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햇볕같은이야기는 최용우가 1만편을 목표로 1995.8.12일부터 매일 한편씩 써오고 있는 1천자 길이의 칼럼입니다. 그동안 쓴 글이 15권의 단행본으로 만들어져 인터넷 교보문고에서 판매중입니다.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동의 없이 가져다 쓰셔도 됩니다. 책구입 클릭!

비둘기같은 성령

2021년 성동 최용우............... 조회 수 155 추천 수 0 2021.02.13 09:42:43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870번째 쪽지!


□비둘기 같은 성령


1.마가는 예수께서 요단강에서 침례(세례)받으시는 장면을 시각적으로 묘사합니다. “그때에 예수께서 갈릴리 나사렛으로부터 와서 요단강에서 요한에게 세례를 받으시고 곧 물에서 올라오실새 하늘이 갈라짐과 성령이 비둘기같이 자기에게 내려오심을 보시더니 하늘로부터 소리가 나기를 너는 내 사랑하는 아들이라 내가 너를 기뻐하노라 하시니라.(막1:9-11)
2.예수님이 세례를 받고 물 위로 올라오시는 순간, 물 위로 올라오시는 아들, 성령을 상징하는 비둘기, 하늘에서 들리는 성부의 음성이 있었습니다. 이 장면은 예수가 시작하실 메시야적 사역에 대한 하나님의 공적 인준이었습니다. 하나님은 성령의 충만한 기름을 그에게 부어주시고 그의 사역을 인준해 주셨습니다.
3.이 장면은 삼위일체 하나님의 사역에 대한 증언입니다. 침례(세례) 받으시고 물 위로 나오시는 나사렛 예수 성자, 그 분 위에 비둘기 모양으로 임재하시는 성령, 그리고 하나님의 기뻐하시는 아들임을 인정하시는 성부의 음성입니다. 성부, 성자, 성령의 임재가 메시야로서 공적 사역의 시작을 알리신 것입니다.
4.마가는 하늘이 갈라짐과 성령이 비둘기같이 예수님께 내려오는 것을 보았다고 합니다.(예수님이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실 때 마가는 4살이었으니 아마도 직접 본 것은 아니고 베드로에게 들었을 것입니다. 베드로 또한 다른 사람에게 들었겠죠?) 유대인들은 하나님의 영을 보금자리를 맴도는 비둘기 같다고 표현합니다. 성령님이 임재하시는 공간은 포근하고 부드럽고 형언할 수 없는 성결이 가득합니다. 그것을 비둘기 같다고 표현한 것이지 비둘기 자체에 어떤 의미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최용우


♥2021.1.13.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TWO LEE

2021.02.24 09:14:01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43 2022년 회동 의로운 영혼 [2] 최용우 2022-05-28 72
7242 2022년 회동 거룩한 영혼 최용우 2022-05-27 79
7241 2022년 회동 물과 피와 성령으로 최용우 2022-05-26 84
7240 2022년 회동 주님의 음성을 들을 준비 [2] 최용우 2022-05-25 89
7239 2022년 회동 성령의 내적 증거 [1] 최용우 2022-05-24 97
7238 2022년 회동 공명의 원리 [2] 최용우 2022-05-23 57
7237 2022년 회동 태워버리는 불 [1] 최용우 2022-05-21 68
7236 2022년 회동 성령의 불 [2] 최용우 2022-05-20 84
7235 2022년 회동 불 싸움 [1] 최용우 2022-05-19 43
7234 2022년 회동 불 에너지 법칙 [1] 최용우 2022-05-18 62
7233 2022년 회동 원리와 법칙 [4] 최용우 2022-05-17 65
7232 2022년 회동 질서와 조화 [2] 최용우 2022-05-16 79
7231 2022년 회동 옛 십자가 최용우 2022-05-14 98
7230 2022년 회동 새로운 십자가 [2] 최용우 2022-05-13 107
7229 2022년 회동 진짜 믿음 [2] 최용우 2022-05-12 158
7228 2022년 회동 의지와 지성에 기댄 믿음 [1] 최용우 2022-05-11 73
7227 2022년 회동 믿음을 모른다는 증거 [1] 최용우 2022-05-10 69
7226 2022년 회동 믿음이란 무엇인가? 최용우 2022-05-09 139
7225 2022년 회동 왜 그럴까? [1] 최용우 2022-05-06 92
7224 2022년 회동 거짓 예언자들 최용우 2022-05-05 76
7223 2022년 회동 참으로 통탄할 일 최용우 2022-05-04 69
7222 2022년 회동 혼란스러운 혼계 [1] 최용우 2022-05-03 55
7221 2022년 회동 더 신비로운 영계 [3] 최용우 2022-05-02 72
7220 2022년 회동 신비로운 자연계 최용우 2022-04-30 84
7219 2022년 회동 세상의 칭찬 [2] 최용우 2022-04-28 106
7218 2022년 회동 내가 가야할 곳 [5] 최용우 2022-04-27 96
7217 2022년 회동 소수와 다수 최용우 2022-04-26 86
7216 2022년 회동 사랑과 섬김의 삶 [2] 최용우 2022-04-25 121
7215 2022년 회동 사명에 충실한 삶 [2] 최용우 2022-04-23 110
7214 2022년 회동 하루 일곱번씩 찬양하는 삶 [2] 최용우 2022-04-22 84
7213 2022년 회동 범사에 감사하는 삶 [1] 최용우 2022-04-21 151
7212 2022년 회동 기도로 성령충만을 받는 삶 [1] 최용우 2022-04-20 147
7211 2022년 회동 말씀의 빛 안에 거니는 삶 [2] 최용우 2022-04-19 101
7210 2022년 회동 하나님을 사랑하는 삶 [2] 최용우 2022-04-18 120
7209 2022년 회동 부활절 [5] 최용우 2022-04-16 22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