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아이가 주는 특별함은 저에게 ‘행복’ 그 자체입니다!

물맷돌............... 조회 수 57 추천 수 0 2023.03.13 15:32:16
.........

[아침편지3294] 2023년 2월 8일 수요일

 

아이가 주는 특별함은 저에게 ‘행복’ 그 자체입니다!

 

샬롬! 어젯밤 편안히 잘 쉬셨는지요? 2월 8일 수요일 아침입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행복한 날이 되시길 빕니다. ‘건강을 망가뜨리는 일상의 습관들’ 그 두 번째는 ‘방귀와 소변을 참는 것이 좋지 않다’는 겁니다. 방귀를 뀌는 것은, 비록 역겨울지언정 건강한 생리현상입니다. 억누르면, 복부 팽만과 소화불량, 그리고 속쓰림을 초래하고, 혈압과 심박동수를 높인다고 합니다.

 

행복이란 어떤 것일까요? 걱정 없이 잠든 저녁, 때론 따뜻한 밥 한 공기와 찬바람을 피할 수 있는 것만으로도, 인생은 행복으로 가득합니다. 행복은 봄볕이 드는 창가에 앉아 차 한 잔을 마시는 소소함에도 있습니다. 눈발이 날리는 겨울의 변덕스러운 날씨에서도 발견할 수 있습니다. 분명한 것은 ‘내가 어떻게 생각하고 대처하는가?’에 따라 전혀 다른 결과로 나타난다는 겁니다. 어떤 이는 비가 오는 것이 싫고 짜증날 수도 있지만, 누군가에게는 그 빗줄기가 소중한 존재일 수도 있듯이 말입니다.

 

매일매일 반복되는 일상, 다람쥐 쳇바퀴 돌 듯, 무심히 지나가는 시간이 많았습니다. 바쁜 일상을 부지런히 움직이며 나름대로 가치를 부여했습니다. 그렇다고, 무의미하게 보낸 적은 없습니다. 단지, 가슴 뛸만한 일들이 점점 줄어들었다는 것뿐입니다. 이처럼 무미건조한 삶 속에서 일생일대의 사건이 터졌습니다. 너무나 오랫동안 기다린, 그토록 바라던 아이가 생긴 겁니다. 의사선생님의 격려가 제 마음을 흔들었고, 없던 용기도 생겼습니다. 갑자기 머릿속이 복잡해졌지만, 모든 것은 마음먹기 나름이라 여기며 나아갔습니다.

 

‘행복이란 내가 갖지 못한 것을 바라는 것이 아니라, 내가 가진 것을 즐기는 것이다.’ ‘린 피터스’라는 배우가 한 말입니다. 선물처럼 찾아온 아이를 통하여 삶의 많은 자락이 펄럭였습니다. 아이가 주는 기쁨과 환희로, 제 몸은 이미 날고 있었으니 말입니다. 간절히 원하던 것을 품었을 때의 소중함처럼, 아이에게 해주고 싶은 것이 많아졌습니다. 무겁게 내려앉았던 집안의 공기가 이제는 아이의 존재만으로도 상쾌하고 가벼워졌습니다.

 

여느 부모들처럼 일상의 모든 것이 특별하게 다가온 것입니다. 솜털이 남아있는 딸과 처음 눈이 마주친 기억은 아직도 잊을 수 없습니다. 커다란 눈을 깜박이며 터지는 울음소리는 신기하면서도 가슴 벅차게 했습니다. 누가 그랬던가요? ‘선물은 받는 기쁨보다 주는 기쁨이 더 크다’고. 아이는 선물이며 보물이기에, 어떤 방법으로든 마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아이가 주는 특별함은 저에게 행복 그 자체입니다.(출처; 월간 에세이, 송지효/화가)

 

저는 이제 막 ‘감사일기’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물맷돌 카페에 매일 한 편씩 써 볼 생각입니다. 사실 감사할 일이 있어야 기쁨이 있고, 기쁨이 있어야 감탄과 찬양이 있게 마련입니다. 그러기에, 제 주변에서 일어났거나 지금도 존재하고 있는 ‘소소한 감사할 일들’을 찾아내어 일기형식으로 적어볼 생각입니다. 우리는 감사할 일들은 쉽게 잊어버리거나 소홀히 여기는 경향이 있습니다. 반면에, 불평불만이 있을 경우, 그냥 지나쳐 잊어버려도 괜찮을 일인데도, 오히려 되새김질하면서 거듭 생각하거나 입 밖으로 터뜨리곤 합니다. 정말 어리석고 미련한 짓입니다. 감사할 일을 열심히 찾아보도록 합시다. 그러면, 기쁨이 생겨나면서 행복감을 갖게 될 것입니다.(물맷돌)

 

[내 영혼이 잠잠할 수 없어서 주님을 찬양하렵니다. 주, 나의 하나님! 내가 영원토록 주께 감사를 드리렵니다.(시30:12,표준새번역) 사람들은 하나님을 알면서도, 하나님께 하나님으로 영광을 돌리지도 않았고, 하나님께 감사하지도 않았습니다. 오히려 사람들은 헛된 것을 생각했으며, 그들의 어리석은 마음은 어둠으로 가득 찼습니다.(롬1:21,쉬운성경)]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573 시내산에서 얻은 신비의 힘 file 김종구 목사 2023-03-15 208
38572 똑바로 걸으십시오 file 서재경 목사 2023-03-15 231
38571 한 사람을 찾습니다 file 안광복 목사 2023-03-15 248
» 아이가 주는 특별함은 저에게 ‘행복’ 그 자체입니다! 물맷돌 2023-03-13 57
38569 몰러! 물맷돌 2023-03-13 75
38568 때론, 위험을 무릅쓰고 ‘올바른 선택’을 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물맷돌 2023-03-13 71
38567 진정으로 중요한 것은 ‘온전하게 사는 것’입니다. 물맷돌 2023-03-13 53
38566 나 때는 말이야~ 물맷돌 2023-03-13 76
38565 항상 좋기만 해야 딱 맞는 친구는 아닙니다! 물맷돌 2023-03-13 46
38564 어차피 살아야 할 인생이라면 잘 살고 싶었습니다. 물맷돌 2023-03-13 45
38563 저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연주자’입니다. 물맷돌 2023-03-13 39
38562 이모,저 구름 좀 봐요! 춤추는 하마 궁둥이 같아요! 물맷돌 2023-03-13 25
38561 그 어느 것 하나 ‘제대로 하는 게’ 없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물맷돌 2023-03-13 28
38560 부활의 복음 김장환 목사 2023-03-10 556
38559 선한 길로 인도하신다 김장환 목사 2023-03-10 334
38558 주일학교의 중요성 김장환 목사 2023-03-10 178
38557 세 가지 행복, 세 가지 질문 김장환 목사 2023-03-10 391
38556 은혜의 작심삼일 김장환 목사 2023-03-10 260
38555 과도한 헌신의 위험성 김장환 목사 2023-03-10 177
38554 우릴 위해 오셨다 김장환 목사 2023-03-10 225
38553 마음이 만든 요리 김장환 목사 2023-03-10 194
38552 전단지의 부활 김장환 목사 2023-03-10 281
38551 하나만 아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3-03-10 279
38550 어느 목수의 십자가 풍성한 삶 2023-03-07 387
38549 십자가 풍성한 삶 2023-03-07 290
38548 태워진 아편 풍성한 삶 2023-03-07 118
38547 학습지진아 풍성한 삶 2023-03-07 83
38546 디엘 무디의 「그리스도는 나에게」 풍성한 삶 2023-03-07 143
38545 헨리 마틴 풍성한 삶 2023-03-07 103
38544 자가의 더블 이미지(Double Image of Cross) 풍성한 삶 2023-03-07 80
38543 경건에 이르는 연습 풍성한 삶 2023-03-07 112
38542 맡겨두는 커피 풍성한 삶 2023-03-07 117
38541 찢어진 종이로 얻은 구원 풍성한 삶 2023-03-07 122
38540 개구리의 헌신 풍성한 삶 2023-03-07 152
38539 신앙의 가장 큰 적은 악이 아니라 하나님의 선물이다 file 고상섭 목사 2023-03-04 39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