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햇볕같은이야기는 최용우가 1만편을 목표로 1995.8.12일부터 매일 한편씩 써오고 있는 1천자 길이의 칼럼입니다. 그동안 쓴 글이 15권의 단행본으로 만들어져 인터넷 교보문고에서 판매중입니다.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동의 없이 가져다 쓰셔도 됩니다. 책구입 클릭!

요나와 성령

2021년 성동 최용우............... 조회 수 151 추천 수 0 2021.02.06 14:27:14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그 6865번째 쪽지!


□요나와 성령


1.성경에 ‘요나’ 선지자 이야기는 굉장히 독특하면서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음성을 세밀하게 듣는 선지자였습니다. 무엇으로 그것을 알 수 있냐 하면 ‘여호와의 낯을 피하여’(욘1:3)였다는 얘기가 짧은 요나서에 다섯 번이나 나옵니다. 여호와 하나님은 아무에게나 그분 자신을 현현하지 않으시는데, 요나가 여호와의 낯을 피하여 숨었다는 것은 여호와의 낯을 자주 보았다는 뜻 아닙니까?
2.하나님은 감당할 수 없는 일(사명)을 시키시는 분이 아닙니다. 하나님께 받은 사명이 확실하다면 그 사명은 반드시 이루어질 뿐만 아니라 그 사명을 이루기 위해 필요한 것까지 다 이미 준비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요나처럼 ‘불순종’하고 니느웨로 가야 될 사람이 정 반대 지역인 다시스로 갈 때, 하나님은 참지 않으십니다. 어차피 하게 될 사명이라면 두들겨 맞고 바삭 깨진 다음에 하지 말고 그냥 처음부터 순종하는 것이 현명한 것입니다.
3.요나는 이렇게 고백합니다. “나는 바다 밑바닥에서 솟아오르는 산들의 뿌리에까지 내려갔습니다. 생명의 세계가 내 위에서 문을 잠그고, 나는 죽음의 나라에 갇혀 있었습니다. 그러나 오 여호와 나의 하나님, 주께서 입을 크게 벌리고 있는 그 죽음의 아가리 속에서 나를 건져내셨습니다.”(욘2:6) 그렇습니다. 하나님은 망가진 사람들의 망가진 사명과 은혜를 포기하지 않고 고쳐서 사용하십니다. 포기하기에는 아직 이릅니다.
4.요나는 그렇게 경건한 사람은 아니었지만, 그는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를 유지했기에 여호와의 말씀이 그에게 자주 임했던 것입니다.(욘3:1) 우리는 성령님과 친밀해야 합니다. ⓒ최용우


♥2021.2.6.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5'

사라나라마

2021.02.06 14:40:45

할렐루야 .~
고귀한 말씀 감사 합니다!
아멘!!~.~

lordchurch200

2021.02.08 09:02:33

요나를 사랑하셔서
요나로 하여금 끝까지 사명감당케 하신
하나님 아버지.
저같이 부족한 저지만
제게도 그런 은혜 주시옵소서.

lapaz

2021.02.09 07:43:14

아멘, 감사합니다.

여름향기

2021.02.09 07:43:40

玄房/현영길

2021.02.09 07:44:05

샬롬!^^...담아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43 2021년 성동 생활신앙 [1] 최용우 2021-05-14 228
6942 2021년 성동 왜 절은 산속에 있나? [1] 최용우 2021-05-13 196
6941 2021년 성동 열매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12 123
6940 2021년 성동 불의 혀 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11 139
6939 2021년 성동 이슬 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10 124
6938 2021년 성동 단비 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08 118
6937 2021년 성동 도장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07 119
6936 2021년 성동 바람 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06 120
6935 2021년 성동 물같은 성령님 [1] 최용우 2021-05-05 107
6934 2021년 성동 비둘기 같은 성령님 [1] 최용우 2021-05-04 129
6933 2021년 성동 불 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03 174
6932 2021년 성동 기름같은 성령님 최용우 2021-05-01 137
6931 2021년 성동 음으로 성령 풀기 [1] 최용우 2021-04-28 175
6930 2021년 성동 양으로 성령 풀기 [1] 최용우 2021-04-27 148
6929 2021년 성동 무슨 일이 있었을까? 최용우 2021-04-26 144
6928 2021년 성동 좀비 최용우 2021-04-24 120
6927 2021년 성동 가장 귀한 지식은? [2] 최용우 2021-04-23 210
6926 2021년 성동 교만(驕慢) 최용우 2021-04-22 129
6925 2021년 성동 자만심(自慢心) 최용우 2021-04-21 120
6924 2021년 성동 태만(怠慢) 최용우 2021-04-20 94
6923 2021년 성동 낙심(落心) 최용우 2021-04-19 129
6922 2021년 성동 분노(忿怒) 최용우 2021-04-17 140
6921 2021년 성동 탐욕(貪慾) [2] 최용우 2021-04-16 177
6920 2021년 성동 부정(不淨) 최용우 2021-04-15 128
6919 2021년 성동 버릴 것 여덟가지 최용우 2021-04-14 215
6918 2021년 성동 사랑 하나님 [2] 최용우 2021-04-13 166
6917 2021년 성동 할 수 있게 하는 대화 최용우 2021-04-12 150
6916 2021년 성동 까만영화 [2] 최용우 2021-04-10 150
6915 2021년 성동 미운놈과 우는 놈 [2] 최용우 2021-04-09 236
6914 2021년 성동 권세주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8 144
6913 2021년 성동 예수를 시인하게 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7 150
6912 2021년 성동 봉사하게 하시는 성령님 [1] 최용우 2021-04-06 116
6911 2021년 성동 용서하게 하시는 성령님 [1] 최용우 2021-04-05 124
6910 2021년 성동 열매 맺게 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3 146
6909 2021년 성동 은사 주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2 11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