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 말고 해볼 만한 다른 일이 없다

2014년 최용우............... 조회 수 1197 추천 수 0 2014.02.27 09:25:45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4875번째 쪽지!

 

□ 사랑 말고 해볼 만한 다른 일이 없다

 

저의 스승이신 이현주 목사님은 평생에 세 마디 말씀을 기대하며 사신다고 했습니다. 그 중에 두 마디를 얻었는데 그 하나가 '사람으로 태어나 사랑 말고 해볼 만한 다른 일이 없다.' 아멘 아멘 아멘 입니다.
내가 사람의 방언과 천사의 말을 하더라도, 내가 예언하는 선물을 받고, 모든 비밀과 모든 지식을 헤아리고, 또 산을 옮길 만한 믿음을 가지고 있다 하더라도, 내가 내 모든 재산을 나누어 주고 내 몸을 불사르게 내어 준다 하더라도 사랑이 없으면 내가 얻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사랑이 없다는 것은 내가 하는 모든 일의 앞에 -(마이너스)를 붙이는 일입니다. 크면 클수록 마이너스가 붙으면 그만큼 작아집니다. 그러니 사랑 없이 하는 인간의 모든 업적은 다 어리석고 부질없는 일입니다.
이름만 대면 다 알 수 있는 한국 교회의 큰 어른이신 분의 아들이 쓴 책을 읽었는데, "나의 아버지는 목회 하느라고 바빠 나의 유치원 입학식에서부터 대학 졸업식까지 한번도 참석하지 않으셨다. 그 시간에 다른 아이들 입학식, 졸업식 자리에 있었다. 그리고 그것이 목회를 잘하는 것이라고 생각하셨다. 설교 준비하느라고 바빠, 다른 집 심방 가느라고 바빠, 병 문안 가느라고 바빠, 교회 건축하느라고 바빠 평생 내방에는 심방한번 오신 적이 없으셨다. 내가 아파 누워있는 병원에 한번 오신 적이 없으셨다. 아버지는 그것이 목회를 잘하는 것이라고 믿으셨는데, 그 시각에 나는 점점 삐뚤어지는 것으로 아버지에 대한 소심한 복수를 하고 있었다."
'네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 가장 가까운 이웃인 가족이 눈앞에서 죽어가는데도 가족이 나의 이웃인지도 모르는 것은 -(마이너스)입니다. 
내 인생의 마지막 순간이 후회스럽지 않으려면 이제부터는 무슨 일을 하든지 사랑으로 하겠습니다. 어떤 일을 하는데 내 안에 사랑이 있는지 확인해 보고 만약 사랑이 없다면 그것이 설령 '주님의 일'이라 할지라도 나는 하지 않겠습니다. ⓞ최용우

 

♥2014.2.27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이중근

2014.02.28 10:09:05

요즘 젊은목사님들은 너무 내가족 중심으로 하시는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81 2014년 따라쟁이 한국교회 [4] 최용우 2014-11-13 1165
5080 2014년 나단의 외침 [1] 최용우 2014-11-12 839
5079 2014년 영적 메마름 최용우 2014-11-11 1066
5078 2014년 시험과 시련 극복하기 최용우 2014-11-10 1309
5077 2014년 깨끗한 마음 [1] 최용우 2014-11-08 1068
5076 2014년 나 살고 너 살자 [1] 최용우 2014-11-07 1118
5075 2014년 활짝열린교회 [3] 최용우 2014-11-06 1054
5074 2014년 커뮤니케이션(communication) 최용우 2014-11-05 791
5073 2014년 인생 사계절 [1] 최용우 2014-11-04 1146
5072 2014년 두 가지 시험 [1] 최용우 2014-11-03 1277
5071 2014년 최고의 복 [1] 최용우 2014-11-01 1225
5070 2014년 생명의 성령의 법 최용우 2014-10-31 987
5069 2014년 죄악의 뿌리가 되는 칠종죄 최용우 2014-10-29 1528
5068 2014년 예수만 믿으면 그냥 땡인가? 최용우 2014-10-28 1121
5067 2014년 성경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 [1] 최용우 2014-10-27 1421
5066 2014년 진짜복음은 [1] 최용우 2014-10-25 1274
5065 2014년 행복한 기도시간 [1] 최용우 2014-10-24 1206
5064 2014년 알맹이와 껍데기 최용우 2014-10-23 1006
5063 2014년 수도사와 사과나무 최용우 2014-10-22 1138
5062 2014년 성경해석 최용우 2014-10-21 1039
5061 2014년 부요한 기독교 [1] 최용우 2014-10-20 1103
5060 2014년 예수님과 가룟 유다 최용우 2014-10-18 1027
5059 2014년 참과 거짓 [8] 최용우 2014-10-17 1499
5058 2014년 하나님의 말씀은 약이다 최용우 2014-10-16 1407
5057 2014년 헌혈 최용우 2014-10-15 885
5056 2014년 영혼이 맑은님들께 최용우 2014-10-14 1062
5055 2014년 하나님의 시험 최용우 2014-10-13 1196
5054 2014년 햇볕은 좋아 [2] 최용우 2014-10-11 1079
5053 2014년 빈 마음 최용우 2014-10-09 1206
5052 2014년 정승이 된 아이 최용우 2014-10-08 1079
5051 2014년 비정상회담 최용우 2014-10-07 1252
5050 2014년 다시 던져버려라 [3] 최용우 2014-10-06 1115
5049 2014년 아브라함처럼 살고 싶다 [1] 최용우 2014-10-04 1316
5048 2014년 기회주의자 최용우 2014-10-02 1081
5047 2014년 먼저 할 일 [3] 최용우 2014-10-01 1237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