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도 목사의 외침!

2014년 최용우............... 조회 수 1674 추천 수 0 2014.02.13 08:41:53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4864번째 쪽지!

 

□ 이용도 목사의 외침!

 

"예수는 죽이고 그 옷만 나누는 현대 교회여! 예수의 피도 버리고 살도 버리고 그 형식과 의식만 취하고 양양자득하는 현대 교회 무리여!
현대교인은 괴이한 예수를 요구하며 현대 목사는 괴이한 예수를 전한다.
참 예수가 오시면 피살될 수밖에 없다.
참 예수는 저희들이 죽여버리고 말았구나.
그리고 저의 요구대로 마귀를 예수와 같이 가장하여 선전하는구나.
화 있을진저 현대 교회여!
저희의 요구하는 예수는 육의 예수, 부의 예수, 高의 예수였고, 예수의 예수는 영의 예수, 천의 예수, 질의 예수, 비의 예수니라.
예수를 요구하느냐. 하나님의 아들 예수를 찾으라, 사람의 예수, 너희가 만들어 세운 예수 말고! 예수를 갖다가 너희 마음에 맞게 할 것이 아니라, 너를 갖다가 예수에게 맞게 하라. 신앙이나 사랑이란 내용은 하나도 없고 껍데기와 기관과 조직만 남아가지고서는 이것이 예수교회라고 전해서 남의 귀한 심령을 해하고 망치고 죽여버리는 것이 현대교회가 아닌가.
벽돌로 담을 쌓고 울긋불긋 장식을 해놓은 것, 이것이 교회는 아니다. 이 예배당을 다 불질러 버리고 잿더미 위에서라도 몸과 마음을 바쳐 참된 예배를 드려야 그것이 교회올시다." -이용도 목사
예수님과 동갑인 33살 젊은 이용도 목사는 이렇게 외치고 죽었습니다. 이용도 목사의 책을 읽다가 너무나도 공감이 되어서 울컥하는 부분을 이렇게 옮겨 적어봅니다. 내가 할 말을 이분이 이렇게 대신 해주시는구나. 그것도 수 십년 전에... 이용도 목사는 1933년 교단 교권주의자들로부터 이단으로 목사직을 박탈되었다가 1998년 기독교대한감리회에서 명예가 회복되었습니다. 그는 불과 3년 정도 밖에는 활동하지 않았으나 한국교회에 많은 영향을 주었고  교권주의의 공격대상이 되었습니다. ⓞ최용우

 

♥2014.2.13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옛날 야곱

2014.02.13 12:22:39

그런 분이 계셨군요.... 이용도 목사....처음들어보는 이름이지만 진짜 목사였던것 같고.... 그 분은 분명히 천국에 계실것이고... 나중에 우리가 함께 만나 기뻐 하나님께 찬양하는 모습이 그려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15 2014년 기독교란? [3] 최용우 2014-04-17 1578
4914 2014년 기독교가 기독교다워 지려면 최용우 2014-04-16 1160
4913 2014년 우리동네 목사님 [1] 최용우 2014-04-15 1736
4912 2014년 그냥 보면 안다 최용우 2014-04-13 1215
4911 2014년 하나님이 주신 꿈 최용우 2014-04-11 1792
4910 2014년 살이 찌는 이유 최용우 2014-04-10 1823
4909 2014년 이제 그만, 이 정도면 됐다 최용우 2014-04-09 1550
4908 2014년 노인과 바다 [1] 최용우 2014-04-08 1534
4907 2014년 교회 불경기 [1] 최용우 2014-04-07 1813
4906 2014년 행복한 가정 십계명 [1] 최용우 2014-04-04 1920
4905 2014년 무엇을 해줄까? 최용우 2014-04-03 1386
4904 2014년 저는 글을 잘 못써요 최용우 2014-04-02 1009
4903 2014년 축복합니다 최용우 2014-04-01 1449
4902 2014년 기독교 [1] 최용우 2014-03-31 952
4901 2014년 다시 태어나고 싶지 않다 [1] 최용우 2014-03-30 1247
4900 2014년 반쪽짜리 복음 [1] 최용우 2014-03-29 1337
4899 2014년 한 젊은 목사님과의 만남 [6] 최용우 2014-03-28 1572
4898 2014년 준비하는 사람 십계명 최용우 2014-03-27 1077
4897 2014년 재능과 목회 최용우 2014-03-26 1011
4896 2014년 무이아렘 뎀레까우께 [1] 최용우 2014-03-24 1424
4895 2014년 대지(大地) 최용우 2014-03-22 1077
4894 2014년 바위가 날아올지도 모르지만 최용우 2014-03-21 1051
4893 2014년 마음을 다스리는 방법4 -선택하라! [1] 최용우 2014-03-20 1795
4892 2014년 마음을 다스리는 방법3 -길게 보라! [1] 최용우 2014-03-19 1562
4891 2014년 마음을 다스리는 방법2 -속지 말라! [1] 최용우 2014-03-18 1505
4890 2014년 마음을 다스리는 방법 -꺼라! [1] 최용우 2014-03-17 1849
4889 2014년 빨간 조끼 [1] 최용우 2014-03-15 1376
4888 2014년 대통령님, 사랑이를 살려주세요 최용우 2014-03-14 1044
4887 2014년 프로이드도 몰랐던 사실 [2] 최용우 2014-03-13 1427
4886 2014년 가 봤어요? 국립공원 21곳 최용우 2014-03-12 1390
4885 2014년 약속을 지키겠다는 약속을 꼭 지켜야 합니다. [1] 최용우 2014-03-11 1452
4884 2014년 다윗이 골리앗을 이긴 이유 최용우 2014-03-10 1982
4883 2014년 밖으로 나갑시다 최용우 2014-03-08 1226
4882 2014년 로렌스 형제와 용우 형제 최용우 2014-03-07 1689
4881 2014년 성공의 비결 최용우 2014-03-06 191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