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쓰레기 밭, 시금치 밭

이정수 목사............... 조회 수 2745 추천 수 0 2002.11.15 08:05:09
.........

고전예화 196. 쓰레기 밭, 시금치 밭

 

그 부자의 으리으리한 집 앞에는 널찍한 빈터가 있었습니다. 동네 사람들은 그 빈터에 갖가지 쓰레기를 버렸습니다. 쓰레기장이 되어버린 빈터에서는 고약한 냄새가 났습니다.

부자는 많은 돈을 들여 쓰레기를 치웠습니다. 그러나 며칠 못가서 빈터는 다시 쓰레기장이 되었습니다. 부자는 또 돈을 들여 쓰레기를 치우고 "이 곳에 쓰레기를 버리지 마시오!"라고 큼지막한 팻말을 세웠습니다. 그랬는데도 별효과는 없었습니다. 부자는 또 돈을 들여 쓰레기를 치우고 철조망을 둘러치고, 이곳에 쓰레기를 버리는 자는 고발 조치 함!" 라고 쓴 팻말을 세웠습니다. 처음 얼마 동안은 효과가 있었지만 마찬가지였습니다. 마침내 부자는 쓰레기 버리는 사람을 붙들어 고발하고 벌금을 물게 하였습니다. 그제야 동네 사람들은 좀 조심하는 듯 하였으나 도로아미타불입니다. 부자는 이 동네 것들은 아주 쌍놈들이라고 욕을 하였습니다.

어느 날 시골에서 부자의 아버지가  상경하였습니다. 노인은 부자 아들의 불평을 들었습니다. 노인은 다음 날 아침 빈터로 나가서 철조망을 다 걷어내고, 쓰레기와 함께 넘어진 팻말 판자도 다 태워버렸습니다. 그리고 삽과 괭이로 빈터를 땀 흘려 파헤치고 돌을 골라내고 두둑을 만들어 밭을 만들어 갔습니다.

노인은 빈터에 만든 밭에다 무엇인가 정성껏 심었습니다. 며칠 동안 노인은 매일 아침, 저녁으로 밭에다 물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마침 촉촉한 비가 내리고 나자 빈터 밭에는 파란 새싹이 솟아났습니다. 그것은 시금치였습니다. 시금치는 며칠 사이 파랗게 먹을 수 있을 만큼 잘 자랐습니다. 그러자 노인은 빈터 시금치 밭둑에 "필요하신 분은 조금씩 뜯어 가십시오!" 라고 쓴 팻말을 세웠습니다.

노인은 부자 아들에게 "애야, 시금치가 다 쇠면 상추, 파, 오이 같은 것들을 심어두어라. 그리고 꽃도 좀 심고..." 그렇게 부탁하고 시골로 내려갔습니다. 부자 아들은 아버지가 일러 준 대로하였습니다. 그러다 보니 동네 사람들과 점점 친해졌습니다. 그리고 가만히 보니 이 동네 사람들이 그렇게 쌍놈들이 아니었습니다. 쌍놈들이기는커녕 오히려 참 순박하고 착한 사람들이라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어느덧 빈터는 이제 더 이상 쓰레기장이 아니라 동네의 사랑방이 되었습니다.

다음 해 봄, 그 동네 그 빈터에서는 "동네 노인정 준공 기념 잔치"가 열렸습니다. 그날 시골에서 올라 온 부자의 아버지 노인은 부자 아들에게 "애야, 내 기분이 그만이다. 내 술 한잔 받거라" 하며 시원한 막걸리 한 잔을 건네었습니다.
<유성 온빛교회 허광오 목사, 1997. 6.29.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2808 빼는 건 다 한 글자로 되어 있다. 방. 차. 땀. 살. 점. 떡. 물. x 이외수 2011-09-30 2748
32807 기도의 30가지 교훈! 주사랑교회 2011-02-20 2748
32806 성공을 유산으로 남기는 인생열쇠 25개- 섬김 폴 마이어 2010-05-16 2748
32805 잔치 음식은? 김장환 목사 2010-01-09 2748
32804 형제와 화목한 후에 예물을 드리라 차성도 교수 2009-04-04 2748
32803 반석위에 지은 집 김장환 목사 2014-02-05 2747
32802 소망을 주는 말 김필곤 목사 2012-04-29 2747
32801 주님의 손에 들어가면 빛의 사자 2012-04-16 2747
32800 감사와 행복의 출발점 file 안성우 목사(일산 로고스교회) 2012-01-14 2747
32799 상처난 마음과 참된 치유 김필곤 목사 2011-04-03 2747
32798 언약 갱신 콜린 2006-11-11 2747
32797 가시나무 김동현 목사 2011-12-30 2746
32796 코끼리 싸움 김필곤 목사 2011-05-01 2746
32795 마음 수리와 마음 바꾸기 김필곤 목사 2011-05-01 2746
32794 경주에서 돌아오는 길 예수전도 2011-01-15 2746
32793 내적치유에 임할 시 유의점 [2] 이민우 2010-12-03 2746
32792 감동적인 순간 최용우 2010-06-08 2746
32791 고전예화 53. 하나님의 나라는 이와 같으니 이정수 목사 2009-09-18 2746
32790 변화의 시작 file 조영진 2008-07-15 2746
32789 긍정적 생각 file 설동욱 2007-01-20 2746
32788 알렉산더 대왕의 야망 file 피영민 2006-05-09 2746
32787 오늘의 중심이 흔들리지 않게 하소서 최용우 2013-07-25 2745
32786 고난을 견디는 힘 이동원 목사 2009-10-19 2745
32785 하나님을 존중하는 마음 릭 하워드 2008-08-19 2745
32784 하나님의 미소가 있는 곳 루케이도 2006-11-11 2745
» 쓰레기 밭, 시금치 밭 이정수 목사 2002-11-15 2745
32782 하나님을 만나는 법 예수만남 2013-05-19 2744
32781 올괴불나무 file [1] 김민수 목사 2013-03-26 2744
32780 참된 행복 예수인도 2010-12-04 2744
32779 독한 그리스도인 전병욱 목사 2010-09-20 2744
32778 교인과 그리스도인 김장환 목사 2010-06-19 2744
32777 거울에 비친 자아상 강안삼 2009-01-15 2744
32776 목회자의 정체성(Identity) 이정수 목사 2002-11-30 2744
32775 부자되고 장수하는 이상한 방법 김필곤 목사 2012-01-07 2743
32774 사랑은 지식이 아니고 양식입니다. [1] 정원 목사 2010-02-13 274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