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의 집

2009년 최용우............... 조회 수 2310 추천 수 0 2009.01.22 11:57:50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3419번째 쪽지!

        □ 예수님의 집

어떤 분이 자기는 예수님처럼 집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평생토록 주님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고 재물이 생기면 다른 사람들을 도와주느라고 집을 마련하지 못했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예수 믿는다고 하면서 좀 더 비싸고 좋은 집, 크고 넓은 집을 얻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사람들은 믿음이 없는 사람들이라고 했습니다.
주님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고 다른 사람들을 돕는 삶을 산 것에 대해서 맘껏 격려를 해드렸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에 살짝 한마디만 해드렸습니다. "예수님도 집이 있었어요"
그분은 깜짝 놀라며 "예수님도 집을 소유 하셨다구요? 성경 어디에 그런 내용이 있나요? 저는 아무리 찾아 보아도 없던데..."
마4:13절에 보면 예수님은 가버나움에서 사셨다고 했는데 막2:1절에는 그 사시는 집에 돌아와 들어가셨고 사람들이 몰려왔습니다. 너무 많은 사람들 때문에 중풍병에 걸린 친구를 데리고 온 사람들이 지붕을 들어내고 친구를 달아 예수님 앞에 내려놓았죠. 그 집이 예수님의 집이며 70명에서 120명이 들어갈 정도로 큰 집이었습니다. 윌리암스 영어성경은 마4:13절을 '나사렛을 버리고 난 후 그는 가버나움에 그의 살 집을 마련하셨습니다.'고 구체적으로 번역하였고, 여러 주석을 살펴봐도 그 집이 예수님의 집이었다고 대체적으로 인정하고 있습니다.
주님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고 다른 사람들을 돕는 삶을 사는 것은 매우 훌륭한 일입니다. 많은 믿음의 선배들이 그렇게 살았습니다. 그러나 그것이 다른 사람을 판단하는 근거가 된다면, 차라리 그냥 '집 한 채' 사기 위해 평생 아등바등 사는 편이 더 낫습니다. ⓒ최용우

♥2009.1.22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홈페이지에 좋은 글이 더 많이 있습니다.
http://cyw.pe.kr


댓글 '3'

김점심

2009.01.22 15:04:09

월리암스 영어성경은 마가복음이 아니고 마태복음으로 고치셔야할 것 같은데요

최용우

2009.01.23 17:40:57

예...제가 착각을 했네요. 마태복음으로 고쳤습니다. 원래는 잘 썼는데 옮겨 적는 과정에서 '마'를 '막'으로 잘 못 쳤네요^^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김현철

2009.02.10 10:33:51

남에게 보일려는 삶보다는 현실에 충실한 삶이 더 아름답지 않을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73 2009년 믿음 소망 사랑 [2] 최용우 2009-04-01 2523
3472 2009년 예수님께서 나타나신 이유는 [1] 최용우 2009-03-31 2044
3471 2009년 용광로의 불씨 [1] 최용우 2009-03-30 2265
3470 2009년 산에 올라 최용우 2009-03-28 1962
3469 2009년 한국에 교회가 너무 많다고요? [1] 최용우 2009-03-27 2156
3468 2009년 기도와 하나님 [1] 최용우 2009-03-26 1977
3467 2009년 친절한 사람이 되세요 최용우 2009-03-25 2016
3466 2009년 빨강색은 스톱! 하라는 색 최용우 2009-03-24 2263
3465 2009년 도사와 박사 [3] 최용우 2009-03-23 2101
3464 2009년 하나님의 이자율은 10000% 최용우 2009-03-21 2346
3463 2009년 맛이 달라요 최용우 2009-03-20 2085
3462 2009년 해석은 자유 최용우 2009-03-19 1963
3461 2009년 행복해 만족해 감사해 기뻐해 재미있네 즐겁구나 [1] 최용우 2009-03-18 2266
3460 2009년 즐거움과 재미와 기쁨 [1] 최용우 2009-03-17 2191
3459 2009년 내가 만들고 싶은 교과서 [1] 최용우 2009-03-16 1883
3458 2009년 사랑의 권면. [2] 최용우 2009-03-14 1913
3457 2009년 용납할 수 없는 것! [1] 최용우 2009-03-13 2002
3456 2009년 사람들이 불행한 이유는 [4] 최용우 2009-03-12 2216
3455 2009년 존재감(存在感) [3] 최용우 2009-03-11 1847
3454 2009년 비발디의 四季중 봄 [2] 최용우 2009-03-10 2527
3453 2009년 절대 복종, 반드시 실행! (복창!!) [6] 최용우 2009-03-07 2063
3452 2009년 사촌이 땅을 사면 춤을 추는 나라 [3] 최용우 2009-03-05 2243
3451 2009년 온 마음을 다하여 기도합니다. [3] 최용우 2009-03-04 2230
3450 2009년 예수님이 기뻐하시는 순수한 신앙 [5] 최용우 2009-03-03 2134
3449 2009년 세가지 이단 [2] 최용우 2009-03-02 2210
3448 2009년 손을 부지런히 씻어라? [1] 최용우 2009-02-28 2230
3447 2009년 누가 나쁜 놈인가? [3] 최용우 2009-02-27 2162
3446 2009년 랑케의 선택 [4] 최용우 2009-02-26 2078
3445 2009년 행복과 불행 [2] 최용우 2009-02-25 2191
3444 2009년 누구의 기도? 최용우 2009-02-24 1486
3443 2009년 온 세상에 가득한 하나님 [1] 최용우 2009-02-23 1955
3442 2009년 몰라. [1] 최용우 2009-02-21 1868
3441 2009년 아버지의 유산 [2] 최용우 2009-02-20 2181
3440 2009년 어느 날의 기도 [1] 최용우 2009-02-19 2066
3439 2009년 여러분에게 묻겠습니다 [1] 최용우 2009-02-18 176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