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교회가 너무 많다고요?

2009년 최용우............... 조회 수 2156 추천 수 0 2009.03.27 10:57:37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3470번째 쪽지!

        □ 한국에 교회가 너무 많다고요?

현재 전 세계에 약 7백만 개의 교회가 있는 것으로 추산됩니다.
교회성장학 박사인 맥가브란은 "세계 복음화를 위해서는 1천만개의 새로운 교회가 더 필요하다. 미국의 경우 37만개의 교회가 있지 만 전 미국의 복음화를 위해서는 1백50만개의 새로운 교회가 더 개척되어야 한다"고 말합니다.
한국에는 약 5만개의 교회가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는데, 믿는 사람이나 안 믿는 사람이나 이구동성(異口同聲)으로 교회가 너무 많다고 말하고 있네요. 밤에 보면 온통 십자가가 가득하여 도시가 마치 공동묘지 같다고... 전도를 해서 교회를 채우기보다는 이미 교회에 다니는 교인들을 가지고 교인 뺏기 서바이벌 쟁탈전을 하다 보니 새로운 교회가 개척되면 자기 교인 빼앗길까봐 교회 스스로 "교회가 너무 많다"고 말하는 죄를 저지르고 있는 것입니다.
그 나이 30대 초반에 미국에서 가장 큰 교회를 만든 릭 워런 목사는 교인들의 수평이동이 아닌, 불신자들을 모아 교회를 설립할 것을 목표로 세우고 교회를 개척하기 전에 2천명의 불신자를 찾아다니며 왜 교회에 나오지 않는지를 세밀하게 조사했다고 합니다.
첫째 교회의 예배와 설교가 그들의 생활에 아무런 관련이 없을 뿐만 아니라 지루하고 재미없어 듣기 싫다. 둘째 기존 신자들이 교회를 처음 가는 방문자나 새신자에게 매우 불친절하다. 셋째 교회가 사람들의 인격보다는 돈에 더 관심이 많은 것 같다. 넷째 자녀들을 위한 유익한 프로그램이 부족하다.
 릭 워런 목사는 이런 문제들을 철저하게 연구하고 대비한 후에 교회를 개척하니 불신자들이 구름처럼 모여드는 교회가 되었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교회들은 불신자들의 마음을 너무 모릅니다. 릭 워런 목사님의 <목적이 이끄는 삶>이라는 책이 그렇게 많이 팔려나갔음에도 불구하고 릭 워런 목사님처럼 불신자들을 연구하는 교회는 없습니다.
 우리나라에는 전 국민의 복음화를 위해서는 약 15만개의 새로운 교회가 더 개척되어야 합니다. 아직도 교회는 턱없이 부족합니다. ⓒ최용우

♥2009.3.27 쇠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홈페이지에 좋은 글이 더 많이 있습니다.
http://cyw.pe.kr


댓글 '1'

제영명

2009.03.30 10:58:41

교회가 부족한 것이 아니라 불신자의 마음을 아는 교회가 부족한 듯 하네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08 2009년 짝짝이 구두 [2] 최용우 2009-05-16 2003
3507 2009년 귀에 달린 것 [4] 최용우 2009-05-15 2228
3506 2009년 쥐지 말고 주라. [7] 최용우 2009-05-14 1988
3505 2009년 공중의 새와 들에 핀 꽃 [4] 최용우 2009-05-13 2280
3504 2009년 부리는 소, 먹이는 소 [2] 최용우 2009-05-12 2291
3503 2009년 돈에 관한 사실 10가지 최용우 2009-05-11 2240
3502 2009년 낙원과 음부와 천국과 지옥 [2] 최용우 2009-05-09 4721
3501 2009년 나 너 우리는 소중하니까요 [3] 최용우 2009-05-08 2133
3500 2009년 하나님은 죄가 없으십니다 [4] 최용우 2009-05-07 2101
3499 2009년 밥 드셨어요? [2] 최용우 2009-05-06 1898
3498 2009년 가말리엘의 제자라고? 우와 최용우 2009-05-04 3195
3497 2009년 가장 힘든 일은 [2] 최용우 2009-05-01 2221
3496 2009년 오호 기회구나 기회! [3] 최용우 2009-04-29 1818
3495 2009년 만화를 많이 보면 만화처럼 살게 됩니다. 최용우 2009-04-28 2234
3494 2009년 믿음과 고집 [1] 최용우 2009-04-27 2190
3493 2009년 꽃을 가져가는 사람은 없구나 최용우 2009-04-24 1909
3492 2009년 친구야 보고싶다 [1] 최용우 2009-04-23 1330
3491 2009년 행복지수 테스트 [2] 최용우 2009-04-22 6707
3490 2009년 달팽이와 독수리 [4] 최용우 2009-04-21 2313
3489 2009년 신사 숙녀 여러분! [1] 최용우 2009-04-20 1996
3488 2009년 째려보는 목사님의 눈 [1] 최용우 2009-04-18 2417
3487 2009년 왕관보다 개털모자 [1] 최용우 2009-04-17 2188
3486 2009년 내가 한 말이 모두 책이 된다면 최용우 2009-04-16 1947
3485 2009년 나도 헛살면 안 될텐데 최용우 2009-04-15 1841
3484 2009년 참으로 고마운 길잡이 최용우 2009-04-14 1606
3483 2009년 이렇게 단순한 것을 [3] 최용우 2009-04-13 1909
3482 2009년 하나님의 인도하심 [2] 최용우 2009-04-11 2520
3481 2009년 예수님을 몰라보는 사람들 최용우 2009-04-10 2500
3480 2009년 탈무드에 관심을 갖기 시작하다 [1] 최용우 2009-04-09 2178
3479 2009년 발 드리밀고 보기 [2] 최용우 2009-04-08 1877
3478 2009년 머리 드리밀고 보기 최용우 2009-04-07 1811
3477 2009년 닭 울음소리 [1] 최용우 2009-04-06 3130
3476 2009년 수평이동과 수직이동 [1] 최용우 2009-04-04 2627
3475 2009년 에잉∼ 요즘 엿장수 맘에 안 들어 [2] 최용우 2009-04-03 2298
3474 2009년 고난의 종교 [1] 최용우 2009-04-02 249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