 530
5426 2016년 불인인지심(不忍人之心) 최용우 2016-02-08 824
5425 2016년 내 삶이 전도이다 [1] 최용우 2016-02-06 624
5424 2016년 하나도 안 부럽다 최용우 2016-02-05 533
5423 2016년 우리의 자부심은 무엇인가? [3] 최용우 2016-02-04 527
5422 2016년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최용우 2016-02-03 588
5421 2016년 행위의 길과 존재의 길 최용우 2016-02-02 350
5420 2016년 인도(人道)와 신도(神道) 최용우 2016-02-01 424
5419 2016년 만유일화(萬有一華) 최용우 2016-01-30 378
5418 2016년 자신감과 믿음감 3 [3] 최용우 2016-01-29 486
5417 2016년 자신감과 믿음감 2 최용우 2016-01-28 428
5416 2016년 자신감과 믿음감 1 [1] 최용우 2016-01-27 584
5415 2016년 가장 잔인한 동물 최용우 2016-01-25 649
5414 2016년 왜 이겨야 돼? [2] 최용우 2016-01-23 550
5413 2016년 예수님을 뵙는 것 같아요 최용우 2016-01-22 428
5412 2016년 돌 두 개로 결혼한 이야기 [1] 최용우 2016-01-21 453
5411 2016년 천국 헤븐~ 최용우 2016-01-20 475
5410 2016년 지옥 헬~ 최용우 2016-01-19 407
5409 2016년 언제 구원 받았나? 최용우 2016-01-18 425
5408 2016년 믿음의 분량이 중요합니다 [1] 최용우 2016-01-16 637
5407 2016년 믿음의 분량에 대한 오해 [2] 최용우 2016-01-15 484
5406 2016년 믿음의 분량을 늘리는 방법 최용우 2016-01-14 587
5405 2016년 믿음의 분량 최용우 2016-01-13 487
5404 2016년 구멍 인생 최용우 2016-01-12 512
5403 2016년 꼴등해도 좋은 것 20가지 최용우 2016-01-11 477
5402 2016년 가장 오래된 집 [1] 최용우 2016-01-09 664
5401 2016년 우리 위해 오실 예수님 최용우 2016-01-08 417
5400 2016년 예수님을 따라가는 삶 [1] 최용우 2016-01-07 599
5399 2016년 피카소 그림 [1] 최용우 2016-01-06 742
5398 2016년 작은 돌부리 [1] 최용우 2016-01-05 543
5397 2016년 깊은 밤에 홀로 최용우 2016-01-04 457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