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의 미래

2013년 최용우............... 조회 수 1598 추천 수 0 2013.10.29 09:57:56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4781번째 쪽지!

 

□ 기독교의 미래

 

신문은 현실을 비추는 거울같은 것이기 때문에 신문을 보고 현실을 읽을 줄 알아야 합니다. 매일 아침 배달되는 일간신문을 보면 벌써 몇 년째 기독교관련 뉴스가 사라지고 없습니다. 가끔 나오는 뉴스는 목사들의 비리, 불륜같은 불미스런 가십(gossip)성 기사뿐입니다. 한마디로 기독교는 더 이상 뉴스거리도 안 된다는 뜻입니다.
기독교가 과거의 영광을 아무리 추억한다 해도 그것은 '죽은 아들 불알 만지기'입니다. '평양대부흥을 재현하자! 초대교회로 가자! 제2의 종교개혁을 하자' 이런 과거로 되돌아가는 방법으로는 안됩니다. 미래를 예측하고 미리 준비하지 않으면 기독교는 역사속으로 사라지고 말겠지요.
인간에게는 3단계 욕구가 있습니다. 첫째는 물질적이며 육체적인 욕구입니다. 최소한의 의식주(衣食住)를 확보하고 안전하게 보호받으려는 인간의 기본적인 욕구입니다. 한국 기독교는 우리나라 근대화 과정에서 정권과 결탁하여 이 첫 번째 욕구를 이용하여 폭발적인 성장을 했습니다.
두 번째 욕구는 정신적이며 정서작인 욕구입니다. 인간은 먹고 살만해지면 그 다음에는 사랑하고 사랑받고, 인정하고 인정받고, 음악, 미술, 문학, 자연같은 것으로 성취와 보람을 맛보길 원합니다. 2013년 대한민국 사람들은 딱 두 번째 단계입니다. 주말마다 사람들이 들로 산으로 떠나고 건강, 운동, 맛집에 관심이 많고 일을 해서 돈을 더 버는 것보다 돈을 적게 벌더라도 쉬고 싶어합니다.
앞으로는 어떻게 될까요? 두 번째 욕구까지 충족이 되면 세 번째는 영적인 욕구를 충족시키고 싶어할 것입니다. 한국 기독교의 미래는 이 세 번째 단계를 미리 준비하느냐 마느냐에 그 기로가 달려 있습니다. 인간의 영적 욕구를 충족시켜줄 수 있는 것은 '종교'이며 만약 기독교가 영적이지 못하고 지금처럼 계속 세속적이면 사람들은 영적 욕구충족을 위해 다른 종교를 찾게 될 것입니다. ⓞ최용우

 

♥2013.10.29 물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2'

들538

2013.11.02 10:31:23

기독교가 시대를 앞서가야 하는데 시대를 뒤따라가서는 대책이 없습니다.

가을객

2013.11.02 22:13:13

동감합니다. 그런데 교회조차 제 2욕구에서 헤어나질 못하고 있으니 답답합니다.
교회지도자들이 깨어나야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838 2014년 축복기도 [1] 최용우 2014-01-10 1792
4837 2014년 변호인 [2] 최용우 2014-01-09 1685
4836 2014년 바쁘니까 더 기도합니다 최용우 2014-01-08 1704
4835 2014년 하나님을 떠나서는 최용우 2014-01-07 1344
4834 2014년 겸손 최용우 2014-01-06 1451
4833 2014년 사랑하고 사랑받고 최용우 2014-01-04 1740
4832 2014년 용서와 용납 [1] 최용우 2014-01-03 1801
4831 2014년 세상아 고맙다 [2] 최용우 2014-01-01 1741
4830 2013년 교회의 주인은? [2] 최용우 2013-12-31 1412
4829 2013년 행복한 미래를 만드는 방법 최용우 2013-12-30 1640
4828 2013년 사진을 잘 찍는 요령 [1] 최용우 2013-12-28 1600
4827 2013년 나를 사칭하라! [3] 최용우 2013-12-27 1395
4826 2013년 구원의 길 [2] 최용우 2013-12-26 1669
4825 2013년 누가 큰가 최용우 2013-12-24 1313
4824 2013년 뇌는 주어를 모른다 [1] 최용우 2013-12-23 1560
4823 2013년 노아의 홍수와 예수님의 재림 최용우 2013-12-21 1918
4822 2013년 믿는 것과 믿는 척 하는 것은 다르다 최용우 2013-12-20 1562
4821 2013년 양과 돼지 [4] 최용우 2013-12-19 1783
4820 2013년 모든 길은 경제로 통한다? 최용우 2013-12-18 1111
4819 2013년 사람의 마음 최용우 2013-12-17 1350
4818 2013년 창과 방패 최용우 2013-12-16 2093
4817 2013년 먹으려고요 최용우 2013-12-14 1147
4816 2013년 순수와 오염 최용우 2013-12-13 1389
4815 2013년 기독교인이 되는 방법 최용우 2013-12-12 1231
4814 2013년 기도와 수행 [1] 최용우 2013-12-11 1465
4813 2013년 감사해요 감사합니다 최용우 2013-12-09 1785
4812 2013년 정수기물 같은 하나님의 말씀 최용우 2013-12-07 1266
4811 2013년 수돗물 같은 하나님의 말씀 최용우 2013-12-06 1232
4810 2013년 샘물 같은 하나님의 말씀 최용우 2013-12-05 1703
4809 2013년 하나님을 향하여 고개를 들고 [1] 최용우 2013-12-04 1812
4808 2013년 하나님의 방법 [3] 최용우 2013-12-03 1859
4807 2013년 믿음의 고백 최용우 2013-12-02 1766
4806 2013년 내가 산을 옮기리라! [3] 최용우 2013-11-29 1674
4805 2013년 던져버려! 최용우 2013-11-28 1494
4804 2013년 우리를 미치게 하는 것들 [1] 최용우 2013-11-27 1575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