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세상에서 가장 귀한 세가지 금은 황금, 소금, 지금 이라고 한다. 나도 좋아하는 세가지 금이 있다. 현금, 지금, 입금 이다 ㅋㅋㅋ(햇볕같은이야기 사역 후원 클릭!)

진리를 깨닫게 하시는 하나님

이동원 목사............... 조회 수 2222 추천 수 0 2009.04.30 10:27:09
.........
이동원 목사의 짧은 이야기 긴 감동 -  20.진리를 깨닫게 하시는 하나님



제가 진지하게 교회를 다니기 시작한 것은 1962년부터였지만,
처음 3년 동안은 ‘도대체 이 기독교 신앙이라는 것이 무엇인가?’를 고민하며 헤맸습니다.
그러다가 드디어 1965년에서야 진정한 복음을 찾았습니다.

그 때까지는 풀리지 않는 인생의 수수께끼를 끌어안고 답답해하면서
진리가 무엇인지 알기 위해 여러 교회들을 찾아다녔습니다.
그런데 그 수많은 교회를 다녀보았지만 별 차이가 없고
결국 기독교라는 것이 도덕의 추구가 아닌가 하는 생각까지 들었습니다.
다른 종교와는 전혀 다른 기독교의 독특성과
왜 꼭 예수를 믿어야만 구원을 얻는지에 대해 알 수가 없었습니다.

나중에는 야간 신학교를 기웃거리면서 그 문제를 풀어보려고 했습니다.
그러다가 우연히 캐나다의 오스왈드 J. 스미스 목사님이 쓴
‘구원의 길’이라는 작은 책자를 읽게 되었습니다.

그 책에는 구원의 진정한 길이 아닌 것 여러 가지를 열거해 놓았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모든 종교적인 노력과 도덕적인 선행을 통해서는
결코 구원받을 수 없기 때문에
하나님께서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셨다고 설명되어 있었습니다.
나아가 책의 마지막 부분에는 갈라디아서 2장 21절이 적혀 있었습니다.

“내가 하나님의 은혜를 폐하지 아니하노니
만일 의롭게 되는 것이 율법으로 말미암으면
그리스도께서 헛되이 죽으셨느니라.”

그 말씀을 읽는 순간,
저는 저의 노력을 통해서는 의롭다 함을 받을 수 없을 정도로
지독한 죄인임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나의 죄 문제를 해결하시고자 하나님이 예수 그리스도를 보내셔서
그분이 십자가에 내 대신 죄 값을 치루셨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저는 즉시 무릎을 꿇고 하나님께 깊이 고백했습니다.

“나의 오만했던 지성을 십자가에 못 박고
예수 그리스도 앞에서 예수님을 나의 구주와 주님으로 인정하겠습니다.
내 마음에 들어와 주십시오. 당신은 나의 구주이십니다.”

그날 밤의 깨달음은 저에게 형언할 수 없는 큰 감격을 주었습니다.
그 때부터 복음과 십자가가 참으로 제 눈앞에 다가오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예전에는 재미없고 지루하게 느껴졌던 성경의 말씀이
한 구절 한구 절 저를 지배하고 감격하게 했습니다.
그날부터 저는 성경을 들고 나가 만나는 사람마다
그리스도를 믿는 믿음으로 구원을 얻는
이 영광스러운 구원의 복음을 중거하기 시작했습니다.

내가 하나님의 은혜를 폐하지 아니하노니
만일 의롭게 되는 것이 율법으로 말미암으면
그리스도께서 헛되이 죽으셨느니라 -갈라디아서 2:21

댓글 '1'

남포은혜

2009.07.16 15:49:47

귀한 말씀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8944 짝퉁 file 김학중 2007-08-18 2222
28943 평화, 완전한 평화 빌리 2006-07-12 2222
28942 격려는 세포를 춤추게 합니다. 김필곤 2006-06-28 2222
28941 세상 한복판에 뛰어 들되 이주연 목사 2013-04-22 2221
28940 주님이 함께 하시면... 김장환 목사 2013-01-07 2221
28939 오지의 사람들 예수감사 2011-01-05 2221
28938 조건없는 사랑 장자옥 목사 2010-12-16 2221
28937 효도를 흉내내는 것은 좋으니라 예수자비 2010-08-30 2221
28936 후회하는 마음 안태양 2010-07-31 2221
28935 신종 바이러스 공포 이동원 목사 2010-05-07 2221
28934 혼자서는 이룰 수 없다 고도원 2009-10-29 2221
28933 진정한 고난 묵상 김성영 목사 2009-05-01 2221
28932 [마음을] 비밀약속 브라이언 2007-07-20 2221
28931 아버지 file 김민수 목사 2012-11-06 2220
28930 희망의 빛줄기가 되기를 김현숙 2010-06-17 2220
28929 하나님의 다양한 메시지 김장환 목사 2010-05-28 2220
28928 믿음의 기도 김장환 2009-08-03 2220
28927 상처입은 독수리 소금단지 2008-11-17 2220
28926 사명을 따르는 삶 권상혁 2004-11-26 2220
28925 더 아름다운 그림 file 최승일 목사(서울 상도교회) 2012-12-19 2219
28924 형통하여 창대한 자의 복 운영자 2003-11-13 2219
28923 힘써 알라 한승지 2002-07-02 2219
28922 성공을 유산으로 남기는 인생열쇠 25개- 사랑 폴J.마이어 2010-05-16 2219
28921 십자가 cross 김응국 목사 2009-11-20 2219
28920 직업과 거룩한 소명 옥한흠 2007-10-11 2219
28919 항상 새롭게 가꾸자 디모데 2005-09-23 2219
28918 눈은 마음의 창, 마음의 수로(水路)입니다 공수길 목사 2013-11-10 2218
28917 가위, 바위, 보 놀이에 오묘한 철학이 있습니다 공수길 목사 2013-08-11 2218
28916 행복지수 김장환 목사 2012-08-19 2218
28915 인정해 주라! 김장환 목사 2011-08-24 2218
28914 배가 부르면 착합니다. 김장환 목사 2011-04-13 2218
28913 새로운 희망 김장환 목사 2010-11-19 2218
28912 연약한 심령 김장환 목사 2010-10-23 2218
28911 문이 열려야 방으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 김필곤 목사 2010-05-04 2218
28910 인색하면 쪼그라듭니다 온맘과정성 2010-04-17 221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