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햇볕같은이야기는 최용우가 1만편을 목표로 1995.8.12일부터 매일 한편씩 써오고 있는 1천자 길이의 칼럼입니다. 그동안 쓴 글이 15권의 단행본으로 만들어져 인터넷 교보문고에서 판매중입니다.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동의 없이 가져다 쓰셔도 됩니다. 책구입 클릭!

사람의 본성

2004년 새벽우물 최용우............... 조회 수 2240 추천 수 0 2004.04.26 12:07:50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2070번째 쪽지!

        □ 사람의 본성

본성이란 '만들어 졌을 때의 본래 성질'이라는 말입니다.
쇠는 단단하고, 나무는 딱딱하고, 솜은 부드럽고, 꽃은 예쁘고...
그럼 사람은 본래 어떤 성질을 가지고 있을까요?
아기 예수가 태어나던 순간 하늘의 천군, 천사들이 이렇게 찬송을 합니다.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기뻐하심을 입은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눅1:14)"
천국-영광,  땅-평화,  사람-기쁨
천국의 성질은 영광이요, 땅의 성질은 평화요, 사람의 성질은 기쁨입니다.
천국을 생각하면 거룩한 영광이 가득하지요?
넓게 펼쳐진 대지는 평화로움의 상징이지요?
사람은 원래 '기쁨'입니다. 기쁨이 무엇입니까?
기쁨이란 '기(기운)가 뿜어져 올라온다'는 뜻인데, 솟구치는 기를 막는 것은 죄입니다. 기가 막히면 정말 기막힌 일이 생기지요?
그 사람의 본성인 기를 뿜어 올리는 방법은 웃음입니다.
웃음은 기쁨이 터져 나오게 하는 마중물 입니다.
사람이라면 웃으세요. 웃으세요. 그게 사람의 본성입니다. . ⓒ최용우

♥2004.4.24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홈페이지에 좋은 글이 더 많이 있습니다. http://cyw.pe.kr

눈물겹도록 깨끗하고 감동적인이야기를 매일 5편씩 무료로 보내드립니다. 받으실 E-mail 만  입력하세요. 



댓글 '1'

맛있는주보

2007.05.03 10:51:2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48 2005년 오매불망 두 가지 길 [1] 최용우 2005-08-17 1938
2447 2005년 오매불망 천국은 내 마음속에 있습니다 최용우 2005-08-16 2187
2446 2005년 오매불망 할 말을 잃어버린 사람들 [1] 최용우 2005-08-13 1947
2445 2005년 오매불망 당신 멋져요! [1] 최용우 2005-08-12 1959
2444 2005년 오매불망 소망과 욕망 최용우 2005-08-11 2087
2443 2005년 오매불망 굶겨보내지 못하겠노라! [2] 최용우 2005-08-10 1671
2442 2005년 오매불망 성도들이 원하는 목회자 [1] 최용우 2005-08-09 2086
2441 2005년 오매불망 좋은 교회 최용우 2005-08-06 2323
2440 2005년 오매불망 아침해가 떴습니다. [2] 최용우 2005-08-05 2191
2439 2005년 오매불망 황금모자 개털모자 [4] 최용우 2005-08-04 3328
2438 2005년 오매불망 깨끗한 물 최용우 2005-08-03 1881
2437 2005년 오매불망 휴식 [1] 최용우 2005-08-02 2115
2436 2005년 오매불망 사랑의 사람 최용우 2005-08-01 2003
2435 2005년 오매불망 하나님을 기쁘시게 [1] 최용우 2005-07-30 2158
2434 2005년 오매불망 착하게 살아요 [1] 최용우 2005-07-30 2015
2433 2005년 오매불망 나의 변화 최용우 2005-07-30 2190
2432 2005년 오매불망 하나님의 말씀 [1] 최용우 2005-07-30 2182
2431 2005년 오매불망 제 모양을 버립니다. 최용우 2005-07-30 1828
2430 2005년 오매불망 우울함을 떨쳐버리고 [2] 최용우 2005-07-30 1686
2429 2005년 오매불망 좋은 생각 열가지 최용우 2005-07-23 2114
2428 2005년 오매불망 오늘이라는 최고의 선물 최용우 2005-07-22 1983
2427 2005년 오매불망 일단 앉아서 [2] 최용우 2005-07-21 1696
2426 2005년 오매불망 찬송도 모르면서 [1] 최용우 2005-07-20 1927
2425 2005년 오매불망 최소한 세 번 [1] 최용우 2005-07-20 1830
2424 2005년 오매불망 심는대로 거둔다. [1] 최용우 2005-07-18 2246
2423 2005년 오매불망 가짜가 진짜, 진짜가 가짜 [2] 최용우 2005-07-16 2013
2422 2005년 오매불망 권투선수와 탐색전 최용우 2005-07-16 1832
2421 2005년 오매불망 고요함을 사랑하세요. [2] 최용우 2005-07-14 1774
2420 2005년 오매불망 가장 큰 재산 [2] 최용우 2005-07-13 1942
2419 2005년 오매불망 동그라미 그리려다 무심코 그린 얼굴 [2] 최용우 2005-07-12 5267
2418 2005년 오매불망 아픈 사람 [1] 최용우 2005-07-11 2311
2417 2005년 오매불망 호랑이와 사자 [5] 최용우 2005-07-09 4544
2416 2005년 오매불망 동그란 집 [3] 최용우 2005-07-08 2390
2415 2005년 오매불망 물과 기름 [3] 최용우 2005-07-07 1860
2414 2005년 오매불망 시험 통과 [2] 최용우 2005-07-06 180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