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사람을 살리는 전문가

김장환 목사............... 조회 수 220 추천 수 0 2019.09.15 09:17:57
.........

사람을 살리는 전문가
 

1945년도 영국에서 기독교를 믿는 사람들의 비율은 82%였습니다. 그러나 최근에는 15% 수준으로 심각하게 떨어졌고, 사회적으로도 기독교에 대한 안 좋은 인식이 가득합니다. 한번은 영국 국영방송의 한 기자가 제 2의 빌리 그레이엄이라고 불리는 루이스 팔라우 목사님을 찾아가 물었습니다.
“왜 이미 끝난 기독교를 다시 부흥시키려고 노력하십니까? 꺼진 불을 다시 피우려고 시간을 낭비하고 계시는 것 같은데요? 영국은 이미 기독교로부터 벗어났습니다.”
목사님은 이 무례한 질문에 다음과 같이 멋진 답변을 하셨습니다. “예수님으로부터 벗어나는 것이 바람직한 사회는 없습니다. 한 세대가 복음을 배척한다 해도 미래 세대를 위해서는 반드시 복음이 증거 되어야 합니다. 영국과 유럽에서 기독교가 이미 죽어있다고요? 괜찮습니다. 죽은 사람을 다시 살리는 데는 예수님이 전문가이시거든요. 그러고 보니 더더욱 영국과 유럽에 예수님이 필요할 것 같지 않으십니까?”
기독교가 아무리 이미지가 안 좋아 욕을 먹어도, 사회 환경이 그것을 허락지 않아도 우리는 여전히 복음을 전하고 알려야 합니다. 참된 복음은 생명을 살리기 때문입니다. 그것만이 유일하게 영혼을 구원하고, 사람을 살리고, 사회를 변화시킬 수 있는 방법입니다. 누가 뭐라고해도 복음을 전하는 열정을 놓지 마십시오. 반드시 하는 모든 일이 다 형통합니다.
주님! 세상 사람들이 교회를 비난한다 해도 상관없이 복음을 전하게 하소서.
사회적 편견에 상관없이 복음을 자랑스러워 하십시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682 3만 프랑 김용호 2018-10-09 220
33681 어떻게 될까 김용호 2018-10-09 143
33680 목사님의 변호 김용호 2018-10-09 239
33679 황금 사과 김용호 2018-10-09 227
33678 천국으로 가는 계단 김용호 2018-10-09 235
33677 지체들의 반란 김용호 2018-10-09 116
33676 무덤에 들어간 금반지 김용호 2018-10-09 157
33675 하나님의 인내 김장환 목사 2018-10-07 380
33674 허울뿐인 회개 김장환 목사 2018-10-07 297
33673 파레토 법칙의 적용 김장환 목사 2018-10-07 240
33672 단 한번의 구출 김장환 목사 2018-10-07 182
33671 작은 지혜로 생기는 변화 김장환 목사 2018-10-07 227
33670 선행을 망치는 탐심 김장환 목사 2018-10-07 175
33669 오직 바라고 구할 것 김장환 목사 2018-10-07 162
33668 의미가 있는 실패 김장환 목사 2018-10-07 160
33667 하루씩 기쁘게 도전하십시오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272
33666 기도와 침묵의 기다림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319
33665 지혜를 얻는 길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218
33664 어린이 언어로 말할 능력이 없기에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80
33663 행복과 성공의 길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182
33662 지도자라 칭함을 받지 말라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63
33661 믿음이 사랑으로 꽃피도록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125
33660 위험에 대한 리더의 대응전략 file 이주연 목사 2018-10-06 62
33659 잔치는 시작됐다 file 김석년 목사 2018-10-03 395
33658 다윗과 모야무지 file 한상인 목사 2018-10-03 349
33657 성경에 사로잡힌 한 사람 file 박성규 목사 2018-10-03 439
33656 방향이 더 중요합니다 file 안성국 목사 2018-10-03 380
33655 당신에게 무슨 습관이 있습니까 file 곽주환 목사 2018-10-03 360
33654 잡지 구독을 중단한 이유 file 한재욱 목사 2018-10-03 146
33653 아직 끝나지 않은 잔치 file 김석년 목사 2018-10-03 164
33652 외로움과 영원한 동행 file 한상인 목사 2018-10-03 241
33651 카네기의 후계자 김장환 목사 2018-09-29 375
33650 조금만 더의 함정 김장환 목사 2018-09-29 543
33649 서번트 리더십의 정의 김장환 목사 2018-09-29 267
33648 예수님만 따르는 삶 김장환 목사 2018-09-29 46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