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판과 사랑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01 추천 수 0 2019.12.05 10:52:41
.........

hb6527.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527번째 쪽지!


□심판과 사랑


주께서 그 사랑하시는 자를 징계하시고(히12:6) 심판하시지만, 심판이 목적이 아니라 하나님의 사랑을 깨닫게 하는 것이 목적입니다. 이스라엘 민족은 바벨론 포로기간에 잔인한 일들을 수없이 겪었습니다. 그들은 너무 힘들어서 스스로 죽고자 했습니다. “이스라엘 족속아 너희가 어찌하여 죽고자 하느냐.(겔18:31)
언젠가 병에 찌든 동네 할머니가 “콱 죽어불면 아프지도 않고 아무것도 모르니 좋것는디 모진 목숨이죽어지지도 않네. 죄를 많이 지어서 맘대로 죽어지지도 않는 개벼.” 하고 한숨을 쉬면서 말하는 것을 본적이 있습니다. 죽음은 소멸이 아니라 새로운 차원의 공간으로 넘어가는 것에 불과합니다. 죽는다고 문제가 해결되는 것이 아니고 고통이 끝나는 것도 아닙니다. 그러니 콱 죽으면 안 됩니다.
심판과 고난과 징계는 그 누구에게도 좋은 것이 아닙니다. 그것은 본질적으로 ‘악한 것’입니다. 이 세상을 살면서 그것을 피할 수만 있다면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하나님께서도 자신의 자녀들에게 심판과 고난과 징계를 내리는 것을 좋아하시는 분이 아닙니다.
그렇다면 심판과 고난과 징계를 처음부터 받지 않거나 최대한 빨리 끝내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내가 지금 왜 심판과 고난과 징계를 받는지 생각해 보고 최대한 빨리 빨리 죄를 인정하고 회개하여 잘못으로부터 돌이키는 것입니다.(롬2:4) 하나님은 인자하신 분이시기 때문에 잘못을 인정하고 회개하여 돌이키는 사람을 보고 말할 수 없이 기뻐하시면서 최대한 빨리 그 고난의 터널을 지나가게 하십니다.
콱 죽어버리려고 하는 것만큼 교만한 짓은 없습니다. 그것은 회개할 기회를 주시는 하나님의 사랑을 배반하는 것이며 더 큰 죄를 짓는 것입니다. ⓒ최용우


♥2019.12.5.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76 2016년 성령세례와 성령충만 [3] 최용우 2020-02-06 205
6575 2016년 물세례와 성령세례 최용우 2020-02-05 230
6574 2016년 목사의 고민 [9] 최용우 2020-02-04 358
6573 2016년 예배 시간에 목이 떨어진 권사님 [3] 최용우 2020-02-03 224
6572 2016년 영원한 시간 [3] 최용우 2020-02-01 229
6571 2016년 예수와 하나님 나라 최용우 2020-01-31 187
6570 2016년 예수와 세례요한 최용우 2020-01-30 117
6569 2016년 예수의 신성 최용우 2020-01-29 116
6568 2016년 예수의 인성 [1] 최용우 2020-01-28 122
6567 2016년 예수와 미래 [1] 최용우 2020-01-24 175
6566 2016년 예수 경험 최용우 2020-01-23 170
6565 2016년 예수와 경륜(經綸) [2] 최용우 2020-01-22 142
6564 2016년 예수와 믿음 [2] 최용우 2020-01-21 166
6563 2016년 예수와 회개 최용우 2020-01-20 156
6562 2016년 예수와 유대인들 최용우 2020-01-18 233
6561 2016년 예수와 법칙 [1] 최용우 2020-01-17 165
6560 2016년 예수는 왜 그때 거기에 최용우 2020-01-16 166
6559 2016년 예수와 역사 [1] 최용우 2020-01-15 141
6558 2016년 예수와 기독교 [1] 최용우 2020-01-14 150
6557 2016년 예수 그리스도 최용우 2020-01-13 135
6556 2016년 기독교와 우리나라 [2] 최용우 2020-01-11 321
6555 2016년 기독교와 근본주의 최용우 2020-01-10 158
6554 2016년 기독교와 프로테스탄트 최용우 2020-01-09 147
6553 2016년 기독교와 카톨릭 최용우 2020-01-08 183
6552 2016년 기독교와 유대교 [3] 최용우 2020-01-07 199
6551 2016년 기독교 나무 [1] 최용우 2020-01-06 158
6550 2016년 예수님과 식사하기 [3] 최용우 2020-01-03 231
6549 2016년 예수님과 함께걷기 [2] 최용우 2020-01-02 253
6548 2016년 예수님과 동행하기 [2] 최용우 2020-01-01 275
6547 2016년 잘 왔다 [2] 최용우 2019-12-30 167
6546 2016년 할머니와 영감 [1] 최용우 2019-12-28 184
6545 2016년 이미 가지고 있음 [1] 최용우 2019-12-27 168
6544 2016년 꼭 알려주고 싶은 것 [4] 최용우 2019-12-26 220
6543 2016년 가장 큰 행복 [1] 최용우 2019-12-24 247
6542 2016년 나는 행복했다 [2] 최용우 2019-12-23 15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