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바라지 않음

2015년 최용우............... 조회 수 462 추천 수 0 2015.04.11 06:45:28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5191번째 쪽지!


□사랑-바라지 않음


시골에 혼자 사시는 어머님을 뵈러가면 꼭 가면서 차에 기름 넣으라며 꼬깃꼬깃한 오만원짜리 한 장을 쥐어주십니다. 그러면 “예, 어머니 꼭 기름 넣을께요.” 하고 냉큼 받습니다. 어머니에게 5만원은 작은 돈이 아닙니다. 그럼에도 저는 활짝 웃으며 주시는 대로 받습니다. 앗싸!
아내는 안 받으면 좋겠다고 하지만 저는 생각이 다릅니다. “어머님이 하사하시는 것은 무엇이든 기쁘게 받아야 어머님도 보람을 느끼시는 거여. 생각해봐. 저 연세에 무엇이 마음의 기쁨이겠어? 자식에게 뭐든 주는 것이 기쁨이야.”
물론 어머님에게 용돈으로 드리는 돈이 더 많습니다. 어느 때는 용돈으로 드린 돈에서 5만원짜리가 다시 나에게 돌아오기도 합니다. 자식은 부모님께 의무적으로 바치지만, 부모는 자식에게 무조건 줍니다.
사랑은 대가를 바라지 않습니다. -진달래 향기처럼, 나무처럼, 가로등처럼 그냥 내어줄 뿐 어떤 보상이나 대가를 바라지 않는 것입니다. 이것은 인간관계에도 적용이 됩니다. 나에게 도움이 되는 사람들만 사귀고, 그렇지 않은 사람들에게는 무관심하거나 마음의 문을 닫아버린다면 그것은 교묘하게 이기심과 탐욕을 마음속에 숨기고 있는 것입니다.
“나는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원수를 사랑하며 너희를 핍박하는 자를 위하여 기도하라 이같이 한즉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의 아들이 되리니 이는 하나님이 그 해를 악인과 선인에게 비추시며 비를 의로운 자와 불의한 자에게 내려주심이라 너희가 너희를 사랑하는 자를 사랑하면 무슨 상이 있으리요 세리도 이같이 아니하느냐”(마5:44-47)
사람들이 바라지 않는 사랑을 하지 못하는 이유는 눈을 뜨고 보지 않기 때문입니다. 있는 그대로 그냥 보는 것입니다. 비난하거나 책망하지 말고 그도 나와 똑같은 사람이라고 그냥 바라보는 것입니다. ⓛ최용우


♥2015.4.11.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225 2015년 세상 똑바로 보기 [1] 최용우 2015-05-22 503
5224 2015년 내 인생의 목적 최용우 2015-05-21 700
5223 2015년 삐뚫음 최용우 2015-05-20 377
5222 2015년 게으름 최용우 2015-05-19 495
5221 2015년 어리석음 최용우 2015-05-18 381
5220 2015년 세상에서 가장 큰 착각! [1] 최용우 2015-05-16 1077
5219 2015년 가난한 사람들에게 부족한 것 [1] 최용우 2015-05-15 492
5218 2015년 개독과 카톡 [4] 최용우 2015-05-14 633
5217 2015년 예수는 진짜 그리스도이다 [1] 최용우 2015-05-13 421
5216 2015년 예수는 진짜 그리스도인가? [1] 최용우 2015-05-12 469
5215 2015년 성경을 버려라! [3] 최용우 2015-05-11 478
5214 2015년 누구를 찾아가야 할까? 최용우 2015-05-09 438
5213 2015년 이렇게 가르치라 최용우 2015-05-08 447
5212 2015년 예수님은 구원자이십니다 [1] 최용우 2015-05-07 415
5211 2015년 세 가지 차원의 앎 [1] 최용우 2015-05-06 516
5210 2015년 마음을 먹어라 최용우 2015-05-05 453
5209 2015년 나는 언제 부자가 되나? 최용우 2015-05-04 500
5208 2015년 행복과 불행 [1] 최용우 2015-05-02 594
5207 2015년 가보고 싶은 곳 최용우 2015-05-01 507
5206 2015년 기독교의 본질은 거룩함 최용우 2015-04-29 635
5205 2015년 무엇을 바라보아야 하는가? [1] 최용우 2015-04-28 571
5204 2015년 권력형 범죄 최용우 2015-04-27 358
5203 2015년 이 세상에서만 할 수 있는 일 최용우 2015-04-25 550
5202 2015년 다 같이 잘 살자 [4] 최용우 2015-04-24 568
5201 2015년 기독교는 귀독교입니다 최용우 2015-04-23 530
5200 2015년 기독교와 이혼 [4] 최용우 2015-04-22 997
5199 2015년 유체이탈기도 최용우 2015-04-21 446
5198 2015년 예수님은 건설업자? 최용우 2015-04-20 361
5197 2015년 문을 막아선 사람들 최용우 2015-04-18 476
5196 2015년 이브의 죄 [1] 최용우 2015-04-17 762
5195 2015년 월화수목금토일 [1] 최용우 2015-04-16 759
5194 2015년 헤르메스 [1] 최용우 2015-04-15 481
5193 2015년 사랑-강요가 없음 최용우 2015-04-14 510
5192 2015년 사랑-의식이 없음 최용우 2015-04-13 386
» 2015년 사랑-바라지 않음 최용우 2015-04-11 46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