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어여 어서 올라오세요

대청마루(자유게시판)

동네 사람들의 정담이 오고가는 대청마루입니다. 무슨 글이든 좋아요.

이긴 싸움

묵상나눔 Navi Choi............... 조회 수 21 추천 수 0 2023.05.21 13:47:48
.........
이긴 싸움
민수기 32:20~42
.
사람의 욕심은 끝이 없습니다. 인간의 죄성은 욕망에 대하여 끝없이 집착하게 합니다. 그래서 성경은 고집과 탐심을 우상에게 절하는 행위(삼상 15:23, 골 3:5)라고 지적합니다. 목회 성공이라는 욕망, 자기 신학과 사상에 대한 절대성은 교회 안에 들어와 있는 우상 숭배일 수 있습니다. 오늘의 교회가 세상을 위해 무엇을 하면 할수록 비난받는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형제의 티를 나무라는 자세로 제 눈 속의 들보를 보지 못하기 때문이며 소경이 소경을 인도하는 격입니다. 행복에 이르는 두 길이 있습니다. 하나는 욕망을 성취하여 행복에 이르는 길이고, 다른 하나는 욕망을 줄여 만족을 얻는 길입니다. 세상은 큰 욕망을 성취하여 큰 쾌락에 이르라고 부추기고, 종교는 욕망을 줄여 진정한 행복을 맛보라고 권합니다. 톨스토이는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에서 ‘욕심이 작으면 작을수록 인생은 행복하다’고 하였습니다. 욕망을 다스리는 이가 있고, 욕망의 지배를 받는 이가 있습니다. 오늘 교회가 세속에 대하여 주어야 할 메시지는 욕망을 줄이고 불편하게 살기를 통해 호모 심비우스가 되는 일입니다. 재생 에너지를 확장하는 RE100도 아니고, 원전을 가동하여 욕망을 충족하는 CF100은 더더욱 아닙니다. 욕망의 상대어는 무욕이 아니라 자족과 감사입니다.
.
모세는 갓 지파와 르우벤 지파에게 요단 동편의 땅을 조건부로 허락하였습니다. “주님께서 그의 대적을 그 앞에서 몰아낼 때까지, 당신들 모두가 무장한 채로 주님 앞에서 요단 강을 건넌다면, 그 땅이 주님 앞에서 정복되는 날, 당신들은 돌아갈 수 있고, 주님과 이스라엘에 대한 당신들의 의무에서 벗어날 수 있소. 그리고 지금 이 땅은 주님 앞에서 당신들의 소유가 될 것이오. 그러나 만일 당신들이 이렇게 하지 않으면, 당신들은 주님께 죄를 짓는 것이오. 이러한 죄를 짓고서는, 당신들이 절대로 그 죄에서 벗어나지 못할 줄 아시오”(32:21~23 새번역). 이에 두 지파는 약속을 지키겠다고 다짐하였습니다. 모세는 요단 동편의 땅 분배에 므낫세 반쪽 지파를 추가하였습니다. 자칫하면 적전분열 양상으로 번질 수 있는 일이었지만 모세의 지도력과 해당 지파의 성실한 약속 이행의 다짐, 그리고 다른 지파의 암묵적 동의를 통하여 이스라엘은 단일대오를 유지할 수 있었습니다. 분란과 위기는 언제나 존재하지만 선한 리더십은 항상 있는 것이 아닙니다. 특히 지금 우리는 선한 리더십의 부재를 실감하고 있습니다. 교회가 깨어 기도할 일입니다.
.
이로 인하여 르우벤과 갓 자손들은 가나안 정복 전쟁의 최일선에서 다른 지파보다 더 열심히 기여할 명분을 가졌습니다. 다른 지파는 기업을 싸워서 얻어야 하지만 해당 지파는 이미 얻은 땅이니 이긴 싸움을 싸우는 셈입니다. 나는 이 사실을 그리스도인의 정체성과 밀접한 연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스도인이란 열 지파처럼 세속과 싸워 투쟁하므로 하나님 나라를 확장하기도 하지만 갓과 루우벤 지파처럼 이미 확보한 기업을 확정하기 위하여 이긴 싸움을 싸우는 일이기도 합니다. 같은 싸움을 하여도 이긴 싸움에 임하는 태도는 훨씬 대승적이며 자신감 넘치기 마련입니다. 이것이 바로 구속 역사를 하나님 나라 운동과 연관짓는 신앙입니다. 세상에는 이미 이긴 전쟁에서 지는 이가 있는가 하면 어둠의 시대를 밝음으로 사는 이도 있습니다.
.
하나님, 절망뿐인 광야 같은 세상살이에도 하나님의 계수함을 받은 자로서 희망의 삶을 잇는 형제와 자매에게 주님의 선한 이끄심이 있기를 바랍니다. 차고 넘치는 욕망의 흐름에 교회도 편승하는 듯하여 마음이 아픕니다. 시대를 거스르는 용기를 이 시대 교회에게 주십시오. 생명력 있는 교회가 되게하여 주십시오.
.
2023. 5. 21 주일
347609440_207698485459685_1538195622298037545_n.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871 걷는독서 [걷는 독서] 자신을 정직하게 돌아보는 것은 file 박노해 2023-05-26 23
11870 묵상나눔 개인과 공동체 file Navi Choi 2023-05-26 40
11869 걷는독서 [걷는 독서] 정말 좋은 영화는 file 박노해 2023-05-25 32
11868 광고알림 나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바다 방류를 반대합니다. file Navi Choi 2023-05-25 28
11867 묵상나눔 바다도 더럽히지 말아라 file Navi Choi 2023-05-25 18
11866 걷는독서 [걷는 독서] 거짓과 비난이 오물처럼 튀겨올 때 file 박노해 2023-05-24 13
11865 묵상나눔 마흔여덟 개면 충분합니다 file Navi Choi 2023-05-24 20
11864 걷는독서 [걷는 독서] 나를 더 나은 존재가 되게 하는 file 박노해 2023-05-23 16
11863 묵상나눔 여호수아와 갈렙 file Navi Choi 2023-05-23 22
11862 묵상나눔 [걷는 독서] 버려진 도토리가 참나무로 자라듯 file 박노해 2023-05-22 19
11861 무엇이든 유익한 통계 정보! -2023년도 총인구 통계 마복영 2023-05-22 32
11860 묵상나눔 file Navi Choi 2023-05-22 24
11859 가족글방 섶- 진실과 이상 file Navi Choi 2023-05-22 17
11858 걷는독서 [걷는 독서] 하르르 하르르 꽃잎이 질 때면 file 박노해 2023-05-21 18
» 묵상나눔 이긴 싸움 file Navi Choi 2023-05-21 21
11856 걷는독서 [걷는 독서] 영혼이 말하게 침묵하여라 file 박노해 2023-05-20 15
11855 묵상나눔 호모 심비우스 file Navi Choi 2023-05-20 24
11854 걷는독서 [걷는 독서] 언제까지나 네 마음 깊은 곳에 file 박노해 2023-05-19 13
11853 묵상나눔 약육강식 file Navi Choi 2023-05-19 14
11852 걷는독서 [걷는 독서] 비틀거리고 쓰러지고 file 박노해 2023-05-18 13
11851 광고알림 (제50기) 은사사역자학교 / 6월 5일(월 pm1)~6일(화 pm5) 주님사랑 2023-05-18 13
11850 묵상나눔 미디안 file Navi Choi 2023-05-18 20
11849 걷는독서 [걷는 독서] 늘 시선을 바르게 유지하거라 file 박노해 2023-05-17 26
11848 가족글방 [대전택시] 세상보다도 못한 교회의 신천지 대응,,,, file 김만승 2023-05-17 41
11847 묵상나눔 가부장제 file [1] Navi Choi 2023-05-17 29
11846 걷는독서 [걷는 기도] 별이 빛난다 file 박노해 2023-05-16 24
11845 묵상나눔 고생 이야기 file [2] Navi Choi 2023-05-16 42
11844 걷는독서 [걷는 독서] 젊음이라는 file 박노해 2023-05-15 26
11843 무엇이든 하나님의 은혜 file 임채영 2023-05-15 32
11842 묵상나눔 거룩과 노동 file [1] Navi Choi 2023-05-15 38
11841 가족글방 섶- 떠돌이 file Navi Choi 2023-05-14 27
11840 걷는독서 [걷는 독서] 오월, 장미, file 박노해 2023-05-14 25
11839 묵상나눔 일상의 신앙 file Navi Choi 2023-05-14 32
11838 걷는독서 [걷는 독서] 신선한 기쁨과 풍요로 초대되는 자리 file 박노해 2023-05-13 26
11837 묵상나눔 깔끔한 뒤끝 file Navi Choi 2023-05-13 3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