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기도에는 외상이 없다

이효계............... 조회 수 3498 추천 수 0 2008.04.14 16:02:13
.........
나는 철저한 신앙의 가정에서 태어났다. 이런 나를 가리켜 모태 신앙인이라고 한다. 내 신앙의 뿌리는 부모님에게서 비롯되었는데, 어려서부터 아버님의 기도 생활을 보고 자라왔다.
고등고시에 합격하여 공직생활을 시작한 1963년 이래로 지금껏 45년 동안 시장․도지사․공기업 사장․장관․대학 총장 등 여러 공직에서 일해 왔다.
어떤 일이든 하나님께서 주신 천직으로 알고, ‘오직 하나님의 영광만을 위하여’ 일할 수 있기를 항상 간구했다.

지난 45년 동안 몇 차례나 정권이 바뀌고, 그때마다 크고 작은 어려움을 경험했다. 훗날에 가서, 하나님께서 그분의 선한 뜻을 성취하기 위해 역경이라는 고난을 내게 허락하신 것임을 배울 수 있었다.
이것이 지금도 역경을 겪을 때마다 내가 감사하는 이유다.
그리고 그 역경을 딛고 일어설 수 있었던 힘은, 바로 아버님께서 내게 들려주신 말씀에 있다.
“어떤 어려움이라도 하나님 앞에 나아가 내려놓고 열심히 기도해라.

하나님께서는 외상을 두시지 않고 분명히 들어 주신단다. 그러니 항상 기도해라. 기도해라. 이것은 아버지가 지금껏 공직생활을 통해서 얻은 신앙 체험의 결과란다. 그대로 실천해 보아라.“
모든 기도의 중심을 나는 새벽기도회로 부터 시작했다. 이것은 나에게 있어서 ‘기적과도 같은 특별한 은사’로서, 눈이 오나, 비가 오나 55년 동안 실천해오고 있다.

나는 보통 새벽 4시가 되면 잠자리에서 일어난다. 그리고 시편 23편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내가 부족함이 없으리로라․․․’를 암송하며, 교회까지 20분 거리를 아내와 함께 걸어가곤 했다. 그럴 때면, 벌써 하나님께서는 나를 위해 은혜를 준비 해 놓으시고, 또 어려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세미한 음성을 마련해 주시곤 하셨다.

매일 매일 지치지 않고, 새벽기도 시간이 그리워짐은 무슨 이유일까?
그 시간에 나는 어느 때보다 겸손해진다. 그리고 은밀해진다. 또 평안해진다. 하나님께서는 조용히 내 무릎을 꿇게 하시고, 친히 은밀하게 찾아오셔서 삶의 지혜와 우주의 섭리를 보여주신다.

지금까지 내가 삶 속에서 확신하는 영원히 변치 않는 사실이 하나있다. 바로, 하나님의 섭리가 어찌나 위대한지 도무지 헤아릴 길이 없다는 점이다. 나는 매일 새벽 하나님과 대화하면서 조금이나마 그 섭리를 맛볼 수 있었다. 이는 곧 내 인생의 참 힘과 용기가 되었다.
내 형편이 어떠하든지 평생 하나님께 기도하기로 서원했다. 하나님은 기도하는 자의 외침을 결코 외면하지 않으신다는 아버님의 말씀 때문이다. 그것은 나의 믿음과 더불어, 지나온 세월을 통해 얻은 가장 명쾌한 신앙적 해답인 셈이다.

“기도에는 외상이 없다. 기도해라. 또 기도해라.”
이렇게 말씀하신 아버님의 음성이 언제나 내 귓전에서, 내 영혼 속에서 생동하고 있다.
열심히 기도하면, 하나님께서는 어떠한 문제도 해결 방법을 주신다. 길을 열어 주신다. 해답을 주신다. 그리고 어떠한 고난도 견딜 수 있게 된다. 어떤 역경도 이길 수 있다. 그러므로 기도하면, 모든 축복의 통로가 열린다. 이는 내 인생을 바꾼 잠언의 말씀이다.

-열린편지/이효계 숭실대 총장/가이드포스트 2008년 2월호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5083 산을 옮기는 믿음 김장환 목사 2010-08-10 3501
35082 한결같은 하나님의 사랑 베스모어 2006-11-11 3501
35081 복음사역의 동역자 고요한 2006-01-07 3501
35080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 하버트 밴더 룩트 2013-09-16 3500
35079 비행기 사고와 십자가 박종순 목사 2010-06-12 3499
35078 작은 일에 충성한 소년 file 김상복 2005-11-22 3499
35077 예배의 자세 예수감사 2011-11-05 3498
35076 감정의 동요를 극복하기 이주연 목사 2009-12-11 3498
» 기도에는 외상이 없다 이효계 2008-04-14 3498
35074 헌신의 정신 이동원 2006-08-03 3498
35073 헌신(獻身) 김필곤 목사 2012-10-07 3497
35072 선행의 침묵 김장환 목사 2010-08-10 3497
35071 배려하는 마음 전병욱 목사 2010-09-20 3496
35070 기미 독립선언문 공약 3장 이주연 목사 2013-03-06 3495
35069 영혼에 대한 무관심 예수사랑 2010-12-29 3494
35068 행복이 넘치는 삶 김학규 2010-12-22 3494
35067 기도를통하여 일하시는하나님 조신형목사 2010-07-31 3494
35066 칭찬받는 교회 데니 2006-08-11 3494
35065 종말의 징조 이주연 목사 2013-04-03 3493
35064 진짜와 가짜 김장환 목사 2010-03-25 3493
35063 아기 예수 고도원 2009-12-11 3492
35062 어느 건축가의 실수 여운학 장로 2009-11-13 3492
35061 신앙 내비게이션 file 김봉준 목사(구로순복음교회) 2014-01-10 3491
35060 예수님이 지신 십자가 file 최낙중 2006-04-22 3491
35059 놀라운 사랑의 효능 김장환 목사 2012-01-24 3490
35058 말이 늦은 아이의 치유와 기도 [1] 이민우 2010-11-12 3489
35057 세계 명문가의 자녀교육 file 류중현 2010-06-09 3489
35056 힘의 논리와 섬김의 논리 김필곤 목사 2011-07-20 3487
35055 값진 희생 예수은혜 2010-09-23 3487
35054 고도원 2009-12-17 3487
35053 노인의 욕심 김학규 2011-10-01 3485
35052 산도스 치킨 [3] 예수사랑 2011-06-04 3485
35051 우리는 참새족과 제비족 - 시84편 이동원 목사 2011-03-08 3485
35050 윌리엄 로젠버그의 고백 김학규 2012-03-13 3484
35049 늙지 않는 감사 김필곤 목사 2011-11-26 3484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