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고... 성덕리... 워쩌가.....

[일기]용우글방 최용우............... 조회 수 1201 추천 수 0 2011.07.14 09:55:26
.........

444451.jpg

【용우글방690】아이고... 성덕리... 워쩌가.....

 

전에 공주에 살 때 매일 한번씩 성덕리 마을 앞을 지나다녔습니다. 나지막한 언덕에 올망졸망 집들이 있는 전형적인 시골마을입니다. 앞으로는 금강이 유유히 흘러가고 뒤로는 상소리나무 숲이 있고 조용하고 인심도 좋은 복숭아 과수원 마을! 복사꽃이 필 때면 무릉도원이 따로 없을 만큼 아름다운 곳이어서 아내에게 "우리 나중에 여기 어디쯤 땅을 사서 집을 짓고 살자..." 고했던 성덕(聖德)리! 이름에 걸맞게 폐교된 초등학교를 개조한 기도원과 신학교도 있고, 면사무소까지 거리도 가까운 곳이라 조용히 숨어살기 좋은 덕스러운 마을이었습니다.
오늘 오랜만에 마을 앞을 지나다 보니 마을이 완전히 망가져버렸더군요. 마을 입구에 돌을 잘게 부수는 무슨 공장이 들어서 대형 담푸트럭이 계속 들락날락... 기계로 돌 으깨는 짜그락짜그락 하는 소리... 마을 뒤쪽으로는 호남고속철도 공사로 구멍을 뚫느라 하루에 두 번씩 뻥뻥거리고, 그 바람에 지반이 내려앉은 집, 금이 간 집... 동네 여기저기에 '동네 길이 어디 가버렸냐?' '시끄러워 못살겠다' 'ooo회사는 각성하라' 시골 마을에 전혀 어울리지 않는 현수막들이 나부꼈습니다. 지나가던 할머니 둘이 "아이고 우리동네 좃되부렀서" 하면서 지나가네요.ㅠㅠ ⓒ최용우 2011.7.12


댓글 '1'

당당뉴스

2011.09.06 11:10:33

무너지고 금이가는 동네가 어디 성덕리 뿐이겠습니까...진짜 잘못하다간 우리 나라가 좃되불게 생겼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8 [일기]쑥티일기 시인과 정치인 최용우 2012-07-11 1095
3357 [일기]쑥티일기 언제나 상큼 발랄한 여고생 file 최용우 2012-07-10 2560
3356 [일기]쑥티일기 비워야 채울 수 있다 최용우 2012-07-09 1900
3355 만화그림글씨 오늘은 소서입니다. 최용우 2012-07-07 1168
3354 [일기]쑥티일기 잡초와 같은 사람들 최용우 2012-07-06 1287
3353 [일기]쑥티일기 병원에 가니 file [1] 최용우 2012-07-04 1140
3352 만화그림글씨 2012.7월 달력그림 [1] 최용우 2012-07-04 1775
3351 [일기]쑥티일기 문자 안부 최용우 2012-07-03 1750
3350 [일기]쑥티일기 다 아셔야 합니다 file 최용우 2012-06-30 1165
3349 [일기]쑥티일기 무엇을 쓸까? 최용우 2012-06-28 1105
3348 [일기]쑥티일기 서울대학교 최용우 2012-06-28 5001
3347 [일기]쑥티일기 오후 한시간 최용우 2012-06-27 1225
3346 [일기]쑥티일기 땅따먹기 최용우 2012-06-26 1515
3345 [일기]쑥티일기 손에 오줌을 안 흘리려면 최용우 2012-06-25 1466
3344 [일기]쑥티일기 거짓으로 호리는 사람들 file 최용우 2012-06-22 1311
3343 만화그림글씨 오늘은 하지입니다. [1] 최용우 2012-06-21 1298
3342 [일기]쑥티일기 부동산중개소와 양귀비 최용우 2012-06-19 1220
3341 [일기]쑥티일기 나무도 피를 흘린다 최용우 2012-06-18 1256
3340 만화그림글씨 2012.6월 달력그림 file 최용우 2012-06-17 1255
3339 [일기]쑥티일기 빵을 굽는 불길 최용우 2012-06-16 1398
3338 [일기]쑥티일기 저녁노을 최용우 2012-06-15 1453
3337 [일기]쑥티일기 4대강과 가뭄 file [2] 최용우 2012-06-14 2021
3336 [일기]쑥티일기 세상에서 제일 큰 빵공장 최용우 2012-06-11 1941
3335 [일기]쑥티일기 아스팔트를 뚫고 나온 도라지 최용우 2012-06-09 1309
3334 [일기]쑥티일기 어머님과 닭 세마리 file 최용우 2012-06-08 3382
3333 [일기]쑥티일기 텔리비전을 본 원시인의 반응 최용우 2012-06-07 6987
3332 만화그림글씨 망종입니다. 최용우 2012-06-04 1491
3331 [일기]쑥티일기 꽃중의 꽃 장미 file [1] 최용우 2012-06-04 1413
3330 [일기]쑥티일기 내 핸드폰이 걘역시s 라는 것을 아무에게도 알리지 말라! file 최용우 2012-06-02 1453
3329 [일기]쑥티일기 전월산의 불 file 최용우 2012-06-01 1323
3328 [일기]쑥티일기 내 꿈은 잘먹고 잘 사는 것입니다. 최용우 2012-05-31 1443
3327 [일기]쑥티일기 대청호반길 1코스를 걷다. 최용우 2012-05-30 2306
3326 [일기]쑥티일기 어느 날의 기도 최용우 2012-05-29 1466
3325 [일기]쑥티일기 일단 저질러! 최용우 2012-05-26 1264
3324 [일기]쑥티일기 내가 본 내 모습 최용우 2012-05-24 149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