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영혼의 눈

안광복 목사............... 조회 수 326 추천 수 0 2023.05.22 19:09:59
.........

20230508.jpg

[겨자씨] 영혼의 눈

 

잠자리는 약 3만개의 눈을 가졌다고 합니다. 여러 개의 홑눈으로 이뤄진 겹눈을 갖고 있어 시선을 다른 방향으로 돌리지 않고도 먹잇감을 찾을 수 있습니다. 잠자리는 이렇게 많은 눈으로 사방을 살피며 움직이는 물체도 예민하게 감지합니다. 하지만 실내에 들어오면 창문이 열려 있음에도 출구를 찾지 못해 헤매다가 죽기도 합니다.

아무리 많은 눈이 있어도 본질을 꿰뚫어 볼 수 있는 눈이 있어야 합니다. 우주를 관통해서 볼 수 있는 허블망원경이 있어도 내 가슴속 숨겨진 죄의 문제를 볼 수 없습니다. 인간의 지식과 기술이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뤘어도 죽음의 문제를 결코 해결해주지 못합니다. 수천 수만개의 지식과 철학이 있어도 영생을 얻는 단 하나의 진리를 깨닫지 못한다면 결국 죽음과 심판에 이르게 됩니다.

우리는 영적 시력이 좋아야 합니다. 본질과 핵심을 관통하는 눈, 죽음을 넘어 존재하는 새 하늘과 새 땅을 볼 수 있는 영혼의 눈이 필요합니다. 또렷한 영적 시선을 갖고 오늘 하루도 있어야 할 자리에서 해야 할 일을 하며 승리하시길 축복합니다.

안광복 목사(청주 상당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850 쓸모없는 일은 없다 김장환 목사 2023-05-29 374
38849 한 번의 소중함 김장환 목사 2023-05-29 300
38848 분을 다스리라 김장환 목사 2023-05-29 210
38847 성경대로 산 남자 김장환 목사 2023-05-29 412
38846 정말로 믿습니까 김장환 목사 2023-05-29 305
38845 시선을 바꿔보라 김장환 목사 2023-05-29 381
38844 변화의 단초 김장환 목사 2023-05-29 300
38843 진리를 위해서라면 김장환 목사 2023-05-29 209
38842 생명수이신 예수님 김장환 목사 2023-05-29 255
38841 소경과 등불 풍성한 삶 2023-05-25 417
38840 시작도 끝도 없다! 풍성한 삶 2023-05-25 313
38839 경제 파탄의 해결책 풍성한 삶 2023-05-25 164
38838 헌신의 정신 풍성한 삶 2023-05-25 274
38837 하나님과의 약속 풍성한 삶 2023-05-25 294
38836 고작 두 통 풍성한 삶 2023-05-25 196
38835 사랑의 약속 풍성한 삶 2023-05-25 229
38834 루화난의 「인생의 레몬차」 중에서 풍성한 삶 2023-05-25 154
38833 즉각적인 순종 풍성한 삶 2023-05-25 425
38832 참된 순종 풍성한 삶 2023-05-25 371
38831 웨스트민스터 사원 풍성한 삶 2023-05-25 149
38830 주님의 사랑을 싣고 file 지성호 목사 2023-05-22 374
38829 자존심을 지켜 드리자 file 조주희 목사 2023-05-22 221
38828 용산 어린이 정원 file 김종구 목사 2023-05-22 144
38827 하나님 나라의 주인 file 서재경 목사 2023-05-22 277
» 영혼의 눈 file 안광복 목사 2023-05-22 326
38825 기도의 능력을 회복하자 file 고상섭 목사 2023-05-22 502
38824 예수만 섬기는 우리 집 file 지성호 목사 2023-05-22 265
38823 유산 읽기 file 조주희 목사 2023-05-22 138
38822 행복하기 file 김종구 목사 2023-05-22 294
38821 나를 환히 알고 계십니다 file 서재경 목사 2023-05-22 154
38820 그는 매사에 자기뿐(이기적)이었고, 결국 너에게 상처만 남겼다! 물맷돌 2023-05-19 149
38819 남의 평가를 너무나 두려워한 나머지, 저는 곧잘 거짓말을 했습니다. 물맷돌 2023-05-19 131
38818 마두역을 오가는 사람들은 복이 참 많은 사람들입니다! 물맷돌 2023-05-19 65
38817 남편이 저를 잘 아는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남편은 저를 몰랐습니다. 물맷돌 2023-05-19 120
38816 살아야 할 의미가 없어서 더 살고 싶지 않다’는 청년을 만났습니다. 물맷돌 2023-05-19 14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