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깨어진 물 항아리

김장환 목사............... 조회 수 2896 추천 수 0 2011.01.20 12:32:54
.........

금이 가고 조금 깨어진 못생긴 물 항아리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 항아리의 주인은 다른 온전한 것들과 함께 그 깨어진 항아리를 물을 길러오는 데 사용했습니다. 오랜 세월이 지나도록 그 주인은 깨어진 물 항아리를 버리지 않고 온전한 물 항아리와 똑같이 아끼며 사용했습니다. 깨어진 물 항아리는 늘 주인에게 미안한 마음이었습니다. 어느 날 너무 미안하다고 느낀 깨어진 물 항아리는 주인에게 “주인님, 어찌하여 저를 버리고 새로운 온전한 항아리를 구하지 않으시나요? 저는 별로 소용 가치가 없는 물건인데요”라고 물었습니다. 그러나 주인은 그 항아리의 물음에 아무 말도 하지 않은 채 그 물 항아리를 지고 계속 집으로 가고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어느 길을 지나면서 조용하고 부드럽게 “얘야, 우리가 걸어온 길을 보렴”이라고 말했습니다. 길가에는 예쁜 꽃들이 아름다운 자태를 자랑하듯 싱싱하게 피어 있었습니다. “주인님, 어떻게 이 산골 길가에 이렇게 예쁜 꽃들이 피어있을까요?” “메마른 산 길가에서 너의 깨어진 틈으로 새어나온 물을 먹고 자란 꽃들이란다.”깨어지고 못생긴 물 항아리라고 해도 그로인해 아름다운 꽃들이 피어나듯이 세상에서 쓸모없는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아무리 작고 초라해도 하나님은 사랑하시고 우리를 통해 하나님의 아름다운 역사를 이루시기를 원하십니다. 만약 자신의 가치에 대해 자신이 없어 절망하고 있다면 그 모든 생각들을 버리십시오.
주님! 나를 사랑하여 주심에 감사하게 하소서.
나는 어떠한 가치를 지닌 사람인지 생각해보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3438 개성 봉정리 봉정역 자전거 file [1] 김민수 목사 2013-03-26 2897
33437 함께 나누는 이웃 사랑 조만재 2011-02-13 2897
33436 삼일교회는 늙은 교회(?)입니다. [1] 전병욱 목사 2010-07-20 2897
33435 감사가 있는 사람 예수감사 2010-06-20 2897
33434 멈춤의 힘 고도원 2009-11-06 2897
33433 누림보다 희생이 더 아름답습니다 김필곤 목사 2011-06-12 2896
» 깨어진 물 항아리 김장환 목사 2011-01-20 2896
33431 아버지의 사랑 강안삼 2008-10-26 2896
33430 최고의 만남 file 설동욱 2007-09-03 2896
33429 뜨거운 기도의 회복 심발라 2006-09-21 2896
33428 욕심의 종말 김필곤 목사 2012-05-22 2895
33427 성탄절을 앞둔 추운 겨울이었습니다. file [1] 오인숙 2005-01-04 2895
33426 음악이 식물의 성장에 미치는 영향 임한창 2003-11-27 2895
33425 긍정적인 인생관의 승리 예수감사 2012-12-17 2894
33424 미래 예측과 준비 김필곤 목사 2011-07-20 2894
33423 화려한 승리는 화려하지 않은 준비에서 온다 전병욱 목사 2010-07-11 2894
33422 차지도 덥지도 않으면 쉽니다. 김필곤 목사 2010-05-13 2894
33421 80세에 얻은 아들 최용우 2010-04-15 2894
33420 자살의 원인 김장환 목사 2012-09-18 2893
33419 항복과 행복, 획 하나의 차이 김동현 목사(라스베가스 복된교회) 2011-12-13 2893
33418 믿음과 양심 한태완 목사 2011-04-29 2893
33417 자족하는 마음 김영석 2008-09-23 2893
33416 핸리 스몰스의 도전정신 김학규 2011-06-24 2892
33415 예수는 누구를 닮았는가? 김장환 목사 2011-06-18 2892
33414 너희 하나님이 어디 있느냐? - 시79편 이동원 목사 2011-04-08 2892
33413 마귀의 본진을 깨는 전략 [1] 전병욱 목사 2010-05-20 2892
33412 내려놓는 행복 김장환 목사 2010-02-23 2892
33411 구원받을 자격 권종수 2007-10-11 2892
33410 가벼운 십자가 file 최낙중 2006-03-13 2892
33409 거룩한 용기 file 손달익 목사(서울 서문교회 목사) 2011-11-12 2891
33408 불 시험 file 최낙중 2006-06-24 2891
33407 두 종류의 배신 최홍준 2005-02-10 2891
33406 나는 얼마 짜리로 살고 있는가? [1] 이정수 목사 2002-11-15 2891
33405 고통의 마침표와 안식의쉼표 김필곤 목사 2011-04-27 2890
33404 한번 마시면 죽지않는 물이 있다면 김필곤 목사 2011-03-23 289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