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겨자는 어떻게 클까요

서재경 목사............... 조회 수 140 추천 수 0 2022.05.09 21:23:47
.........

20220419.jpg

[겨자씨] 겨자는 어떻게 클까요

 

에스겔이 소개하는 레바논 백향목은 아주 큽니다.(겔 31장) 나무 꼭대기는 구름 속으로 뻗고, 나무 그늘은 숲 그늘처럼 드넓었지요. 가지에는 공중의 새들이 깃들고 가지 밑에는 들짐승이 새끼를 치고, 나무 그늘에는 민족들이 자리 잡았습니다. 얼마나 크고 아름다운지 에덴의 나무들이 부러워할 정도였습니다. 그런데 키가 커지자 마음이 교만해졌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 버림받고 베어져 산산이 부스러졌습니다. 레바논 백향목은 폭력으로 군림하는 오만한 권력을 경계합니다.

예수님도 한 나무 이야기를 들려주셨습니다.(마 13장) 다 자라면 공중의 새들이 그 가지에 깃드는 나무입니다. 바로 겨자 나무 아니, 겨자 풀입니다. 겨자는 어떻게 클까요. 겨자는 수직으로 1m정도밖에 자라지 못합니다. 그러나 수평으로는 끝없이 퍼져나갑니다. 함께 더불어 어우러지면서 갈릴리 온 들판을 뒤덮은 겨자 풀밭은 가없이 크고 더없이 아름답습니다. 더구나 겨자씨는 정말 작지요. 예수님은 이 작디작은 겨자씨가 바로 우리가 이루어가야 할 하나님 나라와 같다고 하셨습니다. 오늘은 4·19혁명을 기리는 날입니다.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나라를 부르짖으며 어깨 걸고 일어섰던 날입니다.

서재경 목사(수원 한민교회)

<겨자씨/국민일보>2022-04-1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618 낮은 자를 쓰시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22-05-12 244
37617 지혜를 주시는 하나님 김장환 목사 2022-05-12 199
37616 무의미한 인생 김장환 목사 2022-05-12 175
37615 하나님의 능력 김장환 목사 2022-05-12 194
37614 승리의 방법 김장환 목사 2022-05-12 155
37613 속담을 체험하다 file 김성국 목사 2022-05-09 157
37612 스무 살 야구선수가 주는 교훈 file 문혁 목사 2022-05-09 144
37611 백만원짜리 전도지 file 지성호 목사 2022-05-09 172
37610 부활, 기막힌 역전승 file 김종구 목사 2022-05-09 87
» 겨자는 어떻게 클까요 file 서재경 목사 2022-05-09 140
37608 그 어머니에게 그 아들 file 김성국 목사 2022-05-09 97
37607 죽으면 천국이요 살면 간증이라 file 문혁 목사 2022-05-09 97
37606 안다는 것 file 지성호 목사 2022-05-09 90
37605 사랑은, 부족하게 받아도 문제지만, 넘치게 받는 것도 상처가 물맷돌 2022-05-07 128
37604 어머니, 항상 챙겨주셔서 고맙습니다! 물맷돌 2022-05-07 170
37603 당신은 지금 그 뭔가에 꽤 깊이 빠져 있는 것은 아닌지요? 물맷돌 2022-05-07 55
37602 우리나라 말과 글이 있다는 사실이 얼마나 자랑스럽습니까? 물맷돌 2022-05-07 43
37601 당신의 ‘기억서랍’ 속에는 무엇으로 가득 차 있습니까? 물맷돌 2022-05-07 78
37600 고통은 ‘없어서는 안 될 필수요건’입니다. 물맷돌 2022-05-07 56
37599 돈보다 더 소중한 것은 바로 당신입니다! 물맷돌 2022-05-07 89
37598 가볍고 강력하게 된 새로운 몸 물맷돌 2022-05-07 64
37597 황제펭귄의 교훈 김장환 목사 2022-05-05 310
37596 복음의 가치 김장환 목사 2022-05-05 212
37595 돈이 주는 행복 김장환 목사 2022-05-05 202
37594 사랑받는 비결 김장환 목사 2022-05-05 158
37593 후회가 없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22-05-05 154
37592 칭찬의 표현 김장환 목사 2022-05-05 162
37591 신앙의 멘토 김장환 목사 2022-05-05 153
37590 영향력과 모방 김장환 목사 2022-05-05 129
37589 화장실 앞의 어머님 file 조주희 목사 2022-05-02 297
37588 상처받은 내면 아이를 ‘원더풀 차일드’로 file 김종구 목사 2022-05-02 144
37587 한 알의 씨앗처럼 file 서재경 목사 2022-05-02 171
37586 지금의 유혹 file 김성국 목사 2022-05-02 142
37585 로벤섬의 축구 file 문혁 목사 2022-05-02 111
37584 간섭 file 지성호 목사 2022-05-02 11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