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좋은도구-3

골목길묵상............... 조회 수 141 추천 수 0 2024.06.22 07:56:17
.........

어제는 볼품 없지만 스패너 같지도 않은 스패너를 찾느라 한참을 헤맸습니다. 큰 문을 조절하는 볼트를 조이는 평소에는 쓰지 않는 새끼 손가락 만한 작고 볼품없는 스패너 였습니다. 하지만, 그 스패너로 좁은 문 틈새에 있는 볼트를 조이고 풀어야지만 큰 문을 조절 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보여지는 곳에서 쓰이는 달란트와 보이지 않은 곳에서 쓰이는 달란트를 각 사람에 맞게 주셨습니다.

그런데, 저부터도 우리의 자녀들을 내 기준과 내가 사용하고 싶은 도구로 만들려고 하는 것은 아닐까... 때로는 자녀들이 위험에 노출 될 까 두려워 진열장에 모셔 놓는 것은 아닐까..

아빠인 저는

'우리 자녀들은 하나님의 도구일까? 부모의 진열장 안에 있는 전시용 일까?'라는 생각을 합니다.

두 아들이 하나님의 좋은 도구로 사용되기까지 훈련시키는 훈련소장의 역할을 감당하게 해달라고 기도합니다.

그래서 때로는 품으면서, 때로는 강하게, 때로는 외로움으로 내몰기도 합니다.

가끔 마음이 아플 때 도 있지만, 아빠인 저보다도 잘 견딜 때 가 많습니다.

어쩌면 이미 저희들보다도 우리 자녀들이 하나님 쓰시기에 좋은 도구가 되어있을지 모릅니다.

자주쓰는 도구도 있고, 가끔 사용하지만 없으면 안되는 확실한 존재감이 있는 도구도 있습니다.

조이고, 풀고, 뚫고, 자르고, 부수고 도구마다 쓰임새가 다르고 모양도 다릅니다.

문제는 어떤 도구인가가 아니라,

누구에게 어떻게 쓰이는 도구인가가 중요한 것입니다.

주님께서 쓰신다고 하면 부모의 품에서 풀어서 보내야 하는 것입니다.

어떻게 쓰시던, 그것은 전적으로 주님의 영역이기 때문입니다.

기도합니다.

주님 쓰실만한 도구되게 하소서

주님 손에 편안한 도구되게 하소서

주님 쓰시기에 튼튼한 도구되게 하소서

만일 누가 너희에게 왜 이리 하느냐 묻거든 주가 쓰시겠다 하라 그리하면 즉시 이리로 보내리라 하시니. 마가복음 11:3

 

골목길 묵상은 카카오톡 골목길 묵상’ 채널에서 매일 업데이트 됩니다.

* 2023년까지의 묵상은 골목길에서의 동행나침반』 책자로 출간 되었습니다.

강사 문의(010-9259-9568/김성희 전도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074 신앙의 모자이크 기법 골목길묵상 2024-06-22 182
» 좋은도구-3 골목길묵상 2024-06-22 141
40072 기도의 가치 김장환 목사 2024-06-21 395
40071 믿음이란 공중그네 김장환 목사 2024-06-21 325
40070 가치를 정하는 것 김장환 목사 2024-06-21 214
40069 역경이 만드는 걸작 김장환 목사 2024-06-21 260
40068 다른 것이 있겠습니까? 김장환 목사 2024-06-21 158
40067 지켜주심을 믿으라 김장환 목사 2024-06-21 249
40066 무엇으로 사는가? 김장환 목사 2024-06-21 217
40065 거위와 기러기 김장환 목사 2024-06-21 202
40064 피곤할 수 있는 특권 file 박지웅 목사 2024-06-20 150
40063 채우시는 하나님 file 이장균 목사 2024-06-20 245
40062 느슨한 기타 줄 file 조주희 목사 2024-06-20 177
40061 인생의 껍질 file 김종구 목사 2024-06-20 191
40060 내 삶의 뿌리는 file 서재경 목사 2024-06-20 131
40059 사마라에서의 약속 file 안광복 목사 2024-06-20 109
40058 노즐점검 골목길묵상 2024-06-15 201
40057 여덟번째 복 골목길묵상 2024-06-15 132
40056 사람을 살리는 말 : 격려 골목길묵상 2024-06-15 154
40055 풍요라는 병 김장환 목사 2024-06-15 309
40054 왜 나가십니까? 김장환 목사 2024-06-15 238
40053 나란히 선 조력자 김장환 목사 2024-06-15 157
40052 이름없는 사역 김장환 목사 2024-06-15 188
40051 비전의 강력함 김장환 목사 2024-06-15 124
40050 발견할 수 있었던 이유 김장환 목사 2024-06-15 143
40049 그리스도인이 된 이유 김장환 목사 2024-06-15 195
40048 부족한 이를 도우라 김장환 목사 2024-06-15 118
40047 말씀으로 무장하라 김장환 목사 2024-06-15 151
40046 독 안에 들어간 이유 김장환 목사 2024-06-15 152
40045 나를 설레게 하는 것 file 박지웅 목사 2024-06-12 234
40044 은혜의 자리를 찾아서 file 이장균 목사 2024-06-12 251
40043 무덤덤하기 file 조주희 목사 2024-06-12 126
40042 평신도 주일 단상 file 김종구 목사 2024-06-12 105
40041 내가 어떻게 감히 file 서재경 목사 2024-06-12 149
40040 윌슨이 필요한 사람들 file 안광복 목사 2024-06-12 12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