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햇볕같은이야기는 최용우가 1만편을 목표로 1995.8.12일부터 매일 한편씩 써오고 있는 1천자 길이의 칼럼입니다. 그동안 쓴 글이 15권의 단행본으로 만들어져 인터넷 교보문고에서 판매중입니다.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동의 없이 가져다 쓰셔도 됩니다. 책구입 클릭!

우리집은 저 아래 있다.

햇볕같은이야기2 최용우............... 조회 수 1945 추천 수 0 2002.06.28 17:47:34
.........
2002년 6월 28일에 띄우는 일천오백일흔네번째 쪽지!                              


       □우리집은 저 아래 있다.

  대전 시내에 나갔다가 늦어지면 밤차를 타고 들어옵니다. 대부분 밤차에는 손님이 한 둘 밖에 없습니다. 버스 운전수는 곡예를 하듯 버스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엄청난 속도로 달립니다. 한번 타 보십시오. 저절로 "오 주여! 그동안 지은 죄 다 용서해 주시고 부디 저를 천국에 가게 해 주십시오" 하고 다급한 마음으로 기도하게 됩니다.^^
   버스에서 내리면 언덕 아래 어둠 속으로 희미한 길이 보입니다. 그 길을 따라 내려가다 보면 무덤도 있고, 동굴도 있고, 고목도 있고.... 고양이 시체도 있습니다. 그냥 어둠 속에 뚫린 길을 따라 내려가야 합니다. 그렇게 한참을 내려가다 보면 산 아래에 불빛이 새어 나오는 외딴 집 한 채 있는데, 바로 우리집입니다.
  '거기에 집이 있어 어둠 속을 걸어 아래로 내려갑니다.' 어둠 속을 뚫고 내려가면 틀림없이 이쁜 딸들과 더 이쁜 아내가 기다리는 우리집이 있기에 비 오는 칠흑같이 어둔 밤에도 거침없이 아래로 내려 갑니다.
  사노라면 어둠 속을 걸으며 무서움에 신경이 곤두설 때가 얼마나 많습니까? 보이지는 않아도 그 어둠의 끝에 사랑하는 가족들과 따뜻한 집이 있다면 우리는 어둠 속이라도 당당하게 뚫고 앞으로 나갈 수 있을 것입니다. ⓒ최용우

댓글 '1'

AD

2002.08.18 20:53:15

흑 감동감동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58 햇볕같은이야기2 총명(聰明) [2] 최용우 2003-12-03 2104
1957 햇볕같은이야기2 사랑이란? [15] 최용우 2003-12-02 2558
1956 햇볕같은이야기2 한 계단만 내려가기 [5] 최용우 2003-12-01 2053
1955 햇볕같은이야기2 성격이 안 맞아서 [2] 최용우 2003-11-29 2552
1954 햇볕같은이야기2 어리석은 왕게 최용우 2003-11-28 1975
1953 햇볕같은이야기2 먹구름은 억울해 최용우 2003-11-28 2312
1952 햇볕같은이야기2 거짓말 최용우 2003-11-26 2077
1951 햇볕같은이야기2 두들겨 패는 음악 [2] 최용우 2003-11-25 2515
1950 햇볕같은이야기2 설거지 [1] 최용우 2003-11-24 1894
1949 햇볕같은이야기2 합체 [1] 최용우 2003-11-22 2271
1948 햇볕같은이야기2 푸짐~ file [2] 최용우 2003-11-20 2147
1947 햇볕같은이야기2 숨바꼭질 최용우 2003-11-19 2038
1946 햇볕같은이야기2 명령합니다. [1] 최용우 2003-11-19 1976
1945 햇볕같은이야기2 행복반란 [2] 최용우 2003-11-17 2055
1944 햇볕같은이야기2 만병의 원인은 [1] 최용우 2003-11-15 2212
1943 햇볕같은이야기2 감동적인 장면 최용우 2003-11-14 2442
1942 햇볕같은이야기2 성자(聖者) 최용우 2003-11-14 2069
1941 햇볕같은이야기2 정말귀합니다. 최용우 2003-11-12 2090
1940 햇볕같은이야기2 만남 [1] 최용우 2003-11-11 2331
1939 햇볕같은이야기2 사진을 보는 사람의 심리 최용우 2003-11-10 2323
1938 햇볕같은이야기2 눈동자 file 최용우 2003-11-08 2116
1937 햇볕같은이야기2 물을 많이 마시세요. [1] 최용우 2003-11-07 2174
1936 햇볕같은이야기2 신바람 [1] 최용우 2003-11-06 1933
1935 햇볕같은이야기2 시나브로 장사법 최용우 2003-11-05 2247
1934 햇볕같은이야기2 인간적인 최용우 2003-11-04 1900
1933 햇볕같은이야기2 사랑합니다. [4] 최용우 2003-11-03 2118
1932 햇볕같은이야기2 웃으며 살자 [3] 최용우 2003-11-01 2315
1931 햇볕같은이야기2 99칸 집은 몇 평이나 될까? 최용우 2003-10-30 7057
1930 햇볕같은이야기2 구두쇠와 돌쇠 [2] 최용우 2003-10-29 2159
1929 햇볕같은이야기2 책상앞에 붙여 놓으세요 최용우 2003-10-28 2032
1928 햇볕같은이야기2 10년만 젊었어도 최용우 2003-10-27 2172
1927 햇볕같은이야기2 쓸개 빼지 마세요 최용우 2003-10-25 3167
1926 햇볕같은이야기2 반대자 최용우 2003-10-23 1941
1925 햇볕같은이야기2 자유 최용우 2003-10-22 2116
1924 햇볕같은이야기2 매일 자기 점검표 [1] 최용우 2003-10-21 256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