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모든게시글모음 인기글(7일간 조회수높은순서)
m-5.jpg
현재접속자

웃는사람은 때깔도 좋다

뒤집어지는유머

유머 게시판의 사진은 다른곳에 링크하면 배꼽만 나올 것입니다. 그러하오니 사진이 필요하시면 사진을 다운 받아서 사용하세용~

천당에 있을 사람이나 외워 가야지요.

김완섭 목사............... 조회 수 104 추천 수 0 2022.05.21 21:34:42
.........
웃으며 삽시다 6
천당에 있을 사람이나 외워 가야지요.
어느 교회 부흥회를 인도하시러 목사님이 가셨습니다. 때는 몹시 추운 겨울이었습니다. 강사 숙소에 할머니 한 분이 오셔서 정성껏 시중을 들어주셨습니다. 할머니는 찬 것을 마시면 감기가 든다면서 콜라까지 보글보글 끓여 주셨습니다. 이 할머니는 성경을 자주 보고 계셨는데, 이상한 것은 성경을 다 읽지 않고 사람 이름만 읽고 계셨습니다. 목사님께서 이상해서 물었습니다.
“할머니! 왜 사람 이름만 읽으세요?”
할머니는 파안대소하시면서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아이구, 목사님!! 곧 하나님 앞에 갈 텐데 성경은 다 읽어서 무엇 합니까? 이 사람들이 다 천당에 있을 텐데 이름이나 외워 가야지요.”
원수를 사랑하라
어느 주일, 남편 혼자 저녁 예배를 갔다 오더니 그날 밤 늦도록 아내에게 안마도 해주고 설거지도 도와주고 집안 청소도 함께 해 주었습니다. 기분이 흡족해진 부인은 남편에게 물었습니다.
“당신 오늘 웬일이유?”
다음날 아침, 어제 저녁 일이 필시 목사님의 설교 영향이라고 짐작한 아내는 비싼 과일 바구니를 사 들고 목사님을 찾아갔습니다.
“목사님, 언제나 감사합니다. 그리고 ... 어제 저녁 설교 참 좋았다죠. ‘아내를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는 설교였나 봐요?”
그러자 목사님은 고개를 설레설레 흔들면서 대답했습니다.
“집사님, 그건 아닙니다. 어제 저녁 예배 설교는 ‘원수를 사랑하라’는 설교였어요.”
경상도 말의 압축 능력
● 고등학교 수학 선생님 고다꾜 쏵쌤
● 저것은 무엇입니까? 저 뭐꼬?
● 할아버지 오셨습니까? 할뱅교?
● 저기 있는 저 아이는 누구입니까? 쟈는 누고?
● 니가 그렇게 말을 하니까 내가 그러는 거지, 니가 안 그러는데 내가 왜 그러겠니?
니 그카이 내 그카지, 니 안 그카믄 내 그카나?
● 어, 이 일을 어떻게 하면 좋아? 우야노!
● 왜 그러시는 가요? 멍교?
● 이 물건 당신 건가요? 니끼가?
● 그건 제 물건입니다. 인 도!
● 어디에 숨기셨나요? 우쨌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 천당에 있을 사람이나 외워 가야지요. 김완섭 목사 104 2022-05-21
2762 등대지기 김완섭 목사 113 2022-05-20
2761 교인들의 종류 김완섭 목사 108 2022-05-19
2760 뱃삯이 비싸서... 김완섭 목사 112 2022-05-18
2759 회개하려면 김완섭 목사 103 2022-05-17
2758 예수님의 성적표 김완섭 목사 118 2022-05-16
2757 기적의 턱컨트롤 file 다람지 71 2022-05-15
2756 둘째의 서러움 file 다람지 93 2022-05-11
2755 다 때가 있다 file 다람지 103 2022-05-10
2754 아빠 목욕실력 거품이네 file 다람지 81 2022-05-08
2753 인생 최대 위기 file 다람지 108 2022-05-07
2752 아들의 머리숱이 질투났던 아버지 file 다람지 96 2022-05-06
2751 어린이집 인갈꺼라는 아들의 최후 file 다람지 93 2022-05-05
2750 유모카트 file 다람지 88 2022-05-04
2749 위로 file 다람지 92 2022-05-02
2748 이날 이후로 딸이 놀아달란 말을 안한다 file 다람지 85 2022-05-01
2747 에휴 태워주니까 참는다 file 다람지 103 2022-04-30
2746 뜻밖의 도전 정신 file 다람지 117 2022-04-29
2745 드러누움 방지 file 다람지 95 2022-04-28
2744 푹신한 마우스패드 file 다람지 77 2022-04-27
2743 처음으로 아기라서 억울하단 생각을 했다. file 다람지 82 2022-04-26
2742 스티커의 중요성 file 다람지 91 2022-04-25
2741 에헤이 이사람들 예술성이 없네 file 다람지 86 2022-04-23
2740 더 단단하게 묶어야지 file 다람지 123 2022-04-22
2739 아빠의 머리묶는 법 file 다람지 92 2022-04-20
2738 아빠 피 쏠려요. file 다람지 94 2022-04-19
2737 높이쌓기 내기 참교육 file 최용우 84 2022-04-17
2736 아저씨 제자리에요 file Phyllis 186 2022-04-15
2735 초코과자 하나 때문에 file Phyllis 101 2022-04-15
2734 아빠 놀이공원 간다면서요 file 다람지 87 2022-04-15
2733 여기서 인형인척 좀 하고 있어 file 다람지 86 2022-04-14
2732 아, 진짜 한판만 더하고... file 다람지 106 2022-04-12
2731 당신도 할수 있습니다. file 다람지 99 2022-04-11
2730 2015년과 2017년 이렇게 변할수도 있다. file 다람지 85 2022-04-10
2729 2년전 2년 후 file 놀랍도다 109 2022-04-09

자료를 올릴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세요. 이단 자료,음란물,혐오스런 자료는 통보 없이 즉시 삭제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